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Skip to content



양구의 힘

posted Jun 20, 2020

11301_63640_2441.jpg

▲ 종별 18세부에서 우승한 양구고 2학년 심우혁

 

11301_63644_2441.jpg
▲ 양구고 정기훈 코치. 양구에서 초중고를 나와 순천향대, 성남시청, 상무, 용인시청을 거쳐 양구중고등학교에서 지도자 생활을 시작했다 올해로 지도자 8년차다

 

70~80년대 강원도 평창중고등학교 테니스부 선수들이 서울 장충코트에서 열리는 대회에 출전하려면 지역 유지들로부터 십시일반 금일봉을 받아야만 했다.


평창에서 서울까지의 시외버스 차비와 서울 여관에서의 숙박비, 아침과 점심 그리고 저녁식사까지 비용을 대려면 솔찮게 들어갔다.

 

학교 예산은 거의 없었고 소년들 각자의 집에는 감자와 옥수수 밖에는 없었다. 그야말로 강원도내 테니스 지정학교라 해서 테니스를 하지 서울 원정 대회 경비는 1년에 한두번도 아니고 도저히 감당할 수 있는 형편이 아니었다.

 

테니스 감독은 평창 기관장들에게 당시 상류층 인사들의 애호 운동인 테니스를 가르치며 평소에 덕을 쌓았다. 선수 한명을 기관장 테니스 레슨 전담요원으로 정해두고 기관장들의 사랑을 받게 했다.

 

그리고 대회를 일주일 앞두고 '학생코치'는 기관장들을 찾아다니며 금일봉 수금을 했다.

 

그 금일봉이 없으면 서울행 버스타고 가다 중간에 내려 장충코트까지 걸어가야 하고 아침은 굶고 점심은 장충코트 뒷편 수돗물로 배를 채우고 선수 한두명이라도 1회전 통과하면 기념으로 국밥집 가서 국물 리필해 달라며 그날 한끼 실컷 먹는 정도에 그쳤다.

 

그래서 가난한 시골학교에선 선수가 나오기 힘들고 나오면 도회지로 빠져나가기 마련이다. 평창고가 옛 영화를 찾겠다고 선배동문들이 십시일반 모아 팀 재창단을 하곤하지만 한두해를 넘기지 못했다.

 

그 많은 동문은 뿔뿔이 흩어지고 1년에 한번 가을 운동회 한다고 모이라하면 다들 이제 부담스러워한다. 모여서 테니스부 재건하자고 기부금 액수 적어내라는 통에 모이기도 쉽지 않다.

 

전국적으로 유명한 평창송어장 가면 연못에 떠다니는 낙엽 뜰채로 한일테니스라켓을 쓸 정도로 테니스 고장이 평창이라지만 그만큼 테니스팀 유지하기 어렵고 선수 모으기 더더욱 어려운 것이 현실이다.

 

40년이 지난 요즘 강원도에서 대표적인 테니스고장 양구는 어떨까.


강원도 양구고등학교 2학년 학생 심우혁이 19일 김천에서 열린 전국종별테니스대회 남자 고등부 단식에서 우승했다. 춘천에서 태어나 전기공사업 하는 아버지 일터인 양구로 옮겨 초중고를 다닌 학생은 지난해 같은 대회 16세부 단식에서 우승을 하더니 18세부에서 우승했다.

 

전국의 내로라하는 고등학교 2~3학년 선수들이 다 출전한 가운데 우승해 나름 의미가 있는 성적이다. 신체조건은 요즘 10대처럼 크지 않지만 왼손잡이에다 무슨 공이든 받아내려하고 결정적이 순간에 포핸드 다운더라인 기술이 있다고 한다.

 

초등학교때는 안부현 코치에게 배웠고 중고등학교때는 정기훈 코치의 지도를 받고 있다. 국내 선수가운데 권순우 선수 스타일을 좋아하고 자신이 왼손잡이라 스페인의 라파엘 나달을 좋아하는 선수로 꼽는다.


