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봉주르입니다-<테니스피플> 파리 취재기 5

by tenniseye

파리에서 가장 많이 한 말은 봉주르입니다. 아침에 일어나 친구에게 봉주르. 경기장 걸어가는 길에 눈 마주치는 사람마다 봉주르. 경기장 첫 보안요원에게도, 몸 수색 요원에게도, 미디어 어크레디테이션 큐알코드 스캐너에게도 봉주루, 아마도 20번 이상은 봉주르하고 기자실 자리에 앉는 것 같습니다.


한국에서는 연일 비오는데 경기 어떻게 하냐, 귀국은 제때할 수 있냐, 귀국해 취재와서 해 줄수 있냐고 하는 연락이 오지만 일단 프랑스오픈이 열리는 파리 롤랑가로스는 봉주르입니다.


봉주르. 영어로는 굿모닝, 우리말로는 좋은 아침 혹은 좋은 하루.

프랑스에 살면서 꼭 필요한 단어는 10개도 안됩니다. 봉주르, 봉솨르, 메르시, 파르동, 콤비엥, 마담, 마드모아젤, 무슈 정도.


그정도에서 조금 더 아는 기자로서는 프랑스 생활에 별 불편이 없고 피곤치도 않습니다. 왜냐하면 물어보면 설명을 잘 하는 친절한 사람들이 곁에 늘 있고 눈 앞에 펼쳐지는 것이 그저 저를 새롭게 해주기 때문입니다.


파르동 마드모아젤(죄송합니다. 아가씨)하고 말을 걸고 지도를 펴거나 하고자하는 단어를 던집니다.그러면 원하는 문제를 해결해 주는 것이 파리라고 생각됩니다. 그래서 편합니다.


새롭게 해주는 것은 기자생활 좀 오래하고 대회 취재 많이 한다고 했는데 이번처럼 감동을 받은 경우는 처음입니다.


선수들에게 박수를 보내는 관중이 동시에 야유를 보내는 모습을 보고 선수가 관중들에게 어떤 존재이고 그들에게 무엇을 줘야하는 지를 알게 해줍니다.


5780_33836_190.jpg


칭찬해주고 싶은 일이 있습니다. 우리나라 고등학교 3학년 정윤성입니다. 코치없이 프랑스오픈에 출전한 정윤성의 경기를 세번 봤습니다. 한번은 단식, 두번은 복식입니다. 단식 1회전은 실력도 우위에 있지만 상대를 약간 풀어주다 당했습니다. 그날은 정윤성의 날이 아니었습니다. 복식 1회전도 실력 출중한 선수들이 우쭐대다 큰 코 다칠뻔했습니다. 막판 집중해 이겼지 아니었으면 단식 1회전 패배를 재탕할 뻔했습니다.


그런데 3일 열린 복식 2회전은 그야말로 '테니스는 저렇게 하는 거구나'하는 것을 알게 해주고 정윤성을 새롭게 느끼게 해줬습니다. 기술 이야기가 아니라 멘탈이야기입니다.


코트 입장이 그 어느 선수보다 빨랐고 체어 엄파이어의 매치업 콜에 부지런히 나와 서서 그의 말에 귀를 쫑긋했습니다. 복식하는 1시간 남짓내외동안 눈을 못떼게 만들었습니다. 실수하는 파트너를 다독이고, 파트너가 서있는 구석까지 가서 하이파이브를 하며 잘하자는 모습이 그렇습니다. 발리로 어렵게 공을 넘겨 득점하고 특기인 포핸드는 번번이 위너로 변신해 경기장 흐름을 바꿨습니다.


흩뿌리는 비에 10도의 유럽 스산한 저녁 날씨인데 일부 관중들은 주니어 복식 경기에 몰입했습니다.

