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 글을 네이버(블로그,카페,폴라)로 공유


준비자세 - 스플릿스텝

전 스플릿스텝의 중요성에 대해서 설명하지 않겠습니다.
YOU MUST DO IT!


스플릿 스텝 글은 아래 링크 필독^^

http://tenniseye.com/xe/ssam/92046

 

페더러는 최고의 포핸드를 치는 선수지만...
최고의 준비자세를 가지고 있는 선수입니다.

cfedgi1.gif

 


- 스플릿스텝시 발은 어깨보다 넓게 벌려서 좋은 발란스를 유지합니다.

 


- 3번재 사진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다리를 유연하게 구부려 줌으로써 보다 좋은 발란스를 유지합니다.


- 엉덩이와 발을 연결해보면 1자 선을 만들수가 있습니다. 몸의 중심이 완벽하게 이루어 진다는 소리입니다.


- 앞발에 중심을 두어야 민첩하게 움질일수가 있습니다. (발가락)


- 3번째 그림을 참고하시면 페더러의 몸이 앞쪽으로 약간 기울어져 있는대. 이 부분은 페더러가 아주 훌륭하게 모범이 되어서 보여주네요. 차이는 직접 해보시면 몸으로 느껴집니다.


발란스를 유지하는대도 도움이 되고... 샷의 파워와 컨트롤에도 큰 도움을 줍니다.

출처.. 전테교 최진철님..

위의 2번째 사진에 보시면,, 스플릿스탭을 할 때도 어깨의 1.5배는 벌려진 모습이 보입니다.

스트로크를 할 때도 양발의 간격은 1.5배입니다. 테니스를 좀 쳐 본 사람이면,, 누구나 아는 사실입니다.

그런데,, 경기랠리를 하거나,, 서브후에,, 자세를 갖출 때,, 흐트러져서,, 그 간격이 어깨간격밖에 안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양발간격이 어깨간격밖에 안되면,,

오른발에 있던 체중을 스윙후기에 왼발로 옮기는 것이 쉽지 않습니다. 스윙자세가 풀스윙이 되지 않습니다.

그 결과 공은 힘없이 날라갑니다.. 대개 짧은 볼이 됩니다. 테니스 할 때는 어떤 경우이든 양발의 간격은 1.5배가 되도록 의식하면서 경기를 해야 합니다.

즉,,

1.5배는 파워샷,, 균형있는 샷 이 되고. 1.0배는 어설픈 샷 이 됩니다. 검증은 간단합니다.

어깨간격으로 스윙을 해보고,, 어깨 1.5배 간격을 벌리고 스윙을 해보면 됩니다. 이것이 스탭후,, 이 간격이 되고 안되고는 더 차이가 납니다.

상체가 흔들리고 있으니깐요..


TAG •

  • bluesky 02.17 20:56
    어ƒ팀
  • 애거시짝퉁 02.17 22:29
    그럴 수 있겠지요..
    사람의 하루칼로리는 2700kcal인가 됩니다.
    그렇다고,, 최홍만하고,, 이홍렬(개구맨) 하고 같을 수는 없겠죠..
    1.5배는 평균이라고 생각해야 하지 않을까요..
    이런 것을 일일이 추가하여 지적하지 않더라도,, 알 수 있는 것 아닌가요..

    또 하나..
    위의 글에서 더 중요한 것은..
    양발간격이 어깨와 같으면,, 스윙시에 오른발에 있는 체중이 왼발로 이동이 되지 않아서,, 풀스윙이 어렵다는 것입니다.


    달을 보라고,, 손가락으로 가리키고 있는데,,
    손가락을 보면서 달이 어딨냐고 하시는군요..


    피에수..
    스카이님 넓이가 아니고,, 너비입니다 ^^**
  • bluesky 02.17 22:53
    아 '너비'이군요. 무식이 탄로났네요 -_-;;;

    저는 애거시짝퉁님의 글 중
    '테니스 할 때는 어떤 경우이든 양발의 간격은 1.5배가 되도록 의식하면서 경기를 해야 합니다.
    즉,,
    1.5배는 파워샷,, 균형있는 샷 이 되고.
    1.0배는 어설픈 샷 이 됩니다.'
    라고 하시길래 의문을 품어 본 것입니다.
    '어떤 경우이든'이라고 하시길래 말이지요.
    '어떤 경우이든 (평균적으로)' 라고 이해했어야 하는군요. ^^**