테니스하는 형보고서 재미있을 것 같아 배웠다는데 형은 일찌감치 용인대학교에 진학해 테니스가 아닌 다른 길을 걷고 있고 정작 자신은 국내 고교 테니스 1인자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무관중경기이다시피한 결승전에 늘 자신을 응원해주는 부모님과 코치 선생님이 보는 가운데 심우혁은 우승했다.

 

남들은 한번도 하기 힘든 종별대회 우승을 2년 연속 우승했지만 경기 뒤에는 선수 휴게실에선 여느 고등학생 처럼 또래들과 핸드폰 게임을 하고 노는 평범한 10대로 돌아왔다.

 

머리 스타일이 독특해 이유를 물으니 모히간족 스타일이라고 했다. 모히간족의 최후 라는 영화를 봤냐고 물으니 무슨말인지 이해를 못했다. 머리 스타일은 모히간족이지만 정신이나 마음은 모히간족과 딴판이었다.

 

심우혁의 꿈은 투어 선수도 아니고 톱10도 아닌 국가대표다. 오히려 투어 100위내에 드는 것보다 국가대표하기가 더 어려울 수도 있다. 앞뒤 선후배 10년 상간에 제일 잘해야하는데 그게 그리 쉽지 않기 때문이다.

 

선수는 결승전에 들어가 처음에 긴장했지만 10분도 지나지 않아 마음 편하게 자신이 갖고 있는 기량을 다 펼치며 이번 대회 우승후보로 꼽히는 선수를 꼼짝 못하게 하고 이겼다.

 

그 비결은 아무래도 운동을 편하게 해주는 외부 환경이 지대했으리라. 양구에서 종별대회 우승은 거의 없었다. 그런데 지난해부터 우승을 하더니 전국체전 고등부 우승, 대회마다 우승과 준우승 선수를 배출했다.

 

양구에서 아무리 테니스대회를 1년에 20개 이상을 한다지만 양구 테니스부가 두각을 나타내는데는 다른데 있을 법하다. 지역 유지들의 금일봉일까도 생각했는데 40년전 평창과 별반 다르지 않다고 생각이 들었다. 심우혁 선수 근처에서 왔다갔다하는 양구고등학교 정기훈 코치에게 물었다.

 

오래전부터 한국수자원공사에서 양구중고등학교 테니스부에 상당한 지원을 하고 있다는 것이다. 숨은 손이 있었다. 

 

기업의 사회공헌이  여럿을 살리고 지역을 구하고 있다. 후원금은 고등학교 9명, 중학교 9명. 총 18명의 국내 대회 출전 경비로 오롯이 사용하고 단체복, 스트링 구매 비용 등에 충당한다고 한다. 모자라는 금액만큼 개인 부담을 한다.

 

조명있는 학교코트가 있고 양구군에서 운영하는 코트도 넉넉해 선수 1인 1코트를 사용해도 남을 정도로 양구의 테니스장 여건은 넉넉하다. 코로나바이러스로 타지역 공공 테니스장이 폐쇄됐을때 청정지역 양구는 운동을 하는데 어려움이 거의 없었다.

 

'말은 제주도로 사람은 서울로'에 빗대어 최근 몇년새 테니스계에서 '남자선수는 양구로'하는 말이 돌 정도로 양구의 테니스 여건은 엄청 발전했다.

 

선수는 누에가 실을 뽑듯이 나오고 성적은 대회마다 선수들이 끝까지 남아있을 정도가 됐다. 양구가 테니스대회뿐 아니라 테니스 강한 학교로도 이름을 내고 있다.

 

아래는 양구중고등학교 지난 한해 주요 성적이다. 

 

2020 종별 18세부 우승(심우혁)
2020 종별 복식우승 윤현덕 심우혁


2020 김천춘계주니어 우승(윤현덕)
2019 대통령기 양구고, 양구중 우승


2019 양구국제주니어 남자 우승(추석현)
2019 전국체전 고등부 우승(강원도)


2019 장호배 준우승(김근준)
2019 종별 18세부 우승(추석현)
2019 종별 16세부 우승(심우혁) 

 

올해는 어떤 성적을 더 낼까.