기자는 동영상으로 담고 싶어 스마트폰을 들고 이리저리 옮겨 다니며 찍었습니다. 사진도 연신 눌러댔습니다. 선수들에게 기자가 원하는 것은, 팬들이 원하는 것은 아마도 최선하나 뿐입니다. 이기고 지는 것은 선수들의 몫이고 경기장 밖 대부분 사람들은 선수들의 최선을 원하고 감동을 원합니다.


비가 연일 내리고 코트 방수막은 하루에도 여러차례 덮고 걷고 하는 숱한 어려움속에서도 프랑스오픈은 궂궂하게 열리고 있습니다. 센강이 범람하고 파리 일부가 침수되었다하더라도 롤랑가로스는 봉주르입니다. 비오는 데 경기는 열리고 양복입은 신사는 비맞으며 선수들을 봅니다. 눈 가득 선수들의 최선을 담습니다.


기사보고 고마움을 표시하는 독자들이 생겼습니다. 고생한다며 케이크 전자 쿠폰을 보내주고 영양 보충하라며 성의를 표시하기도 합니다. 저는 왜 롤랑가로스에 왔고 왜 있는지 되돌아 봅니다.


전문적인 기사, 독자에게 감동을 주는 기사와 사진, 독자들을 대신해 독자의 눈으로 취재해달라는 요청이 있어서가 아닐까요.


그래서 그런지 피곤하지도 힘들지도 보링하지도 않습니다. 5월 20일 서울 김포공항을 떠나 베이징을 거쳐 파리에 도착한 지 어느새 14일이 되었습니다. 2주가 지났는데 지루함보다 아쉬움, 돌아갈 차분하게 풀어놀 보따리, 머릿 속 정리과 구상 등등으로 인해 시간이 짧았다는 생각밖에 들지 않습니다.


5780_33835_1859.jpg

▲ 율리아


기자가 정윤성 경기하기 전에 감동받은 일이 하나 더 있어 소개합니다.


세레나 윌리엄스와 유리아 푸틴세바 여자단식 8강전 경기입니다. 푸틴세바는 163cm, 세레나는 그야말로 큰 체구. 첫세트를 푸틴세바가 이기는 과정에서 필립 샤트리에 코트 관중들 대다수가 푸틴세바 편이었습니다. 세레나는 코칭 스태프를 제외하고 간간이 '세레나'를 외치는 일부 관중외에 없었습니다.


2세트에서도 세레나가 좀처럼 경기를 일방적으로 이끌지 못하고 푸틴세바의 문볼과 빨래줄 샷에 번번이 당하면서 이긴다고 보장 못하는 상황이 벌어졌습니다. 여자 1번 시드의 탈락, 지난해 우승자의 탈락이 그려졌습니다. 모스크바태생의 카자흐스탄 국적 당찬 21살 여자 선수는 세레나 이기는 법을 알고 있는 듯 세레나를 코트에서 춤을 추게 만들었습니다. 세레나가 볼을 제대로 맞히지 못하게 만든 반면 자신은 세레나를 볼머신처럼 활용했습니다. 세레나의 백핸드 가로 스윙 볼을 기다린 듯 받아쳐 세레나의 발이 못 쫓아가게 광속 스윙을 했습니다.


세레나의 강서브에 대해선 문볼 리턴으로 베이스라인부근에서 크게 튀어 오르게 했습니다. 높게 튀어 오르는 볼을 눌러 치다 세레나는 네트에 볼을 보내기 일쑤였습니다. 득점은 당연히 푸틴세바의 몫.


세레나가 베이스라인 뒤에 나가 있으면 푸틴세바의 드롭샷이 나오고 세레나의 질주가 이어집니다.

카메라 셔터는 연신 터졌고 배터리가 아웃되고 메모리 카드가 꽉찰 정도였습니다. 관중들은 이를 즐겼습니다. 그리고 세레나의 승리로 끝나자 일제히 일어나 박수를 보냈습니다. 퇴장하는 푸틴세바에겐 우뢰와 같은 박수를 보냈습니다.


