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9005_48013_2043.JPG


윔블던을 취재하면서 다른 그랜드슬램과 다른 점을 찾아봤다.


#1 경기장내 화장실에서 서서 'NATURE CALL ME'일을 보는 데 옆에 서 있는 사람에게서 가죽 피리 소리가 났다. 그 사람은 바로 "익스큐즈 미(죄송합니다)"했다.  의외였다. 그런 경우를 별로 당한 일이 없고 자연스런 현상아닌가 했다. 그게 그렇게 미안한 일인가.  같이 개수대에서 손을 씻으면서 앞에 비친 거울로 그 사람 얼굴을 살짝 봤다. 


#2 또 신기한 것을 목격했다. 경기장에서 황토색 제복과 검은 모자를 쓴 런던 화이어 브리게이드(소방서 대원) 들이 경기장내에서  눈을 부릅뜨며 손가락으로 지적질을 했다. 다리 꼬고 앉지 말라는 것이다. 아니 경기장에서 가장 편안자세로 보고 싶은데 그늘 하나 만들어 주지 않은 것을 미안해 하지는 않고 다리 꼬지마라니 정말 신기하고 어이가 없었다.  그 안전 요원이 지적을 하면 누구나 바로 다리 가지런히 놓고 허리 펴고 경기를 보는 자세를 한다.  


#3 땡볕에 우산 펴면 득달같이 달려가 뒷사람 불편하게 하지 마라는 지적은 당연한 것이었다.

이래서 윔블던인가 하는 생각이 들었다. 규율, 법, 절도, 예절. 선수가 앞에서 경기하는데 이를 모두 지켜야 한다는 것이다.  



#4 경기도중 한여름 땡볕에 관중석에서 실신하는 노인 환자가 발생하자 경기는 10분이고 20분이고 중단됐다. 사람이 우선이라는 것이다.


#5 경기도중 라인 엄파이어가 체어엄파이어에게 다가가 대화를 나눈다. 그러면 여지없이 어느 선수에게 경고가 들어간다. 즉 선수 벤치에서 작전 지시 등이 나온 것을 들은 선심들이 체어엄파이어에게 신고를 한다.

다른 그랜드슬램에서 전혀 볼 수 없었던 상황들이다.


#6 호주오픈의 경우 웃통벗고 다리 쫙 벌리고 보는 관중들이 한둘이 아니고 다리 꼬고 보는 사람이 그리 많은 것에 비해 윔블던은 그런 모습을 용납하지 않는다.


#7 인터넷으로 티켓 팔면 될 것을 며칠씩 텐트치고 주차장에서 밤을 지새우게 만들고 1인 1표로 줄을 세워 번호표를 나눠주는 구식을 택하는 윔블던.


#8 기자실 복도에 적힌 대진표는 자원봉사자가 연필로 조심스럽게 쓰는 전통도 수십년 지속되고 있다.

그랜드슬램을 국내에서 가장 많이 다니며 각종 회의에 참가하는 JSM 이진수 대표는  "윔블던은 선수를 데리고 다니던 십수년전부터 지금까지 하나도 변한게 없다"며 "안 바꾸는 것이 윔블던 전통인 것 같다"고 말했다.


#9 지난해 기자실에서 가방 깊숙이 넣어둔 지갑의 파운드만 쏙 빼가 분실신고를 하고 기자실에 CCTV좀 달아달라 했더니  올해 기자실 곳곳에 그리고 책상마다 자기 소지품 잘 챙기고 지갑은 몸에 휴대하고 다니라는 안내문을 내놓은 것이 윔블던이다.  전통. 안바꾸는 것, 그것이 윔블던인 것으로 여겨진다. 


#10 기자 아이디 신청서류와 확답 서류도 로얄 메일 우편으로 주고 받는 것이 윔블던이다. 


#11 대회가 한창인데 중간에 일요일을 미드 선데이라해서 쉬는 것 또한 윔블던의 오랜 전통이다. 경기수가 많고 갈길 바쁜데도 오전 11시반에 경기시작하고 밤 9시면 무조건 끝낸다. 비가오면 코트에 포장 덮고 관중석은 그저 서서 보는 것이 다반사가 윔블던이다. 불편은 잠시라는 것이다. 윔블던= 불편= 인간의 인내심 시험이다.

  

#12 기자실에 생수대신 화장실 수돗물 받아먹으라 하고 맛없는 콜라와 숭늉같은 커피, 물에 가루탄 밍밍한 로빈슨 주스가 즐비한 것이 윔블던 기자실이다.


#13 미드 선데이에 기자들 테니스대회에 10파운드내고 참가했다. 경기방식은 파트너 바꿔가며 낸 점수를 모아 순위를 매기는 것이다. 라켓 손잡이 돌려 서비스권 정하고 한번 한 파트너는 다음 코트에선 상대 선수로 경기하게 하는 방식을 택하면서 공평한 경기를 했다.  

그럼에도 선수로서 윔블던에 출전하는 것도 영광이지만 기자로서 윔블던 취재하는 것 또한 자부심을 느끼게 해준다. 


