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식에서 포지션별 역할 들여다 보기..기억하면 좋은 복식 팁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서버: (책임감을 지녀라)


첫 서브의 65-75%를 성공시킬 것


네트로 뛰어나갈 것. 낮고 깊은 리턴에 대하여 앨리 쪽을 커버할 것. 언제나 라켓을 준비 위치에 둘 것. 최선의 샷은 낮은 크로스코트 리턴.
 

센터로 서브를 넣는다면 이미 당신이 책임져야할 코트의 80%가 커버된 상태이다.

전위:  (적극적일 것)


중앙을 커버할 수 있는 위치에 설 것 (볼의 80%는 중앙을 통과한다)


리시버를 향해 설 것. 발 끝을 리시버 쪽으로.공격적일 것! 네트에 가까이 서서 포치를 시도할 것!

 

 

 

로브에 대비할 것. 로브가 올라온다면 당신의 머리 위로 넘어가게 되어 있다. 공중에서 처리할 수 있다면 이 볼은 당신의 것. 

 


하이 발리때는 전위 쪽으로 칠 것.


리시버와 신경전을 벌일 것. 움직이면서 페이크 포칭을 사용할 것. 네트나 앨리쪽으로 달려나가는 척 하면서 상대가 당신이 원하는 곳으로 볼을 치도록 만들 것.

리시버: (안정적일것)


볼을 인플레이 시킬 것 (안전한 리턴에 신경쓸 것). 리턴 실패는 더블 폴트만큼이나 나쁘다.미리 리턴 코스를 정할 것.파워를 위해서는 45도 각도로 스텝인 할 것.리턴을 치고 리턴 볼 방향을 따라 네트로 뛰어나갈 것.


낮은 크로스 코트 리턴이 최선의 선택: 로브나 앨리 샷 등을 섞어 사용하면서 상대 전위를 묶어놓을 것. 


다운 더 미들로 오는 볼은 당신이 처리해야할 볼. 사이드쪽으로 밀려났다면 미들을 커버하기 위해 되돌아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 (푸트워크).

 

복식에서 기억하면 도움이 되는 사항들

아군 리시버가 받는 서브에 라인 콜을 해 줄 것.

 

파트너가 볼을 치는 것을 보지 말 것.

 

파트너가 볼을 치는 소리를 “듣는” 순간 스플릿 스텝.

 

기회가 생기는데로 전진.

 

위치를 선점하기 위한 공격.


상대 전위의 라켓을 주시할 것. 만약 상대 전위의 라켓이 움직이면 자신은 라켓을 움직이지 말 것. 필시 볼이 당신에게 올 것임; 만약 상대 라켓이 움직이지 않는다면 당신은 움직일 것. 


최선의 위치는 상대방의 움직임에 달려 있음. 서비스 라인에서 시작. 로브꾼을 상대할 때는 서비스 박스 조금 안쪽에서 스플릿 스텝; 이외의 경우에는 네트 포지션을 점령하기 위해 전진.


볼을 따라 움직일 것. 서비스 라인을 따라 수평 이동. 만약 상대가 친 볼이 사이드 쪽으로 향하면 바깥쪽으로 이동해서 스플릿 스텝. 상대 코트의 어떤 부분에 볼이 떨어졌는가에 입각해서 코트 커버 위치를 선정할 것.

 



신경써야할 것들의 순서

우선성 1위 (밸런스와 타임)


상대가 볼을 치기 전에 스플릿 스텝! 이는 밸런스를 확보해주며 준비 위치로 향하는 도약대 역할을 해 줌.스플릿 스텝을 하는 시점은 상대가 볼을 치려고 하는 순간.


네트에 어프로치 할 때 염두에 둬야 하는 것은 거리가 아니라 시간. 당신이 얼마만큼 전진할 수 있는가는 당신의 발빠르기와 볼의 속도에 의해 결정된다.

우선성 2위 (코트 커버를 3 구역으로 나눠서 사고할 것)

 

 

 

상대방의 리턴 가능 각도의 정 중앙에 위치할 것. 리턴 가능 각도를 계산할 때는 상대가 서있는 지점을 기준으로 하는 것이 아니라 상대 라켓이 볼과 만나는 지점을 기준으로. 

 


매 랠리 시마다 코트 커버 구역이 변한다. 즉, 깊은 각도의 샷일 때 코트 커버 구역은 세각도로 나뉜다: 당신이 책임질 구역(각도), 파트너가 책임질 구역(각도), 그리고 나머지 성공 확률이 낮은 자투리 구역.

우선성 3위 (네트 쪽으로 나서라)


위의 두가지 우선성이 충족되었다면 네트를 공략하라.네트는 공격에 가장 유리한 위치. 네트 앞에서는 큰 각도의 샷을 칠 수 있다. 성공적인 발리를 위해서 요구되는 기술이 (성공적인 랠리를 위해 요구되는 기술 보다는) 난이도가 낮다. 

 

 복식 게임을 사고할 때는베이스라인쪽 부터 앞쪽으로 사고하는 것이 아니라 네트부터 뒤쪽으로 사고한다.

게임을 풀어나가는 실마리들을 잘 읽어내자

파트너(서비스 리턴을 하는)의 라인 콜을 해 주자 마자 상대방을 주시해야지 파트너가 볼을 치는 것을 봐서는 안된다. (파트너가 볼을 치는 소리를 들어라!) 상대방의 라켓 움직임만으로도 모든 것을 알 수 있다. 


누구를 주시할 것인가? 우선 네트에 가까운 상대방을 주시한다.

 

만약 그의 라켓이 움직이고 있다면 당신은 라켓을 움직이지 마라. 준비하라: 상대의 라켓이 움직이지 않는다면 당신은 라켓을 움직이면서 발리 공격을 준비하라.