롤랑가로스는 100년 이상의 역사를 지니고 있습니다. 이러한 과정이 코트에 새겨지면서 역사가 흘렀습니다. 우리도 감동 주는 선수와 대회가 될 때 팬들이 경기장을 찾고 테니스 선수의 플레이에 열광을 합니다. 롤랑가로스처럼. 봉주르로 시작했는데 한국테니스의 봉주르를 기대합니다.


기사=파리 박원식 기자

테니스 피플  http://www.tennispeople.kr/









대진표.기록지 다운로드 (KDK형)
대진표.기록지 다운로드 (비고정식)
대진표 생성 앱(어플) 다운로드

네이버에 송고된 기사 모아보기


  1. notice

    테니스 인터넷 생방송 시청안내

    ATP.WTA,그랜드 슬램 대회 등 주요 경기는 아래에서 시청..생방송일 경우 공지글이 게시됩니다. https://tenniseye.com/xe/board_PomU44/634840 기타 경기는 아래 사이트로 접속하신 ...
    Date2019.02.11 Bytenniseye
    read more
  2. notice

    테니스 교실 앱(어플) 이용안내 [필독]

    테니스 이론.기술 분석 자료,. 생방송 정보. ATP.WTA 소식등을 모바일 앱을 통해 실시간 알람으로 받아 볼 수 있습니다...(네이버 밴드와 같은 기능 탑재 ) 아래를 클릭하시면 자동으...
    Date2018.05.17 Bytenniseye
    read more
  3. No Image notice

    테니스 대진표 - [KDK V2010-4game 경기 방식] - 기록지 첨부

    같은 선수 중복을 최소화한 [KDK V2010-4game 경기 방식]을 공개(파일첨부) 합니다. 동호인 클럽 경기는 단식 경기보다는 복식 경기가 거의 대다수이며 또한 복식 경기의 특성상 파트...
    Date2010.02.16 By김덕곤
    read more
  4. No Image notice

    테니스 대진표 - 비고정식 복식 경기방법(경기 기록지 첨부)

    0월례대회를 14명이서 한적이 있습니다. -청팀7명, 홍팀7명으로 총무가 배분했고요(실력을 균등하게,여기서는 고수/하수를 팀내에 혼합) 아니면, A(고수)/ B(초보)그룹으로 나누시는 ...
    Date2011.10.11 By김보형
    read more
  5. 조코비치, 오늘 머레이와 역사적 대결 펼친다.

    세계1위 노박 조코비치(세르비아)와 2위 앤디 머레이(영국)가 한국시각으로 일요일 저녁 10시 역사적인 프랑스 오픈 결승전서 격돌한다. 조코비치에겐 코트 어디에서나 수비가 되는 팔...
    Date2016.06.05 Bytenniseye
    Read More
  6. 정윤성 한국인 첫 프랑스오픈 주니어 복식 결승 진출

    정윤성과 루츠가 결승 진출 확정한 뒤 기쁨의 포옹을 했다. 서로 고맙다는 표시를 했다. 루츠는 이낭 2세트 막판 환상적인 스트로크 랠리를 보여주어발리 실수로 의기 소침해진 정윤...
    Date2016.06.05 Bytenniseye
    Read More
  7. 역시 조코비치, 머레이,세레나

    ▲ 날으는 조코비치 ▲ 안정된 머레이 역시 예상대로 결승 대결이 이뤄졌다. 세계 1위 노박 조코비치(세르비아)와  2위 앤디 머레이(영국)의 프랑스오픈 남자단식 결승이 성사됐다. 조...
    Date2016.06.05 Bytenniseye
    Read More
  8. 정윤성 그랜드슬램 복식 4강 처음 진출

    3일 아침 롤랑가로스 입구에 있는 코트에서 캐나다 국립 테니스센터 에드워드 코치를 만났다. 주니어 단식 경기를 같이 보던 중 한국의 정윤성(CJ그룹 후원,양명고 소속)에 대해 평가...
    Date2016.06.04 Bytenniseye
    Read More
  9. 봉주르입니다-<테니스피플> 파리 취재기 5

