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ostedAug 04, 2020

대학테니스연맹전에서 생긴 일 - 경기중 모자가 벗겨지면

1.JPG

3일 강원도 양구에서 열린 제74회 전국춘계대학테니스연맹전 남자단식 4강전 이영석(한국교통대) 대 박정원(명지대)과의 경기시작 47분만에 벌어진 일이다.

 

박정원 서브게임 15-15에서 랠리를 하다 이영석이 랠리도중 모자가 벗겨졌다.

 

이영석이 박정원의 네트 앞에 떨어지는 볼을 대각선 질주해 받아 넘겼다. 질주하다 베이스라인 뒤쪽에 모자가 벗겨졌다. 이영석이 볼을 넘기고 이후 플레이를 중단했다. 박정원은 이영석의 볼을 받아 상대 코트에 넘겼다. 

 

체어엄파이어는 박정원의 득점을 선언했다.  이영석은 모자가 벗겨져 렛 판정을 요청했다.

 

체어엄파이어가 빠르게 오가는 볼을 쫓다가 모자 벗겨진 것을 못봤다고 선수에게 설명했다. 이영석은 레퍼리를 요구했고 레퍼리가 코트에 입장해 체어 엄파이어의 설명을 듣고 종합한 뒤, 두 선수를 네트 앞에  모이게 해 렛 처리 됨을 설명하고 결정했다. 

 

테니스경기중 모자가 벗겨진 경우 어떻게 될까.

 

테니스 룰 북에는 선수가 모자나 가지고 있던 볼을 떨어뜨려 네트에 닿았다거나 선수의 라켓에 끼워놓은 충격완충기구가 떨어져 네트에 닿은 경우 아래와 같이 정리해 놓았다. 

 

"게임중에 모자나 선글라스, 공. 엘보링 등이 떨어지면 처음에는 렛을 시키고 다음에 또 떨어지면 실점을 준다고 경고를 한다. 그러나 떨어진 것(모자. 엘보링. 공. 선글라스.등)이 네트를 닿거나 상대방 코트로 넘어가면 바로 실점이다."

 

이번 대학연맹전은 셀프저지로 연맹 로컬룰을 적용했다.  심판의 경우 체어 엄파이어 자격이 아닌 상태에서 선수가 볼 판정을 요구할 경우에만 아웃, 세이프 콜을 하고 스코어를 부른다는 것이다.

 

대학연맹 관계자에 따르면 "대학연맹 대회의 경우 선수들간에 셀프 저지를 원칙으로 한다"며"선수가 판정을 요구할때만 심판이 볼 판정을 하도록 되어 있다"고 말했다. 

 

셀프저지로 운영되는 경우 모자 벗어짐이 고의성에 대한 논란이 또다른 시비의 대상이 될 수 있으므로 고의성이 없는 경우로 간주하여 1차 렛처리하고 2차에 실점을 선언한다.

 

플레이어가 소지한 물건, 예를 들어 모자나 볼걸이, 소지한 볼 등이 바닥에 떨어진 경우 경기방해로 인한 렛을 선언할 수 있다. 이 경우 이영석의 상대선수인 박정원의 어필이 없었으나 자신이 셀프 저지 룰에 따라 렛 처리를 요구했다. 이영석은 셀프 저지 룰을 정확히 숙지해서 모자 이탈 상황이 발생한 경우를 잘 판단하고 레퍼리까지 요청했다. 

 

이후 박정원은 자신의 서브게임을 놓쳐 1대5가 되었고 이영석은 박정원의 추격을 따돌리고 1세트를 6대1로 획득할 수 있었다. 

상대방에 의한 방해상황에서 고의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경우, 바로 실점을 줄 수 있으나 고의성이 없는 경우라면 1차 렛을 선언함과 동시에 재발시 실점이 될 수 있음을 경고하고 2차에는 실점을 선언할 수 있다.

 

이영석의 경우 모자가 벗어지면 바로 렛을 요청해야 한다. 다음 동작을 하고 나서 렛을 요청하면 시기적으로 늦다. 모자 벗겨진 행동과 볼 터치 등 두번의 플레이를 하고 렛을 요청하면 렛 타이밍이 늦었다는 것이 복수의 심판들 견해다. 