    손가락 끝에 붙어 있는 보름달 사진 보고 하늘에 있는 반달이 달인 줄 몰랐던 bluesky였습니다. ^^**
  • 애거시짝퉁 02.17 22:55
    그러셨군요 ^^**

    좀 더 예리한 비판 부탁드려요 ^^**
  • 全 炫 仲 02.17 23:41
    애거시짝퉁님...글 중에...출처가 전테교의 최진철님이라고 되어있어서요..이곳이 전테교거든요..혹시나 해서 리풀남겨요~
  • 애거시짝퉁 02.17 23:43
    네~~
  • 정보맨^^ 02.18 00:00
    준비자세 및 스플릿 스텝에서의 스탠스의 너비에 관해서는
    애거씨짝퉁님께서 정말 기본적이면서도 몇번을 강조해도 지나침이 없는
    내용을 올려주신 것 같습니다.

    하지만 어깨너비 1.5배의 스탠스를 스윙에서까지
    강조하기에는 조금 무리가 있어 보입니다.

    Bluesky님께서 짧은 답글 남기기에서 표현하고자 하셨던 것도
    이 부분이 아닐까 합니다.

    준비자세 및 스플릿 스텝에서의스탠스의 크기는
    어깨너비보다 1.5배
    (밸런스만 유지한다면 스탠스가 더 넓어도 괜찮죠)
    의 중요성에 대해서는 저도 강조점을 하나 더 찍고 싶지만

    Footwork와 이어지는 스트로크나 발리 등에서의 스탠스의 너비는
    상대방 공과 나의 위치 상황등에 따라서 유연하게 달라진다는 것이 제 생각입니다.
  • 애거시짝퉁 02.18 09:01
    레슨이나,, 일반랠리에서는 어느 정도 유연한 스트로크가 되는데,,
    경기시에 어색하게 된다면,, 양발간격을 한번 의식해 보세요..
    스탭후의 백스윙시에도 과연 그 정도 간격이 유지 되는지..
    양발간격이 어깨정도이면,, 오른발의 체중이 왼발로 가지 못하기때문에,, 스윙이 가다가 끈깁니다.
    그래서 대개 짧은 볼이 됩니다..
  • 차광덕 02.19 00:18
    제가 요즘 슬럼프에 빠져 있습니다.
    에거시 짝퉁님의 글을 보니 슬럼프의 원인 중 하나 인것 같아 글을 남김니다.
    요즘 저도 모르게 스텐스가 많이 짧아져 있었습니다.
    이것은 힘있고 속도있는 포워드 스윙을 할 때, 발란스를 어렵게 하는 중요 원인 이었습니다.
    스텐스가 좁아지는 원인은 대부분 준비를 대충 했기 때문이 아닐까요,,( 제 자신에게 하는 질책,,ㅎㅎ)..
    준비를 빠르게 정성드려 하며는 자연히 스텐스를 여유있게 넓게 가져 갈 수 있습니다..
    그리고 스텐스를 넓게 하는 가장 중요한 이유는 몸의 중심을 안정적으로 낮추는데 있습니다.
    그리고 프로들은 스텐스를 좁게하여 스트록을 하느니, 대부분 점핑 스윙을 하여 균형을 넓게 유지합니다..
  • 애거시짝퉁 02.19 00:55
    양발간격을 넓게 하는 이유가..
    중심을 낮추는 역할을 하는 것이 맞습니다..
    그러나,, 메인은 체중이 이동할 곳이 있어야 한다입니다.
    검증은 간단합니다.
    어깨간격으로 하면서,, 스윙을 해 보면,, 왼발로 체중이동이 안되어서,, 임팩트후에 스윙이 어설픕니다.
    어깨간격의 1.5배정도로 해서 해 보시면,, 스윙중에 체중이 왼발로 안정되게 이동하니깐,, 임팩트후의 스윙도 자연스럽게 됩니다.

    메인은 낮은 자세가 아니라,, 체중이동입니다..(오해하실까봐 한번 더 적습니다..)