    파리에서 가장 많이 한 말은 봉주르입니다. 아침에 일어나 친구에게 봉주르. 경기장 걸어가는 길에 눈 마주치는 사람마다 봉주르. 경기장 첫 보안요원에게도, 몸 수색 요원에게도, 미...
    Date2016.06.03 Bytenniseye
    Read More
  10. 정윤성 프랑스오픈주니어 복식 8강 진출

    양명고 정윤성(CJ그룹 후원)이 프랑스오픈 주니어복식 8강에 진출했다. 복식 파트너가 상대 공격에 실점했을 때 정윤성은 전위에 있다가도 파트너가 공을 주우러 가는 구석까지 따라...
    Date2016.06.03 Bytenniseye
    Read More
  11. 22살 티엠 프랑스오픈 4강

    ▲ 도미니크 티엠 오스트리아의 22살 청년 도미니크 티엠이 그랜드슬램 4강에 올랐다.  티엠은 2일 프랑스 파리 롤랑가로스에서 열린 프랑스오픈 남자단식 8강전에서 12번 시드 다비드...
    Date2016.06.02 Bytenniseye
    Read More
  12. 프랑스오픈 2연패를 위하여!

    스탄 바브링카 4강 진출 지난해 프랑스오픈 우승자 스탄 바브링카가 승승장구해 4강에 진출했다. 바브링카는 1일 열린 프랑스오픈 남자 단식 준결승에서 스페인의 알베르토 라모스 비...
    Date2016.06.02 Bytenniseye
    Read More
  13. 트리밍 사진으로 보는 롤랑가로스

    ▲ 루틴. 앤디 머레이는 서브를 넣기 전 발에 있는 흙을 라켓으로 턴다. 그리고 서브 에이스를 넣으면 그 공을 꼭 볼퍼슨에게 달라고 해 그것으로 서브를 넣는 습관이 있다.필립 샤트...
    Date2016.06.02 Bytenniseye
    Read More
  14. 정윤성 복식 16강 진출-단식은 2회전 패

    브라질의 올란도 루즈(왼쪽)와 정윤성 양명고 정윤성(CJ그룹 후원)이 프랑스오픈 주니어 복식에서 승리를 거뒀다. 정윤성은 2일(파리시각) 롤랑가로스 10번코트에서 열린 프랑스오픈 ...
    Date2016.06.02 Bytenniseye
    Read More
  15. 2번 시드 라드반스카 탈락

    라드반스카는 이날 축이 무너진 모습을 자주 보였다 롤랑가로스 가랑비에 시드들 줄줄이 탈락 31일 파리 롤랑가로스에는 아침부터 비가 내렸다. 우산을 안 받을 정도가 아니라 꼭 받...
    Date2016.06.01 Bytenniseye
    Read More
  16. 비에 젖은 롤랑가로스 - 조코비치 우승 가도 최대 걸림돌은 '비'

    ▲ 우비 입은 파리지엔느 롤랑가로스 안내요원 ▲ 코트 관리 요원의 지친 모습. 하루에도 두세번씩 네트를 풀었다 매는 일을 하고 있다 BNP파리바 유럽 지역 직원들이 필립 샤트리에 센...
    Date2016.06.01 Bytenniseye
    Read More
  17. 롤랑가로스 복식 1회전에서 생각 난 정현과 한국 테니스

    ▲ 프랑스오픈 복식 1회전 경기는 이사람들에게 무엇을 주었을까 프로 테니스 경기가 그저 선수들이 상금을 획득하고 승패를 가르며 기록을 남기는 것에 불과할까? 롤랑가로스에선 그...
    Date2016.05.31 Bytenniseye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03 104 105 106 107 108 109 110 111 112 113 114 115 116 117 118 119 120 121 122 ... 1075 Next
/ 10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