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계 1위 나달의 씀씀이

by tenniseye

8007_42884_5545.jpg


순자산 1억달러 이상인 것으로 추정되는 세계 남자 테니스 1위 라파엘 나달의 올해 수입과 지출이 알려져 화제다.  


나달은 2017년 US오픈에서 370만달러를 우승상금으로 받았고 프랑스오픈에서 10번째 우승으로 240만 달러를 벌었다. 이외에 2017년 한해 스폰서로부터 2600만 달러를 받았다.


나달은 바볼랏과 10년 계약,나이키와 토미 힐파이거(2년, 4백만 달러 계약), 텔레포니카의 후원을 받고 있다. 


나달은 기아자동차의 글로벌 홍보대사 역할도 한지 오래다. 한때 화제가 된 리처드 밀의 72만 5000 달러짜리 시계를 차면서 후원을 받고 있다. 이러한 후원 금액을 합하면 나달은 1년에 상금 외에 약 2600만 달러를 벌어들인다.  


세계에서 테니스를 제일 잘해서 받은 이 돈에 대해 나달은 어떻게 사용하고 있을까.


우선 나달은 소박하게 4499 달러의 고사이클(Gocycle) 전기 자전거를 샀다. 나달은 2016년 고향 마요르카에 2만4000 평방 피트의 면적에 조성한 라파 나달 아카데미아카데미 시설에 125만 달러를 투자했다. 아카데미 총 투자비는 2,500만 달러. 


나달은 2008년부터 엄마가 대신 운영하는 나달재단(Fundación Rafa Nadal)을 통해 불우한 아이들을 돕고 있다.


나달은 세계적인 팝스타 엔리케 이그레시아스와 합작해 2016년부터 미국 마이애미 리츠칼튼 호텔내에 있는 스페인 식당 타텔(TATEL)을 개설했다.  


마요르카에 150만달러 주택을 소유하고 있는 나달은 최근 마드리드에 3000만 달러 상당의 19세기 건물을 매입했다.




내년 호주오픈 코트 뜨겁다나달, 조코비치, 머레이, 니시코리, 바브링카 복귀


1월 15일부터 호주 멜버른에서 시즌 첫 그랜드슬램이 열린다.  호주의 1월은 한여름.  강한 햇살과 섭씨 30도 이상의 무더위와 40도에 육박하는 하드 코트의 복사열  속에 남녀 최고의 테니스 선수들이 우승을 걸고 싸우다.


2017년 우승자 로저 페더러(스위스)가  2018년에도 명승부를 펼치며 우승할 지 주목되는 가운데 올해  부상으로 시즌을 중도에 접은 노박 조코비치(세르비아), 앤디 머레이 (영국), 스탄 바브링카 (스위스), 니시코리 케이 등의 복귀에 초점이 맞춰지고 있다.  


재활 상황과 컨디션에 따라 다르지만, 이들은 호주오픈  복귀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는 것은 명약관화하다. 이 기회를 놓치면 자칫 복귀 시기를 놓쳐 전반기가 그냥 흘러가기 때문이다. 


오른쪽 팔꿈치 부상으로 윔블던 이후 투어를 떠난 조코비치는 올해 은퇴한 라덱 스테파넥을 코치로 초빙해 기존 앤드리 애거시 코치와 호흡을 맞춰 새로운 시즌에 돌입한다. 애거시는 메이저 대회에만 합류하고 평소에는 스테파넥이 조코비치를 지원하는 체제를 운영된다.  조코비치는 '카타르 엑손 모빌 오픈'에서 공식 복귀전을 할 예정이다.


바브링카는 오른쪽 무릎 부상으로 두차례 수술을 했다. 12월 초 기자회견에서  "아직 100 %는 아니지만 회복해 정상 컨디션을 찾으려고 한다"고 말했다. 



엉덩이 부상을 입었던 머레이는 올해 윔블던을 끝으로 투어를 완전히 쉬고 내년초 브리즈번대회 실전 출전을 염두에 두고 있다. 머레이는 미국에서 훈련을 하고 있다. 


니시코리도 지난달 말 동일본지진피해돕기 자선이벤트에 팬들에게 모습을 보였다. 오른쪽 손목이 회복되었다고 판단되면 브리즈번대회부터 복귀한다.  니시코리는 "그랜드슬램 타이틀 획득이 목표"라고 말했다. 


올해 재기한 페더러와 라파엘 나달(스페인)도 가만히 있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페더러가 호주오픈과 윔블던, 나달이 프랑스오픈과 US오픈 우승트로피를 사이좋게 두개씩 나눠 가졌다. 


그랜드슬램 우승 경력자 마린 칠리치 (크로아티아), 후안 마틴 델 포트로(아르헨티나) 도 늘 호주오픈 우승 후보라 우승 경쟁은 더욱 치열해 질 것으로 보인다. 따라서 내년 호주오픈 남자단식 우승이 페더러와 나달 둘중의 한명으로 국한하기 어렵다. 

