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랫만에 (몇년만에) 글을 올려놓고 보니 사진이 없어서
수정작업을 하다보니  22일이 나의 전테교 입학 날이었다.
2002년 6월 22일 ,,, 그때  소개란에 ' 테니스를 무지 무지 잘 치고 싶다고  ' 써있었다.

내가 그랬었나?

무지 무지 잘 치고 싶다고?

그런데 5년이 지난 지금  나의 실력은  ?

전에 잠시 나를 지도해주셨던  코치님께  NTRP 등급이 인쇄된
종이를 들고가서  체크를 해 보았더니 3.0 정도 (그것도 후하게 준 점수로)
라고 하셨다.

얼마전에  우연히 만나   웃으며 여쭤보았다.

3.5 쯤  되가고 있지 않을까요?   ..

코치님 말씀이 3.0 과 3.5는 단순하게  소수 0.5  차이라고 생각하면
안된다고 하셨다.


2.5에서 3.0 으로 가기는 쉬운지 몰라도  3.0과 3.5사이는  또 다르다 , 는 코치님 개인적인
판단을  얘기 하셨다.

듣고 보니 그런것 같기도 하고,,
NTRP 가 어느정도  정확성이 있는 평가지인지는 모르지만
어쨋든   아쉬운데로  나의 실력을 가늠할수 있어서
자주 채크해 보는 편인데
생각처럼 실력이 쑥쑥 늘지 않으니
책읽기 안되는 녀석  두꺼운 책  제대로 읽지도 않고 앞뒤로 넘기다  시간만 보내는 식이다.

그뿐인가,
무지 무지 잘 치고 싶으면  더 열심히 했어야 하는데
중간중간  엉뚱한 곳에 정신을 빼앗기고, 겉멋만 들어서는
여기저기  가입된 클럽수만  잔뜩 늘여놓은 실속없는   건달이 된것같아
내심 부끄러워진다.

여행을 가도  먼거리로 가야 좋은지 알고  행선지도 무조건 멀리잡던
학창시절 철부지  근성 그대로 가지고 있었던지
레슨도 멀리가서 받으면 더 좋은것 같고
라켓가방매고  먼 거리 원정가서 치면 더 잘 쳐질것같고,
예쁜 유니폼 입고  멋들어진 모자 쓰고 치면  샷이 더 매끄러운것 같은
행복감에 푹 빠져서 그러저러 견디기 힘든  초보시절 을 잘 견뎌온것 같다.


요즘은 나이를 먹어서 철이 들었는지  
게을러 졌는지

멀리가는 것보다  가끼이 좀더 가까이가 편해졌다.

라켓가방에 유니폼에 멋 잔뜩부리고  국제선수폼으로
나서던  우스꽝스러운  내가 아닌 나,   이젠 조금  멀리하고 싶다.



  • 테사랑 06.21 16:41
    이곳은 종일 장마비가 내리고 있답니다.
    열화같은 성원을 하는 서방님이 내민 플렉스 포인트를 사용해 보고 싶은데
    근처에는 실내코트는 물론 인조잔디 코트도 없어서
    비가 그치고 햇빛이 나기전까지는 시타도 못하고...

    그것 보셔요. 전테교 활동 하시게 되잖아요.^^*
    언니처럼 컴퓨터에 능숙하시고
    테니스에 빠져 계신분은 이곳 전테교가 딱 이거든요.^^

    저는 아직 NTRP 2.5~ 3.0 사이 인것 같아요.
    컨디션에 따라 전승하는 날 ,전패하는 날
    특히 파트너에 따라 좌우되는 경우가 많고
    스매시와 서브 그리고 전략적인 면에서
    아직은 초급 수준인 것 같다는 생각을 많이 한답니다.

    전에는 레슨은 국화부 수준이고 게임은 초보 수준이라는 평을 들었는데
    요즘은 레슨은 개나리부 수준,게임은 중급 수준이라는 긍정적 평을 듣곤해서
    조금은 위안이 된답니다.

    아직 마산에는 안온다 하시니 넘넘 부럽네여.
    어제의 화려했던 게임 순간들이 오늘은 추억으로 되어
    하늘을 바라보는 마음이 어둡기만 합니다.

    폼생폼사 라 했던가요?
    테니스는 신사 스포츠,매너 스포츠이니
    제대로 갖춰진 모습으로 테니스장에 들어서는게 당연하고
    그런분들이 당연히 테니스를 잘하시는 것 같더라구여.^^*

    요즘 전테교에 뜸하게 등교했는데
    황매니아님 덕분에 자주 흔적을 남기게 됩니다.^^*
  • 네트가이 04.12 09:37
    좋은 장비와 유니폼 그리고 테니스화는 운동을 즐겁게 만들어 주는 원동력이 되곤하죠.