 

렛 요청 자격은 상대방에게만 있다는 견해도 있다. 플레이어가 소지한 물건, 예를들어 모자나 볼걸이, 소지한 볼 등이 바닥에 떨어진 경우 본인은 이를 이유로 렛을 선언할 수 없으나 상대방은 경기방해로 인한 렛을 선언할 수 있다.

 

대학 테니스 최고의 선수를 가리는 자리를 셀프저지로 해 온 지 오래라고 한다.  몇몇 대학테니스팀 관계자들은 선수들의 볼이 빨라 심판들이 못보는 경우도 있다하기도 하고 선수들 교육차원과 양심적 경기 차원에서 셀프저지를 한다고 한다. 

 

전국체전의 경우도 대표자회의에서 심판이 체어 자리에 올라가서 경기를 보되 선수가 판정을 요구할 때만 콜을 하도록 정했다. 예민한 경기에서 통상적인 경기의 체어엄파이어활동을 제한했다.

 

기사=테니스피플 박원식 기자

사진=테니스피플 황서진 기자 



[테니스는 어떻게 완성 되는가?]



  1. [US오픈 테니스] 총상금 5340만 달러...전체 수입의 18% 수준

    8월 31일 개막 예정인 US오픈의 상금이 테니스 사상 최고액이었던 지난해의 약 94% 인 5340만 달러(632억원)로 발표되었다. 무관중 대회로 치러지는 이번 대회에서 티켓 판매 1억 4천만 달러, 상품 판매 4천만 달러 등이 줄어들었음에도 상금은 소폭 줄였다. U...
    Date2020.08.08 Bytenniseye
    Read More
  2. [US오픈 테니스] 머레이,클리스터즈 와일드 카드 확정

    은퇴 선언 후 코트에 복귀한 영국의 앤디 머레이가 킴 클리스터즈와 함께 8월 31일 부터 열리는 US OPEN 테니스대회 본선 와일드 카드를 확정받았다. 머레이는 부상등으로 은퇴 후 이벤트 경기나 복식대회에 종종 출전했으나 빅 대회에 나서는것은 US OPEN이 ...
    Date2020.08.07 Bytenniseye
    Read More
  3. US오픈에 스타들 대거 빠진다

    나달, 페더러, 바티에 이어 US오픈에 빠지는 선수를 이러저러한 이유로 볼 수가 없다. 이탈리아 파비오 포니니, 호주 닉 키리오스, 스위스의 스탄 바브링카, 프랑스는 가엘 몽피스, 송가, 에베르 푸이유 등이 대거 빠진다. 프랑스의 리샤르 가스케, 브느와 페...
    Date2020.08.07 Bytenniseye
    Read More
  4. 권순우 미국대회 길 열렸다 WS오픈, US오픈 연속 출전

    세계 70위 권순우(CJ후원, 당진시청)가 8월 22일부터 미국 뉴욕에서 열리는 웨스턴&서던오픈(WS) ATP 1000시리즈 예선 출전권에 들었다. 애초 신시내티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이 대회는 코로나바이러스로 대회 일정이 늦춰지고 8월 31일부터 뉴욕에서 열리는 US...
    Date2020.08.07 Bytenniseye
    Read More
  5. 2020 US OPEN 단식,복식 라운드별 상금

    미국 뉴욕에서 8월 31일 시작되는 US OPEN 단식과 복식 상금이 확정되었다. 아래는 라운드별 상금 https://tenniseye.com/board_BXPZ63/682598
    Date2020.08.06 Bytenniseye
    Read More
  6. [WTA 팔레르모] 카밀라 조르지 16강 합류

    한국시간 8월5일 새벽 WTA 이탈리아 팔레르모 투어 레이디스 오픈 1회전에서 89위인 홈코트의 카밀라 조르지가 레베카 페더슨(44위.스웨덴)을 2-0(75.64)로 이기고 16강에 합류했다. 클레이코트 대회로 32드로, 인터내셔날급대회인 팔레르모 투어는 코로나19영...
    Date2020.08.06 Bytenniseye
    Read More
  7. 마드리드 마스터즈 테니스대회 취소

    라파엘 나달의 단골 우승대회인 스페인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ATP 마드리드 마스터즈 대회가 연기 끝에 취소되었다. 마드리드 대회 조직위원회는 코로나 19로 상황이 어려워진 점을 고려해 올해 대회를 취소한다고 4일 발표했다. 상황을 지켜 보자며 한차례 연...
    Date2020.08.06 Bytenniseye
    Read More
  8. US OPEN 단식 상금 300만달러..본선 1회전 61,000달러