 

 

▲ 오스타펜코


호주오픈 여자단식 우승 예상은 남자보다 더 어렵다. 


세계 1위를 탈환한 시모나 할렙(루마니아)이 그랜드슬램 우승 채비를 하고 있지만 프랑스오픈 결승처럼 복병 오스타펜코에 당할 수도 이다. 


여기에 2위 가빈 무구르사(스페인)도 윔블던에 이어 3번째 4대그랜드슬램 우승을 노리기에 충분한 실력을 갖추고 있다. 


세계 3위의 캐롤라인 보즈니아키(덴마크)는 이전보다 적극적인 플레이로 WTA 왕중왕전 우승을 했다.  내년 호주오픈 우승후보군에 들기에 충분하다.  강서버인 세계 4위 캐롤리나 플리스코바 (체크)도  그랜드슬램 우승 트로피에 눈독을 들이고 있다.


한편 징계로 쉬었던 마리아 샤라포바(러시아), 애기엄마 빅토리아 아자렌카 (벨라루스) 등 전 세계 1위도 강력한 우승후보다. 출산으로 투어를 쉰 세레나 윌리엄스(미국)도 당연히 우승후보다.  10여명이나 된다. 


2018년은 넥스트 제너레이션, 신세대들이 판을 칠 것으로 보인다. 


세계 3위로 시즌을 마치는 스무살 알렉산더 즈베레프(독일)를 필두로 넥스트 제너레이션 ATP 파이널스 우승자 정현,  러시아 슬러거 안드레이 루블레프, 18살의 왼손잡이 데니스 샤포발로프(캐나다)등이 주목받는 선수다. 


이 세대들의 특징은 두려움없이 강타를 하고 있다는 것이다.  상식적으로 수비를 해야 할 위치에서도 적극적으로 공격을 하고 들어온다.  게다가 그 공격적인 샷을 어려운 코스에 넣는다. 이러한 경기방식은 빅4들에게 확실한 위협이 된다. 


여자 넥스트 제너레이션도 주목된다.  2017년 프랑스오픈 우승자 엘레나 오스타펜코(라트비아) 엘레나· 스비토리나 (우크라이나), 캐롤라인 가르시아 (프랑스) 등이 그들이다. 2017년보다 흥미로운 한해가 될 것으로 보인다. 


기사=테니스피플







 

대진표.기록지 다운로드 (KDK형)
대진표.기록지 다운로드 (비고정식)
대진표 생성 앱(어플) 다운로드

네이버에 송고된 기사 모아보기

?


  1. [프랑스오픈]나달이 더 공격적으로 된 것은 모야 코치 역할

    ▲ 카를로스 모야 코치(오른쪽 세번째)가 나달을 지도하는 중에 나달이 마시던 물을 입으로 뿜어대고 있다 유럽 룩셈부르크의 스포츠전문일간지 'Le quotidien'은 25일자 인터넷판기사에서 프랑스오픈 우승후보 1순위 나달이 '더 공격적으로 진화하고 있다"고 ...
    Read More
  2. 강서버' 이스너, 마이애미오픈 첫 우승-상금 14억2천만원 획득

    존 이스너가 마이애미오픈에서 첫 우승을 했다. 이스너(미국,26세)는 2일(한국시각) 미국 마이애미 크렌돈파크 테니스 센터에서 열린 마스터스 1000시리즈 마이애미오픈 남자단식 결승에서 독일의 알렉산더 즈베레프(20)를 6-7<4> 6-4 6-4로 이기고 우승했다....
    Read More
  3. 세계 1위 나달의 씀씀이

    순자산 1억달러 이상인 것으로 추정되는 세계 남자 테니스 1위 라파엘 나달의 올해 수입과 지출이 알려져 화제다. 나달은 2017년 US오픈에서 370만달러를 우승상금으로 받았고 프랑스오픈에서 10번째 우승으로 240만 달러를 벌었다. 이외에 2017년 한해 스폰...
    Read More
  4. [US오픈] 돌풍 이어가는 170cm 디에고 슈바르츠만을 아시나요?

    머레이,조코비치,니시코리,세레나 등 탑랭커들이 부상과 임신,가정사 등으로 무더기 기권을 한 가운데 열리고 있는 US오픈 대회에서 자그만한 키(?)의 그리 유명세가 없는 선수가 돌풍을 이어가고 있다. 탑 시더들을 줄줄이 이기고 4일 열린 4회전에서 차세대 ...
    Read More
  5. 토미 하스는 작별을 준비하고 있다

    그랜드슬램은 은퇴 전 마지막 경기를 하기에도 꿈의 무대가 되지 않을까. 전 세계 랭킹 2, ATP 투어 통산 15승, 2000시드니 올림픽 은메달에 빛나는 39살 독일 토미 하스의 이야기다. 7월 3일부터 열리는 윔블던 대회 남자 단식 와일드 카드가 21일 발표되었...
    Read More
  6. [프랑스 오픈] 여자 우승후보 1위 가빈 무구르자-화보

