본문 바로가기


[프랑스오픈]나달이 더 공격적으로 된 것은 모야 코치 역할

by tenniseye


0.jpg

▲ 카를로스 모야 코치(오른쪽 세번째)가 나달을 지도하는 중에 나달이 마시던 물을 입으로 뿜어대고 있다


유럽 룩셈부르크의 스포츠전문일간지 'Le quotidien'은  25일자 인터넷판기사에서  프랑스오픈 우승후보 1순위 나달이 '더 공격적으로 진화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나달이 공격적으로 바뀐 데는 전 세계 1위 카를로스 모야 코치의 지도가 한 몫 단단히 하고 있다고 해석했다.


나달은 2005년부터 2018년까지 세계 테니스 정상에 머무르기 위해 공격적인 플레이를 하려고 했다. 


2005년에 나달은 19살 때인 2005년에 철통 같은 수비와 강한 포핸드로 프랑스오픈 10개의 우승 가운데 첫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나달은 이후 계속 진화하면서 13년후인 2017년 10번째 프랑스오픈 우승의 대기록을 세웠다. 더 다양해진 서비스, 긴장감, 경기에 대한 열정, 항상 뛰어난 방어력이 이를 가능하게 했다.


비인스포츠(BeInSports)컨설턴트 세바스티앙 그로장은 “나달이 프랑스오픈 우승컵을 처음 들었을 때 슬라이스 서브에 의존하는 경향이 두드러졌다”며 “하지만 지금은 그때보다 훨씬 더 다양하고 영향력 있는 볼을 구사하고 있다. 특히 포핸드 그라운드 스트로크가 강해졌다”고 분석했다.


그로장은 2005년 우승했을 때, 나달은 단지 19살이었고 훈련중인 선수라는 것을 염두에 둬서 생각해야 한다고 말했다.


 ▲ 나달의 포핸드


나달은 데뷔이후 지난해까지 삼촌 토니 나달을 감독으로 두고 연습했다.


지난해 전 세계 1위 카를로스 모야가 나달 팀에 합류해 토니 나달의 역할을 하고 있다. 1998년 프랑스오픈 우승자인 카를로스 모야는 나달과 같은 마요르카 출신이고 13살때부터 함께 훈련을 하며 멘토 역할을 했기에 나달에겐 식구나 다름없다. 모야가 나달을 세심하게 지도한 부분은 서브. 


나달은 2001년 롤랑가로스 준결승, 2001년 호주오픈, 2003년과 2004년 윔블던때 보다 더 공격적인 선수로 탈바꿈하는데 모야가 한몫했다. 모야는 나달을 더욱 공격적으로 만들었다.


세바스티앙 그로장은 “나달이 매일 훈련하는 방식은 크게 바뀌지 않았다”며 “그의 목표는 더 나은 선수가 되어 모든 부문에서 진화를 시도하고 있다. 게임에 대한 열정은 그대로 남아있다. 


그래서 그는 자신의 게임을 진화하는 데 큰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파리 특별취재단= 테니스 피플 글 박원식 기자, 이병효 특파원, 사진 황서진 기자

 

  

 

나달과 같은 고향 출신인 카를로스 모야(오른쪽 세번째)는 13살때부터 나달과 게임을 하며 멘토 역할을 했다. 모야는 지난해 부터 나달팀에 합류해 삼촌 토니 나달의 역할을 했다. 더 나아가 나달의 공격력을 배가시켰다

 

  







 

대진표.기록지 다운로드 (KDK형)
대진표.기록지 다운로드 (비고정식)
대진표 생성 앱(어플) 다운로드

네이버에 송고된 기사 모아보기

?


  1. [프랑스오픈]나달이 더 공격적으로 된 것은 모야 코치 역할

    ▲ 카를로스 모야 코치(오른쪽 세번째)가 나달을 지도하는 중에 나달이 마시던 물을 입으로 뿜어대고 있다 유럽 룩셈부르크의 스포츠전문일간지 'Le quotidien'은 25일자 인터넷판기사에서 프랑스오픈 우승후보 1순위 나달이 '더 공격적으로 진화하고 있다"고 ...
    Read More
  2. 강서버' 이스너, 마이애미오픈 첫 우승-상금 14억2천만원 획득

    존 이스너가 마이애미오픈에서 첫 우승을 했다. 이스너(미국,26세)는 2일(한국시각) 미국 마이애미 크렌돈파크 테니스 센터에서 열린 마스터스 1000시리즈 마이애미오픈 남자단식 결승에서 독일의 알렉산더 즈베레프(20)를 6-7<4> 6-4 6-4로 이기고 우승했다....
    Read More
  3. 세계 1위 나달의 씀씀이

    순자산 1억달러 이상인 것으로 추정되는 세계 남자 테니스 1위 라파엘 나달의 올해 수입과 지출이 알려져 화제다. 나달은 2017년 US오픈에서 370만달러를 우승상금으로 받았고 프랑스오픈에서 10번째 우승으로 240만 달러를 벌었다. 이외에 2017년 한해 스폰...
    Read More
  4. [US오픈] 돌풍 이어가는 170cm 디에고 슈바르츠만을 아시나요?