한번은 도착하고 경기가 없는 날에 런던 버킹엄 궁전 수문장 교대식을 갔다. 오전 9시부터 좋은 뷰포인트라고 경찰에게서 소개받은 곳에 3시간을 버티고 앉아 교대식을 봤다. 정작 제대로 본 것은 1분. 곰털모자 쓴 사람들은 순식간에 궁전내 마당으로 들어가 약간의 의식을 하고 대문 열고 나와 지나간 것이 고작이다.  3시간을 기다린 것에 대한 대가치고는 너무 허무했다.  


매일 수만명이 이 쇼를 보려고 몰려든다. 보여줄듯 안보여주고 안보여줄듯 살짝 보여주는 수문장 교대식처럼 윔블던도 전통속에서 혹은 좀 불편 속에서 뭔가 있는 듯 살짝 보여주고 있다.


기사=테니스피플 윔블던 취재팀

TAG •
Atachment
첨부 '1'


  1. notice

    테니스 인터넷 시청안내

    인터넷 시청방법 http://poooo.ml/shin1000 http://videostream.dn.ua/videopage/videoPage.php?g=NTU0OTg%A2%E0f&c=sv&i=eWluY3FhdWJ2cA%A2%E0f%A2%E0f223 클리하시면 [확인]...
    read more
  2. notice

    테니스 앱(어플) 이용안내 [필독]

    테니스 이론.기술 분석 자료,. 생방송 정보. ATP.WTA 소식등을 모바일 앱을 통해 실시간 알람으로 받아 볼 수 있습니다...(네이버 밴드와 같은 기능 탑재 ) 아래를 클릭하시면 자동으...
    read more
  3. notice

    테니스 대진표 - [KDK V2010-4game 경기 방식] -월례대회

    같은 선수 중복을 최소화한 [KDK V2010-4game 경기 방식]을 공개(파일첨부) 합니다. 동호인 클럽 경기는 단식 경기보다는 복식 경기가 거의 대다수이며 또한 복식 경기의 특성상 파트...
    read more
  4. No Image

    인사드립니다.

    처음 가입을 하시는 준회원 께서는 아래 3개의 항목에 답해주시면 정회원으로 자동 승인됩니다. 테니스 교실을 알게 된 경로 : 인터넷을 통해서 알게 되었습니다. 테니스 구력은 어느...
    Read More
  5. 아시안은 [찻잔 안의 태풍]인가 - 니시코리만 윔블던 8강 진출

    어떤 사건이 특정한 상황에 태풍처럼 큰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되었지만, 실제로는 그 위력이 약해서 그 일에 별 영향을 미치지 못할 경우에, 이를 ‘찻잔 안의 태풍’으로 비유한다. ...
    Read More
  6. 오스타펜코가 윔블던 우승을 할까

    윔블던 여자 단식 8강전은 톱10 시드들 한명없이 치러지게 됐다. 지난해 프랑스오픈 우승자이자 올해 코리아오픈에 초청 선수로 참가할 예정인 엘레나 오스타펜코가 윔블던 우승후보...
    Read More
  7. No Image

    가입인사 드립니다.

    처음 가입을 하시는 준회원 께서는 아래 3개의 항목에 답해주시면 정회원으로 자동 승인됩니다. 테니스 교실을 알게 된 경로 : 인터넷 검색을 통해서 알게 되었습니다. 테니스 구력은 ...
    Read More
  8. No Image

    가입인사드팁니다

    처음 가입을 하시는 준회원 께서는 아래 3개의 항목에 답해주시면 정회원으로 자동 승인됩니다. 테니스 교실을 알게 된 경로 : 생활체육교실 테니스 구력은 어느정도 인지요 9년 사용...
    Read More
  9. No Image

    가입인사드립니다

    처음 가입을 하시는 준회원 께서는 아래 3개의 항목에 답해주시면 정회원으로 자동 승인됩니다. 테니스 교실을 알게 된 경로 : 테니스 구력은 어느정도 인지요 : 사용하는 라켓과 사용...
    Read More
  10. 다리 꼬지마(Don't Cross Your Leg)- 윔블던이 다른 그랜드슬램과 다른 점 13가지

    윔블던을 취재하면서 다른 그랜드슬램과 다른 점을 찾아봤다. #1 경기장내 화장실에서 서서 'NATURE CALL ME'일을 보는 데 옆에 서 있는 사람에게서 가죽 피리 소리가 났다. 그 사람...
    Read More
  11. 윔블던 현지에서 예상하는 결승전 주인공 페더러-조코비치, 케르버-세레나

    윔블던 남자 단식은 강서버들이 16강에 올라 건재하다. 밀로스 라오니치, 케빈 앤더슨, 존 이스너, 델 포트로 등이 잔디코트 득점포인 서브를 지닌 선수들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
    Read More
  12. No Image

    가입인사

    처음 가입을 하시는 준회원 께서는 아래 3개의 항목에 답해주시면 정회원으로 자동 승인됩니다. 테니스 교실을 알게 된 경로 : 인터넷 검색 테니스 구력은 어느정도 인지요 : 3년 사용...
    Read More
  13. No Image

    가입인사 드립니다

    처음 가입을 하시는 준회원 께서는 아래 3개의 항목에 답해주시면 정회원으로 자동 승인됩니다. 테니스 교실을 알게 된 경로 : 인터넷 검색 테니스 구력은 어느정도 인지요 : 2년 사용...
    Byddacgu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1337 Next
/ 13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