 

기사=테니스 피플 박원식기자

사진=테니스 피플 황서진 기자






[테니스는 어떻게 완성 되는가?]


[테니스 핵심 이론.기술분석]



대진표.기록지 다운로드 (KDK형)
대진표.기록지 다운로드 (비고정식)
대진표 생성 앱(어플) 다운로드


  1. 조코비치도 코로나 19 양성 확진, 아내도 양성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코로나19 양성을 공지한 조코비치 유럽 발칸반도에서 아드리아 투어를 주관한 노박 조코비치가 결국 코로나19에 감염되었다. 3일전 드미트로프와 초리치에 이어 트로이츠키가 감연된 후 조코비치도 23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조코비치는 ...
    Date2020.06.23 Bytenniseye
    Read More
  2. 트로이츠키와 임신한 아내도 코로나19 양성

    세계랭킹 1위인 노박 조코비치 초청 미니 투어인 아드리아 대회에 참가했던 선수들의 코로나19확진이 이어지고 있다. 드미트로프와 초리치가 양성으로 판정된 가운데 세르비아의 빅토르 트로이츠키도 양성판정을 받았으며 그의 임신한 아내도 양성으로 판정되...
    Date2020.06.23 Bytenniseye
    Read More
  3. 우려가 현실로 - 아드리아투어 참가중인 드미트로프 코로나19 양성

    드미트로프 홈페이지 캡처 우려한던 바가 현실이 되었다. 조코비치의 초청으로 4명씩 2팀으로 나누어 유럽 발칸반도에서 진행되고 있는 아드리아 투어 순회경기에 참가중이던 불가리아의 그리고르 드미트로프가 코로나 19에 감염되었다. 결승 예정이었던 크로...
    Date2020.06.22 Bytenniseye
    Read More
  4. 코로나19 극복하고 규모있는 동호인 테니스대회 치룬 노하우(전라북도 도지사기)

    코로나19로 규모가 있는 오프라인 스포츠 대회를 연다는것이 쉽지 않은 상황이다. 전라북도 테니스 협회에서는 여러가지 어려움을 극복하고 도지사기 대회를 성공적으로 마무리 했다. 다른 동호인 대회를 준비하는 단체나 협회에 도움이 될수 있는 대회 준비와...
    Date2020.06.22 Bytenniseye
    Read More
  5. 전북, 코로나이후 첫 동호인대회 개최

    전라북도에서 도지사기 시군대항테니스대회가 열렸다. 코로나바이러스19로 대회가 연기되고 공공테니스장의 대회 개최 허용을 안하는 전국적 상황에서 지자체로서는 규묘있는대회가 20일~21일 열리게 됐다. 6개시 8개군 190만명의 인구 규모를 지닌 전라북도 ...
    Date2020.06.21 Bytenniseye
    Read More
  6. 양구의 힘

    ▲ 종별 18세부에서 우승한 양구고 2학년 심우혁 ▲ 양구고 정기훈 코치. 양구에서 초중고를 나와 순천향대, 성남시청, 상무, 용인시청을 거쳐 양구중고등학교에서 지도자 생활을 시작했다 올해로 지도자 8년차다 70~80년대 강원도 평창중고등학교 테니스부 선수...
    Date2020.06.20 Bytenniseye
    Read More
  7. 조코비치와 나달 US OPEN 개최소식에 시큰둥

    8월 31일부터 열릴 예정인 2020 US OPEN 테니스 대회 개최 소식을 전해들은 남자 랭킹 1.2위인 노박 조코비치와 라파엘 나달의 반응이 신통치 않다. 유럽 발칸 반도를 순회하며 아드리아 투어를 주관하고 있는 조코비치는 "여러명의 선수들과 전화도 해보고 의...
    Date2020.06.19 Bytenniseye
    Read More
  8. 테니스 - 코로나19 전파 위험도 가장 낮게 나타났다.