    머레이,조코비치,니시코리,세레나 등 탑랭커들이 부상과 임신,가정사 등으로 무더기 기권을 한 가운데 열리고 있는 US오픈 대회에서 자그만한 키(?)의 그리 유명세가 없는 선수가 돌풍을 이어가고 있다. 탑 시더들을 줄줄이 이기고 4일 열린 4회전에서 차세대 ...
    Read More
  5. 토미 하스는 작별을 준비하고 있다

    그랜드슬램은 은퇴 전 마지막 경기를 하기에도 꿈의 무대가 되지 않을까. 전 세계 랭킹 2, ATP 투어 통산 15승, 2000시드니 올림픽 은메달에 빛나는 39살 독일 토미 하스의 이야기다. 7월 3일부터 열리는 윔블던 대회 남자 단식 와일드 카드가 21일 발표되었...
    Read More
  6. [프랑스 오픈] 여자 우승후보 1위 가빈 무구르자-화보

    프랑스오픈에 5년 연속 출전한 가빈 무구르자는 지난해 결승에서 세레나 윌리엄스(미국)를 7-5 6-4로 꺾고 그랜드슬램에서  첫 우승했다. 무구르자는 2회전에서 아네트 콘타 베이트(에스토니아)와 맞붙는다. 무구르자는 스페인 테니스 선수로 베네수엘라 카라...
    Read More
  7. 이덕희, 세계적인 아카데미에 둥지 튼다-'세계 100위 필요없다. 톱10만이 목표'라는 무라토글로 아카데미

      국가대표 이덕희가 세계적인 테니스 아카데미 무라토글루에서 조련을 받았다.  이덕희(18세 • 현대자동차 • KDB산업은행 후원)는 지난 9일에서 12일까지 나흘 간 프랑스 니스에 위치한 무라토글루 테니스 아카데미에 머물며 최첨단 선진 트레이닝을 경험했...
    Read More
  8. 권순우 "나도 잘할 수 있고 높은 곳으로 갈 수 있다"-대한민국테니스 기대주 발굴

     ▲ 권순우는 중간전적에서 지고 있는 상태라 교체 투입돼서 긴장감과 부담이 많았다"고 말했다5일 오전 11시 경기 1시간 전 정현(삼성증권 후원, 한체대, 73위)은 첫째날, 둘째날 모두 5세트(총 10세트) 풀 접전을 하며 왼쪽발목부상으로 어린 스무살 패기인 ...
    Read More
  9. [호주오픈] '강한 남자' 정현, 호주오픈 2회전 진출-호주 현지 취재기

      ▲ 한국테니스의 에이스 정현 컴온을 외치며 주먹을 불끈 쥐고 있다 17일 호주오픈 본선 1회전 2일차. 대한민국의 정현(삼성증권 후원•한체대•105위)이 아르헨티나의 렌조 올리보(78위)를 1시간 45분만에 6-2, 6-3, 6-2로 가볍게 이기면서 그랜드슬램 2승을 ...
    Read More
  10. 이바노비치 전격 은퇴 발표 - 페이스북에 은퇴 선언

    아나 이바노비치(29세,세르비아)가 페이스북을 통해 28일 전격적으로 은퇴를 발표했습니다. 이바노비치는 하루전인 27일 팬들과 서포터들에게 중요한 발표를 하겠다고 공지한 후 28일 생방송 스트리밍으로 은퇴를 선언했습니다. 랭킹 63위로 시즌을 마감한 이...
    Read More
  11. 로저 페더러 - 연습후에 팬들과 실시간 질의응답 시간 가져 (동영상)

    두바이에서 훈련중인 로저 페더러(스위스)가 근황을 궁굼해 하는 팬들에게 22일 연습 직후에 22분정도의 실시간 질의 응답 형식의 동영상을 만들어 공개했다. 연습 직후에 만들어진 이 영상에서 페더러는연습후에는  아이들을 돌보고,샤워와 식사를 하며, 무릎...
    Read More
  12. 조코비치에 이어 나달도 새로운 코치 - 모야 나달 팀에 전격 합류

       카를로스 모야(사진=위키백과) 보리스 베커와 결별 후  새 코치진을 구상중인 조코비치에 이어 나달도 새 코치를 선임했다. 세계 1위까지 올랐던 카를로스 모야(스페인.40세)가 나달 팀에 18일 공식 합류했다. 카를로스 모야는  라오닉(캐나다)의 코치를 ...
    Read More
  13. 머레이의 세계 1위 길...머레이의 코치들

    배우기를 부지런히 하고 새로운 기술을 적용해 경기에 반영하고 자신의 능력을 늘 개선시키기를 게을리 하지 않는 그러면서 결코 타협하지 않는 앤디 머레이(29)가 드디어 명실상부 세계 1위에 올라섰다. 두번의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한차례 US오픈 우승, 두...
    Read More
  14. 페더러의 복귀전 첫 상대는 18살 틴에이저

    한달여 만에 부상을 털고 투어에 복귀한 로저 페더러의 복귀전 첫 상대는 18살 틴에이저 미국의 테일러 프리츠로 결정되었다. 프리츠는 지난해 랭킹이 700위권 이었지만 기량이 급성장하면서 현재 65위에 올라있다. 1회전을 부전승으로 올라온 페더러는 2회전...
    Read More
  15. [롤랑가로스플레이어]일본 14살 사토 히마리

                       국내 유망주 이은혜와 박소현 이긴 '리틀여자 페더러' 국내 여자 주니어 유망주로 꼽히는 중앙여고 이은혜와 중앙여중 박소현이 있다. 이은혜는 국내에서 열리는 올해 대회 3개를 석권했다. 박소현은 중학생으로 국제주니어랭킹이 우리나라...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