 

다음으로는 멀리 있는 사람을 주시하라. 만약 두 사람이 등거리에 위치해 있다면 크로스코트 쪽에 서 있는 상대가 보다 나은 각도를 지닌다는 것을 기억하라.

 

따라서 바로 당신 앞의 사람쪽으로 쳐야 한다.

“손이 빠르다”는 것은 볼이 어디로 갈 것인가를 빨리 감지한 결과이다. 스플릿 스텝을 하면서 상대의 라켓을 주시하라.

“손이 부드럽다”는 것은 타구의 속도와 각도를 섬세하게 컨트롤한 것의 결과이다. 즉, 드롭 샷, 어프로치 샷, 소프트 앵글 발리 등등. 흔히 이는 “터치”라고 불리기도 한다. 

 



전략적 고려 사항들

-매 랠리시마다 전원이 할 일이 있다. 볼을 공략하거나 아니면 위치를 공략해야 한다.


-네트 중앙을 기준점으로 상대방이 볼 친 지점의 대각선 쪽을 지켜라. 깊은 각으로 들어오는 볼의 경우 당신이 볼 방향 앨리 쪽으로 달려나가 지킨다면 당신의 파트너는 미들을 지켜야 한다. 미들을 얻어맞으면 안된다. 


-파트너의 라인 콜을 해 준 후에는 즉시 상대 전위의 라켓을 주시하라.


-“금지 구역No Man’s Land”. 금지 구역에서 플레이를 시작하는 연습을 하라.

 

종종 그 곳에서 플레이하게 될 것이기 때문이다. 하프 발리를 잘 할 수 있어야 할 것이다. 지켜야 할 점: 일단 볼을 치고 나면 그 지역(금지 구역)을 벗어나라. 


-로브 커버 전략을 파트너와 합의해야 한다. 예를 들어, 내쪽 서브 라인 안쪽에 오는 로브는 모두 내가 책임진다는 식으로. 


-미들 발리는 보통 네트에 더 가까이 있는 사람이 처리한다.


-상대방과 편안함을 느낄만한 거리를 유지하라. 


-포칭할 때: 높은 리턴을 포칭하는 경우 짧게 찍어 눌러라; 낮은 리턴을 포칭해야 하는 경우 리턴 앵글을 바꾸지 마라(들어온 각도 대로 돌려보내라); 후위에게 낮게 보내라.


-네트 쪽으로 들어가고 있거나 혹은 센터 라인을 건너가고 있는 중에는 머뭇거리지 말고 계속 가라. 이렇게 해야만 파트너가 당신이 어디로 갈지를 확실히 알 수 있다.


-소통하라.

 

“Yours!(당신이 쳐!)”, “Mine! (내가 친다!)”, “Switch! (스위치! – (보통은 좌우) 코트 커버 할당을 서로 바꾸는 것)”, “Stay! (“그대로!” 정도?)”, “Bounce it! (치지마. 아웃이야)” 같은 말을 잘 사용해야 훌륭한 복식 팀이 될 수 있다.


-절대 깊은 볼에 짧은 볼로 응수하지 마라. 간간이 상대 전위의 앨리 쪽을 노리는 것은 훌륭한 투자다. 이렇게 함으로써 상대 전위를 묶어놓을 수 있고 최소한 상대의 포칭 타이밍을 늦출 수 있다. 


-항상 short-to-short, deep-to-deep 으로 쳐라; short-to-deep은 언제나 안전한 샷 선택이다. 


-보통은 리턴 앵글을 바꾸려고 하는 사람이 점수를 잃는다. (왜냐하면 반구의 각도는 입사각과 같기 때문이다. 방향을 바꿀 때 스윙을 더 세게하지 않는 한 각이 과도하게 나오기 쉽다.)

 

명심할 것

 

 센터 마크에 서서 양 팔을 벌려 반대편 코트 양 끝을 향하게 해 보라. 나오는 각은 20도 정도이다. 리턴에서 각도를 바꾸려고 할 때 이점을 기억해야 한다. (물론 네트 쪽으로 다가 설수록 이 각도는 넓어진다.)


-랠리는 크로스코트로, 그리고 발리는 스트레이트 혹은 다운더라인으로. 


-네트에 가까이 다가갈수록, 더 많은 각을 사용할 수 있다. 


-사인보다는 말로 전술을 결정하는 것이 낫다. 사인을 사용하는 경우 손바닥은 포칭, 주먹은 현 위치 고수를 의미할 수 있다. 사인을 상시적으로 내야만 상대방이 사인 동작을 전술 운용과 연관시키지 못한다. 파트너가 사인을 제대로 인지하느냐가 문제다. 


-볼을 성공적으로 세 번 넘기게 되면 득점 확률이 엄청나게 올라간다. 하지만 단지 볼을 넘기기만 해서는 안된다. 뭔가 의도를 담아 넘겨야 한다.

 

동호인 테니스에서 대부분의 득점은 위너에 의한 것이 아니라 실책에 의한 것이다. 상대가 실수를 범할 기회를 줘야한다. “일단 볼을 넘겨라. 좋은 일이 생길 것이다.”
 

-단식은 베이스라인으로부터 안쪽으로의 게임이다. 하지만 복식은 네트로부터 진행되는 게임이다. 단식은 좌,우,좌 그리고 깊이의 게임이라면, 복식은 위와 아래의 (높이의) 게임이다.  

 

https://tenniseye.com/xe/servebio/466176...에서 발췌







 

대진표.기록지 다운로드 (KDK형)
대진표.기록지 다운로드 (비고정식)
대진표 생성 앱(어플) 다운로드

네이버에 송고된 기사 모아보기

TAG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