  1. 양발간격// 1.5배는 균형있는 샷,, 1.0배는 어설픈 샷

    준비자세 - 스플릿스텝 전 스플릿스텝의 중요성에 대해서 설명하지 않겠습니다. YOU MUST DO IT! 스플릿 스텝 글은 아래 링크 필독^^ http://tenniseye.com/xe/ssam/92046 페더러는 ...
    Read More
  2. 무릎을 좀 더 구부리라고 하는 이유.. '꽉 찬 느낌'에 대한 관용

    아래 그림에서,, 가장 높은 점에 맞추어 무릎을 구부리다보면, 어느 순간 아~ 딱 치기 좋군!! 이라고 생각되는 지점이 있습니다. 그런데 좀 더 구부려도 그런 느낌은 그대로 존재합니...
    Read More
  3. 스텝에서 가장 많이 하는 실수.. 제자리에서 유니턴후 스윙.. 무조건 스텝하기

    서브리턴이나 스트로크 리턴을 할 때 가장 고려되지 않고 있는 것이 하나 있습니다. 상대방이 친 공이 현재 자신이 있는 위치근처로 온다고 판단을 해서,, 오른발은 거의 움직이지 않...
    Read More
  4. 테니스...동적 개념의 유니턴.. 팔꿈치 너머로 튀어오르는 공 보기

    유니턴 개념은 너무나 강조한 내용이라 전현중테니스교실 회원이라면 다 아는 내용입니다. 제 나름대로는 찾은 팁은 왼손이 오른발 위에 도달할 쯤이면 유니턴은 되었다는 판단을 한 ...
    Read More
  5. 로저 페더러의 포핸드는 왜 강력한가?

    대부분 아는 내용이기는 하지만, 한번 더 생각하게 해 주는 글입니다. 1. 유니턴이 완전히 될 때까지 왼손을 앞으로 내밀지 마라. 유니턴이 완전히 되어야 라켓 헤드 스피드를 극대화...
    Read More
  6. No Image

    Cone으로 하는 발리 연습드릴.. 컨트롤력에 도움

    볼머신이 있다면, '정밀한 발리'를 위한 연습이 가능하다. 경기시에 발리샷이 바운드되어야 할 몇 군데에 cone들을 위치시켜라. 우선 가까이 있는 cone을 맞출려고 집중연습하라. 이것...
    Read More
  7. No Image

    테니스 잔발.. 4스텝이상(2스텝 = 한 박자) = 2박자이상

    레슨을 받아보면,..코치샘들이 항상 하는 얘기중에 하나가 잔발~ 잔발~ 입니다. 베이스라인의 좌우로 오는 공의 경우에는 보통은 2발이나 3발스텝으로 자릴 잡고 스윙을 합니다. 이런 ...
    Read More
  8. No Image

    테니스...포인트 사이에 자신에게 물어봐야 할 4가지 질문

    포인트사이에 스스로에게 다음과 같은 질문을 하라. 1.난 공을 보고 있는 중인가? 이것은 경기력을 향상시키는 가장 중요한 요소이다. 2.난 relax한 상태인가? 3.난 호흡을 제대로 하...
    Read More
  9. 잡아놓고치기...비밀은 스탠스....

    사진=테니스피플 단식 경기를 하다보면 스트로크만으로 이길수 없는 상대를 만나 남감했던 기억이 누구에나 있었을겁니다. 혹은 나보다 조금 더 센볼로 인하여... 혹은 나보다 좀더 ...
    Read More
  10. 일관 - 공격 적인 스매싱

    상대방이 칠 수 있는, 가장 안전하고, 방어적인 샷중에 하나는 로브이다. 네트플레이의 완성은 스매싱이 무기가 되었을 때이다. 이것이 당신의 무기라면... 상대는 로브보다는 저확률...
    Read More
  11. 세로스윙 + 와이퍼스윙.. 가로스윙 개념은 플랫에서만 적용

    슬라이스의 포워드 스윙시에 라켓면의 모양새의 변화를 보면 처음에는 세로스윙이 되다가, 임팩트 얼마전부터 가로스윙으로 변하면서 임팩트가 됩니다. 슬라이스를 처음 배우는 분들이...
    Read More
  12. 약한볼 (문볼러)에 대한 공략법-베이스라인 1m안쪽에서 드라이브 발리 활용

    당신이 moonballer(pusher)와 경기를 한다면, 경기는 혼전이 될 가능성이 높다. 다음은 그런 혼전에서 벗어나는 방법에 대한 것이다. 당신이 그를 벽보드 같은 넘(moonballer)이라 뭐...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Next
/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