    8월말 열릴 예정인 US OPEN 테니스대회 상금이 확정되었다. 남여단식 우승상금은 300만달러, 본선 1회전 경기를 하게되고 탈락하면 61,000(약7천3백만원)달러를 수령한다. 대회 조직위원회는 초반 탈락 선수들에게 좀더 많은 상금을 주기위해 작년대비 5%정도 ...
    Date2020.08.06 Bytenniseye
    Read More
  9. US오픈 테니스대회 엄격하게 치러진다

    남자 2위 라파엘 나달과 3위 로저 페더러, 여자 세계 1위 애슐리 바티 등이 빠진 가운데 US오픈이 열린다. 나달은 스페인 마요르카에서 TV로 대회를 보고 페더러는 무릎 수술의 빠른 회복을 기다리고 있다. 페더러와 나달이 없는 마지막 그랜드슬램 토너먼트는...
    Date2020.08.06 Bytenniseye
    Read More
  10. 나달, US OPEN 테니스 대회 불참 선언

    디펜딩 참피언 라파넬 나달(2위,스페인)이 8월 31일부터 미국 뉴욕에서 열릴 예정인 시즌 두번째 그랜드슬램 대회인 US OPEN에 출전하지 않는다고 공식 선언했다. 나달은 "코로나19로 인한 국가간 이동문제와 경기장에서의 건강문제 등이 이런 결정에 영향을 ...
    Date2020.08.06 Bytenniseye
    Read More
  11. US오픈 미국 로컬대회로 전락 우려

    여자 1위 바티 불참, 지난해 우승 나달 '불확실' 20여일 앞으로 다가온 US오픈이 미국선수들 무대로 제한적인 대회가 될까. 많은 프로 테니스 선수들이 US오픈(미국 뉴욕 / 8월 31일 ~ 9월 13일 / 하드 코트) 참가에 대해 주저하고 있다. 우선 검역 문제가 있...
    Date2020.08.04 Bytenniseye
    Read More
  12. 웨스턴 & 서던 오픈 우승 상금 약 75% 다운

    남자 프로 테니스 투어 재개 후 첫 경기인 ATP1000 웨스턴 & 서던 오픈(미국 뉴욕 / 8월 22일 ~ 8월 28일 / 하드 코트)의 상금이 지난해보다 대폭 감액 발표됐다. 남자 상금의 경우 지난해 총 600만 달러에서 30% 수준인 180만 달러가 감소한 420만 달러로 하...
    Date2020.08.04 Bytenniseye
    Read More
  13. 대학테니스연맹전에서 생긴 일 - 경기중 모자가 벗겨지면

    3일 강원도 양구에서 열린 제74회 전국춘계대학테니스연맹전 남자단식 4강전 이영석(한국교통대) 대 박정원(명지대)과의 경기시작 47분만에 벌어진 일이다. 박정원 서브게임 15-15에서 랠리를 하다 이영석이 랠리도중 모자가 벗겨졌다. 이영석이 박정원의 네트...
    Date2020.08.04 Bytenniseye
    Read More
  14. [WTA 팔레르모] 알렉산드로바, 믈라데노비치 이기고 16강

    WTA 이탈리아 팔레르모 투어 레이디스 오픈 1회전에서 에카테리나 알렉산드로바(27위.러시아)가 크리스티나 믈라데노비치(42위.프랑스)를 2-1로 이기고 16강에 올랐다. 한국시간으로 8월 4일 새벽 5개월만에 다시 열린 공식 투어 경기에서 두 선수는 3세트까지...
    Date2020.08.04 Bytenniseye
    Read More
  15. 테니스가 돌아왔다.. WTA 팔레르모 투어 시작

    팔레르모 출전선수 코로나 19로 5개월 넘게 중단되었던 WTA 투어가 드디어 다시 시작되었다. 이탈리아 시칠리 북서부 팔레르모에서 인터내셔널급(남자250투어)으로 8월 3일부터 시작되는 대회에는 50위권 이내 선수들이 대거 출전했다. 이 대회는 클레이코트에...
    Date2020.08.03 Bytenniseye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19 Next
/ 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