  1. No Image

    [KDK V2010-4game 경기 방식] 최신버전 공개

    안녕하십니까? 새해에도 즐테하시며 복 많이 받으세요. 같은 선수 중복을 최소화한 [KDK V2010-4game 경기 방식]을 공개(파일첨부) 합니다. 동호인 클럽 경기는 단식 경기보다는 복식 ...
    Read More
  2. No Image

    제일 좋아하는 운동 테니스

    테니스를 시자한지 3년 정도 됩니다. 나이 52세에 시작을 하여 벽치기만을 1년을 하였습니다. 그 다음 테니스 코치로 부터 레쓴을 조금 받고 나이가 있어서 제 자세는 나오기가 어렵다...
    Read More
  3. 초보입문 2탄...

    많은 분들의 호흥과 격려속에 힘입어 어제 이어 초보입문 2편을 시작하겠습니다. 3.테니스장에 발을 들이는 순간 라켓잡는손 외의 다른 손을 사용하고 라켓은 절대 놓치말라. 하루에 ...
    Read More
  4. No Image

    테니스에 중독이 됬습니다..^^;;;

    28살, 젊은나이에 도전하는 테니스는 참으로 어려운 운동같습니다. 학생때 축구선수도 하고 농구도 오랫동안 해와서 운동이라면 자신있는 저였지만 테니스란 운동은 절대 운동신경만 ...
    Read More
  5. No Image

    [레슨 7주] 레슨 두 배로 받는 법

    테니스 레슨 30분. 계속해서 스트록을 하기는 숨이 찬 시간이지만, 무엇 한 가지를 충분히 익히기에는 좀 짧은 시간이죠. 그렇다고 기본도 모르는 상태에서 연습 상대를 찾기도 어렵구...
    Read More
  6. No Image

    공과의 거리를 맞추는 방법?

    아침마다 코치님께 소리를 바가지로 듣습니다 1. 공과의 거리를 못 맞춘다. 덤벼들다가 공이 너무 가까워서 안고 치는 모양새. 당연히 왼쪽 어깨위로 팔로우가 안되고, 가슴 아래로 라...
    Read More
  7. No Image

    전국대회우승을 목표로

    현재 대학생이고요 테니스는 2년 쳤습니다. 처음에는 3개월동안 연달아 레슨을 받았고요 1년동안 학교생활이 바빠서 안 받다가 지난 여름방학때 1개월 받았습니다. 처음 3개월은 정말 ...
    Read More
  8. No Image

    테니스...그 마력을 즐기며...

    저는 강원도 영월에서 테니스를 즐기는 아줌마 입니다. 처음에는 그저 호기심에 시작했는데 하면 할 수록 즐거운 매력적인 운동이더군요. 아는 분의 소개로 이 사이트를 알게 되어 테...
    Read More
  9. No Image

    주말에 레슨하는곳 찾아요

     초등5학년과 엄마 같이 배우려고 합니다 은평구에 살고 있어요
    Read More
  10. No Image

    두달된 테니스 초보입니다~

    안녕하세요 이제 막 테니스를 시작한 27 남자입니다 그전에 족구라는 네트운동을 해서 그런지 운동신경이 없지는않아서 열심히 배우고 있습니다 일주일에 한번정도 개인레슨 30분 두번...
    Read More
  11. No Image

    다시 시작 했습니다

    사업때문에 라켓을 놓은지가 1년6개월이네요 이제 시작한지 10일 정도 .... 한참 감이 오기시작할때 그만둔지라 다시 시작하니 1년 6개월의 공백이 크게 다가옵니다 레슨도 시작했는데...
    Read More
  12. No Image

    테니스를 무지 무지 잘 치고 싶다 ?

    오랫만에 (몇년만에) 글을 올려놓고 보니 사진이 없어서 수정작업을 하다보니  22일이 나의 전테교 입학 날이었다. 2002년 6월 22일 ,,, 그때  소개란에 ' 테니스를 무지 무지 잘 치고...
    Read More
  13. No Image

    나의 입문기...시작한지 이곳에 가입한지는 좀 되었지만서도...

    테니스를 첨 경험해 본 것은 96년으로 기억합니다만 학교 휴학 후 테니스장에 우연히 들러서 라켓만 들고 신발도 대충 신고 친구들끼리 들어가서 장난치면서 놀던 생각이 납니다. 당시...
    Read More
  14. No Image

    반포에서 테니스 강습받을 수 있는 곳 추천해주세요.

    안녕하세요.^^ 테니스에 첫 발을 내딛으려고 합니다. 반포에서 테니스 강습 받을 수 있는 곳과 연락처 아시면 부탁드릴께요.
    Read More
  15. No Image

    엄마와 딸 본격적으로 테니스 시작합니다~

    초2 딸과 함께 테니스를 시작한지 3개월이 되었네요^^ 저의 코치님께서 이 곳을 알려 주셔서 가끔씩 들어오다 첨으로 몇 자 남깁니다~ 딸이 운동신경이 좋아서 여러가지 운동을 시켰는...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60 Next
/ 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