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이클님께 드리는 석가의 일화>

석가모니가 깨달음을 얻은 후 설법을 할 당시
그 지역의 전래종교와 상충하여 석가에 대해 반감을 가진 사람들이 많았다.

하루는 한 사람이 찾아와
온갖 험한 말과 욕설을 석가에게 퍼 부었다.

묵묵히 듣고 있던 석가가
"이제 할 말을 다 하였느냐?" 묻고는
비유로써 그 사람에게 답하였다.

"잔치집에서 잔치상이 나왔는데 내키지않아
손을 하나도 대지 않고 물리면
그 상이 너의 상이냐 주인 상이냐?" 고 물었다.


<마이클님께 드리는 에픽테투스의 지혜> (에픽테투스의 "삶의 기술", 류시화 역음)

"너는 사람들로부터 상처를 입는다. 그리고 그것 때문에 괴로워한다.
그러나 사람들이 과연 네게 상처를 입힐 수 있는가? 그들에게 그런 힘이 있는가?

그렇지 않다. 누군가 너를 나쁘게 말하거나 큰 소리로 욕했다고 해서,
또는 너를 한 대 쳤다고 해서,
만일 네가 그것 때문에 마음의 상처를 받고 모욕을 당했다고 한다면
그것은 어디까지나 너 자신이 그것을 모욕적인 일로 생각했기 때문이다.

누군가 너를 화나게 했는가?
그것은 네가 그것을 화나는 일로 받아들였기 때문이다.

누군가 너의 감정을 자극했는가?
그것은 네가 그 일을 기분 상하는 일로 판단했기 때문이다.

따라서 누군가 너를 자극할 때 이것을 기억하라.
모든 것은 너를 자극하는 그 일에 대해
네가 어떤 판단을 내리는가에 달려 있다고.

단지 외부에서 일어나는 어떤 일 때문에
너의 감정에 불을 붙이고 그 감정에 이끌려 행동하지 말라."







>조국환입니다.
>
>님께서 불행히도 이 사이트에서 탈퇴를 하셨더군요.
>
>가입하고 탈퇴하는 것은 본인의 자유일지 모르나
>
>공동운영진으로써 마이클님의 위치로 볼때는 그런 방법은 결코 책임 있는 자세는 아닙니다.
>
>마이클님이 사려 깊은 사람이라고 생각했는데 내가 잘못 생각을 한것인가요?
>
>저는 마이클님의 연락처도 모르고 메일도 보낼수가 없고 참으로 안타갑슴니다. ^^;;
>
>너무 고통스럽게 생각하지 마십시오. 그것도 삶의 하나의 과정이라고 생각을 하세요.
>
>이글을 보신다면 다시 마이클님의 자리로 복귀하십시요.
>
>설령 테니스계를 떠나더라도 백핸드 디벼주마 강의는 모두 완결을 시켜놓고 떠나십시요.
>
>그땐 저도 말리지 않겠슴ㄴ 니다 ^^;;
>
>나이는 나보다 다섯살이나 어릴지라도 나는 마이클님을 존경함니다.
>
>명절 끝나면 반가운 글을 볼수 있기를 바람니다
>
>


  1. No Image

    [re] 마이클님 돌아오세요

    <마이클님께 드리는 석가의 일화> 석가모니가 깨달음을 얻은 후 설법을 할 당시 그 지역의 전래종교와 상충하여 석가에 대해 반감을 가진 사람들이 많았다. 하루는 한 사람이 찾아와 ...
    Read More
  2. No Image

    사부님께...

    안녕하세요^^ 처음으로 뵈었지만 이웃집 형처럼 정겹게 느껴지는 것은... 형님 사진인 체게바라보다 부드럽게 생기셔서 일까요... 눈이 깊으신 마징가 님과 미소가 깊으신 마이클 형님...
    Read More
  3. No Image

    마이클님 힘내세요

    요새 바빠서 이쪽에 자주 못 들어오다가 간만에 들어오니 황당한 일이 있었네요. 저는 지금도 기억합니다. 제가 어쭙잖은 제 폼을 사진란에 올렸을때, 마이클킴 님이 휴이트도 울고 갈...
    Read More
  4. No Image

    이건 어떨까요?

    저는 평소 마이클님의 글도 재미있게 보고 있구요, 최은결님 같은 생각도 가끔 가져 보았는데요........ 궁극적으론 조미란님의 말씀이 합리적이라 생각이 됩니다. 그래서 저의 좁은 ...
    Read More
  5. No Image

    킬리만자로의 표범??? -볼륨업-

    고수를 찾아 코트장을 어슬렁 거리는 초보자를 본일이 있는가 고수의 멋진 기술만을 찾아다니는 코트장의 왕초보자 나는 왕초보자가 아니라 고수이고 싶다. 하늘 높이 뛰어올라 가위...
    Read More
  6. No Image

    [시] [제목]크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

    푸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헬...
    Read More
  7. No Image

    질문입니다..

    안녕하세요. 이곳 사이트 FAQ 란에서 질문을 드렸었는데, 답변이 느린것 같아서. 다시 한번 질문 여쭙니다. 서브 넣을 때 뛰어서 넣으면 폴트라는데, 샘프라스도 뛰어서 넣던데, 아닌...
    Read More
  8. No Image

    [re] 강호를 떠나며

    작은 거인님! 마이클 킴 정식으로 인사드립니다. 먼저 우리 회원님들의 따뜻한 격려와 위로의 리플폭격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아무런 응답을 안해주시는걸 보니, 그 상처가 우리들이 ...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33 34 35 36 37 38 39 Next
/ 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