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체기 = 자신감 가져야 할 때

by 샘짝퉁

무슨 일이든 하다보면, 성장기와 정체기가 반복이 되기 마련입니다.


성장기에는 기분이 좋습니다. 하는만큼 뭔가 느는 것이 보이니깐요.


하지만 정체기에는 우울해지기기 쉽습니다. 웬만큼 노력을 하고 시간이 지나도 그 수준에서 벗어나질 못하니깐요.


성장기에 노력을 멈추는 이는 별로 없습니다. 하는 만큼 느니깐요. 느는 것 자체가 자신감을 줍니다.


하지만 정체기에는 멈추는 이가 많습니다. 해도해도 안 느니깐요. 그래서 자신감을 잃는 경우가 많습니다.

정체기에서 문제가 되는 것은 중간에 노력을 멈추는 것입니다.

 

ttrrt.jpg

 

나중에 다시 시작을 하게 되면, 정체기 아래의 성장곡선중 일부지점에서 다시 시작을 하거나, 아니면 정체곡선의 첫 지점에서 다시 시작을 하게 되는 꼴이 됩니다.

성장기와 정체기에 대한 생각을 바꾸면 어떨까요?

성장기에서 느는 건 당연한 이치입니다.


성장곡선에 있다면 약간의 노력에도 늘 수밖에 없습니다.어찌보면 당연한 결과이기에 좋아할 꺼리가 아니죠.


왜? 남들도 이 때 멈추는 경우는 없거든요.

문제는 정체기인데, 정체기에 안 느는 것도 당연한 이치입니다.
 

이 때는 노력을 하면서 기다리고 기다리는 시기입니다.


달리 방법이 없습니다.


이걸 당연한 과정이라고 받아들여야지, 짜증 낼 꺼리가 아닙니다.

이를테면, 


계속 늘고 있는 중이면 성장곡선의 한 지점에 있는 겁니다. 당분간은 계속 늘 겁니다.


연습은 계속 하는데 일주일이 지나고 한달이 지났는데도 맨 그 느낌입니다.이런 느낌이 오면 이제 정체기가 접어들었다는 증거입니다.
 

이 땐 그량 노력하며 기다리기만 하면 됩니다. 시간이 걸릴 뿐입니다.

정체기에 왔을 때는 자신감을 잃게 되는게 가장 문제인데, 오히려 더 좋아해야 되는 게 맞는 것 같습니다.


성장곡선 끝지점까지 올만큼 성장했다는 증거이기도 하고, 이 정체기만 견디면 다시 성장곡선을 타게 되는 건 뻔한 이치이니깐요.

정체기를 어떻게 받아들이느냐의 문제입니다. 자신감 상실이냐, 자신감 충만이냐.

우리 보스가 가끔 하는 얘기가 있습니다.


"누가 너보러 자신감 상실할 권리를 줬냐?"

1.잘못되거나 수준에 맞지 않는 연습방법이 정체기의 원인이 되기도 하지만, 이건 논외로 하고요.

2. 연습시간이 같더라도, 결과가 나오질 않기때문에 피로도가 훨 큰 게 문제이기는 합니다.


이걸 견디기가 참, 어렵기 한데.

 

아래 동영상을 보시면..연습할때 스트록, 서브,발리 등이 모두 잘되는데 실전 시합에 가면 실력의30%도 발휘못하는 경우의 원인이...

 

평소 연습할때도 스트록이나 서브 등,,개별적인 분야로 50% 정도로 하고 나머지 50%는 실전처럼  매치(경기)를 통해 연습하느것이 경기에 출전해서 흔들리지 않는 방법이라고 합니다.

 

연습은 실전처럼..실전은 연습처럼..