    프랑스오픈에 5년 연속 출전한 가빈 무구르자는 지난해 결승에서 세레나 윌리엄스(미국)를 7-5 6-4로 꺾고 그랜드슬램에서  첫 우승했다. 무구르자는 2회전에서 아네트 콘타 베이트(에스토니아)와 맞붙는다. 무구르자는 스페인 테니스 선수로 베네수엘라 카라...
    Read More
  7. 이덕희, 세계적인 아카데미에 둥지 튼다-'세계 100위 필요없다. 톱10만이 목표'라는 무라토글로 아카데미

      국가대표 이덕희가 세계적인 테니스 아카데미 무라토글루에서 조련을 받았다.  이덕희(18세 • 현대자동차 • KDB산업은행 후원)는 지난 9일에서 12일까지 나흘 간 프랑스 니스에 위치한 무라토글루 테니스 아카데미에 머물며 최첨단 선진 트레이닝을 경험했...
    Read More
  8. 권순우 "나도 잘할 수 있고 높은 곳으로 갈 수 있다"-대한민국테니스 기대주 발굴

     ▲ 권순우는 중간전적에서 지고 있는 상태라 교체 투입돼서 긴장감과 부담이 많았다"고 말했다5일 오전 11시 경기 1시간 전 정현(삼성증권 후원, 한체대, 73위)은 첫째날, 둘째날 모두 5세트(총 10세트) 풀 접전을 하며 왼쪽발목부상으로 어린 스무살 패기인 ...
    Read More
  9. [호주오픈] '강한 남자' 정현, 호주오픈 2회전 진출-호주 현지 취재기

      ▲ 한국테니스의 에이스 정현 컴온을 외치며 주먹을 불끈 쥐고 있다 17일 호주오픈 본선 1회전 2일차. 대한민국의 정현(삼성증권 후원•한체대•105위)이 아르헨티나의 렌조 올리보(78위)를 1시간 45분만에 6-2, 6-3, 6-2로 가볍게 이기면서 그랜드슬램 2승을 ...
    Read More
  10. 이바노비치 전격 은퇴 발표 - 페이스북에 은퇴 선언

    아나 이바노비치(29세,세르비아)가 페이스북을 통해 28일 전격적으로 은퇴를 발표했습니다. 이바노비치는 하루전인 27일 팬들과 서포터들에게 중요한 발표를 하겠다고 공지한 후 28일 생방송 스트리밍으로 은퇴를 선언했습니다. 랭킹 63위로 시즌을 마감한 이...
    Read More
  11. 로저 페더러 - 연습후에 팬들과 실시간 질의응답 시간 가져 (동영상)

    두바이에서 훈련중인 로저 페더러(스위스)가 근황을 궁굼해 하는 팬들에게 22일 연습 직후에 22분정도의 실시간 질의 응답 형식의 동영상을 만들어 공개했다. 연습 직후에 만들어진 이 영상에서 페더러는연습후에는  아이들을 돌보고,샤워와 식사를 하며, 무릎...
    Read More
  12. 조코비치에 이어 나달도 새로운 코치 - 모야 나달 팀에 전격 합류

       카를로스 모야(사진=위키백과) 보리스 베커와 결별 후  새 코치진을 구상중인 조코비치에 이어 나달도 새 코치를 선임했다. 세계 1위까지 올랐던 카를로스 모야(스페인.40세)가 나달 팀에 18일 공식 합류했다. 카를로스 모야는  라오닉(캐나다)의 코치를 ...
    Read More
  13. 머레이의 세계 1위 길...머레이의 코치들

    배우기를 부지런히 하고 새로운 기술을 적용해 경기에 반영하고 자신의 능력을 늘 개선시키기를 게을리 하지 않는 그러면서 결코 타협하지 않는 앤디 머레이(29)가 드디어 명실상부 세계 1위에 올라섰다. 두번의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한차례 US오픈 우승, 두...
    Read More
  14. 페더러의 복귀전 첫 상대는 18살 틴에이저

    한달여 만에 부상을 털고 투어에 복귀한 로저 페더러의 복귀전 첫 상대는 18살 틴에이저 미국의 테일러 프리츠로 결정되었다. 프리츠는 지난해 랭킹이 700위권 이었지만 기량이 급성장하면서 현재 65위에 올라있다. 1회전을 부전승으로 올라온 페더러는 2회전...
    Read More
  15. [롤랑가로스플레이어]일본 14살 사토 히마리

                       국내 유망주 이은혜와 박소현 이긴 '리틀여자 페더러' 국내 여자 주니어 유망주로 꼽히는 중앙여고 이은혜와 중앙여중 박소현이 있다. 이은혜는 국내에서 열리는 올해 대회 3개를 석권했다. 박소현은 중학생으로 국제주니어랭킹이 우리나라...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