    테니스가 코로나19 바이러스 전파 위험도가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노출시간,준수 가능성 등 5개분야로 나누어 사회 전분야에 걸친 평가에서 테니스는 10개 등급중 위험도가 가장 낮은 1등급 평가를 받았다. 그러나 테니스도 코트가 아닌 라커룸에서 대기...
    Date2020.06.19 Bytenniseye
    Read More
  9. 페더러 라켓 스트링 수리하는 론 유

    ▲ 예민한 선수들의 우승 뒤에는 라켓 마스터들의 도움이 있다 론 유는 로저 페더러와 같은 최고의 선수들과 함께 일하는 프로 테니스의 최고 라켓 기술자 중 한 명이다. 뉴욕타인즈에선 테니스대회가 없는 시기에 스트링거들은 어떻게 지내는지 취재해 신문에 ...
    Date2020.06.19 Bytenniseye
    Read More
  10. US OPEN 세부 운영방안 발표 - 남여 단식과 복식만 진행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8월 31일부터 4대 그램드슬램 대회중 하나인 US OPEN 테니스 대회를 열기로 결정한 USTA(미국테니스협회)가 세부 운영방안을 공개했다. 우선 남여 단식과 복식 경기만 열리게 되며 혼합복식.휠체어,시니어,주니어 대회는 개최하지 않는...
    Date2020.06.18 Bytenniseye
    Read More
  11. ATP.WTA - 8월초부터 투어 재개, 코리아오픈 10월 5일

    투어 재개를 알리는 ATP공식 홈페이지 남녀 프로 테니스 협회가 선수들의 투어 경기를 8월초부터재개할것이라고 공지했다. 남자 투어 ATP는 8월 14일, 여자 투어 WTA는 8월 3일부터 시작된다. ATP투어는 미국 워싱턴에서 8월 14일 시티오픈이 첫 대회로 예정되...
    Date2020.06.18 Bytenniseye
    Read More
  12. 불법으로 조성된 육사 테니스코트 원상복구 및 기자재 입찰 공고

    대한테니스협회는 17일 구리시 개발제한구역 위반행위에 따른 불법건축물에 대하여 원상복구 및 기자재를 매각할 업체를 선정하기 위해 공개 입찰을 했다. 입찰물건은 경기도 구리시 갈매동 467번지의 개발제한구역 위반행위에 따른 불법건축물 원상복구 및 기...
    Date2020.06.17 Bytenniseye
    Read More
  13. 조코비치 주최 대회, 빽빽한 관중석 안전한가

    세계 1위 노박 조코비치(세르비아)가 주최하는 자선 테니스 대회 '아드리아 투어'가 세르비아 베오그라드에서 지난 주 개막해 수천명의 테니스 팬이 모였다. 조코비치, 도미니크 팀(오스트리아), 알렉산더 즈베레프(독일), 그리고르 디미트로프(불가리아) 등의...
    Date2020.06.17 Bytenniseye
    Read More
  14. 8월 31일 US OPEN 앞두고 한국선수 본선 직행 가능성은?

    코로나19 영향으로 대회 개최가 불투명했던 US OPEN 테니스 대회가 뉴욕시로부터 개최 승인을 받았다. 선수들을 보호하기 위한 방법들이 총 동원될 것으로 보이며 세부 방법과 대회 방식들은 조만간 공식 발표가 있을 것이라고 US OPEN 공식 홈페이지에 공지했...
    Date2020.06.17 Bytenniseye
    Read More
  15. 4억달러 규모 US오픈 무관중 개최

    ▲ US오픈 아서애시 스타디움 총수입 4억 달러 규모의 US오픈이 무관중 대회로 열릴 것으로 보인다. 앤드루 쿠오모 미국 뉴욕주지사는 16일(현지시간) "US오픈이 오는 8월31일부터 9월13일까지 뉴욕 퀸스에서 관중 없이 열릴 것"이라고 밝혔다. 뉴욕타임스는 쿠...
    Date2020.06.17 Bytenniseye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0 Next
/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