 








 

대진표.기록지 다운로드 (KDK형)
대진표.기록지 다운로드 (비고정식)
대진표 생성 앱(어플) 다운로드

네이버에 송고된 기사 모아보기

TAG •
  • 최혜랑 2008.03.13 06:05
    테니스는 질투가 많은 운동이라고 하데요.
    해도해도 안 늘어서 고민하다가 어느날 좀 느는 것같다싶으면 꼭 무슨 일이 터져서
    이 성장곡선 서핑하는 일에 급브레이크가 걸린다고.
    얘나 부모님 병간호를 해야하는 일이 생기고,
    집안에 다른 큰 일도,
    열심히 오래하다보니 뜻밖에(당연한 귀결?) 부상을 당해 몇 달 푹 쉬어야하고
    맘에 꼭 맞는 코치님을 찾았다싶어 입회비 연회비 내서 회원가입까지하며 레슨 옮겼더니
    코치님 바로 딴 데로 옮기시는 통에 낙동강 오리알되어 지지리 복도 없는 X타령을 하는 분도 있고
    레슨비는 고사하고 월회비 만원내는 것도 부담스러울 정도로 경제적으로 쪼들리는 상황이 오기도 하고
    ......
  • 샘짝퉁 2008.03.13 08:55
    테니스 다시 하게 되면, 몇 개월 열라 연습해 실력 좀 더 올려서 과천 한번 가야겠습니다.
    도대체 경기스타일이 궁금해서 ^^

    이론공부를 하면서 나름 괜찮은 결론을 냈다고 생각하는 게 2가지 있습니다.
    개중에 하나가 자기수준에 약간 버거운 연습드릴로 매일 연습하면 실력이 빠르게 는다.(게임에 중독되어 그것만 하는 것도 실력에는 별로 도움이 되지 않는 것 같습니다.)

    하루종일 시간이 났던 재작년에 이걸 알았더라면하고 가끔은 안타까워 하고 있습니다 ^^
  • 발렌타인 2008.03.18 17:45
    테니스 정말 어려운 운동인것은 분명합니다.
    타스포츠에 비해 진도가 싶게 나가지 않아서 넘 짜증나고 힘들어요~

    저도 갑자기 테니스가 짜증납니다. 스~윙도 잘 안되고 뭔가가 틀어졌는데
    그 원인을 스스로 찿아볼려고 노력중입니다.

    하루 하루 열심히 노력하면 꼭 성과가 있을거라 믿고 열심히 하고 있습니다
  • 탱이 2008.04.04 12:10

    몇년째 한 코치에게 렛슨은 받다 몇 개월전에 다른 코치로 바꿨는데 요즘 기본기가 흔들립니다. 이것도 아니다, 저것도 아니다 혼만 내니까 그나마 자신있던 포핸드도 안됩니다. 정말 바보가 되어버린 느낌입니다. 코치 길들이기인지 아님 정말 잘못배운 기본기를 뜯어고치는 과정인지 헷갈리네요.. 라켓을 놓아버리고 싶을 만큼 스트레스입니다.

  • 주엽 2008.04.04 17:38
    탱이님..신경쓰이시겠네요ㅎㅎ
    저도 다시 몸 만들려고 레슨 받으려다가 일부 그런 경험을 했습니다

    코치들도 스트록에 따라 타법과 스타일이 다른 경우가 있을 수 있습니다
    다른 분들의 타법과 스타일, 숙련도를 고려하지 않고 자신의 스타일을 고집하는 코치를 만나게 될 수도 있구요

    그리고 또 하나는 단계를 넘을 수 있도록 레슨 수준을 높이는 경우도 있습니다.
    예를 들어서 각종 책이나 이론에선 손목고정을 부르짖지만 때때로 손목을 쓸 수 있는 타법을 알려주기도 하거든요
    그것을 업그레이드라고 생각하지 않고 기본이 무너진다고 생각하면 발전이 없습니다

    나는 모코치님 한테 이렇게 배웠는데 왜 이렇게 가르치느냐 등등 대화를 해보시고 현 코치님의 말씀이 일리가 있으면 레슨을 계속하시고 그렇지 않다면 연속성을 유지할 수 있는 다른 코치님을 찾아보셔야 할 것 같네요^^
  • water 2008.04.23 15:17
    배운지 1년 6개월이 되는데 아직도 시합을 하려면 맘이 떨리고 실력은 영 늘지않아 자심감이 없어요....
  • 전경수 2008.06.13 16:13
    테니스란 운동이 중도에 포기하신분들이 많다고 이야기를 듣지만 하지만 그분들도 다시 라켓을 들은분들도 적지 않다고 합니다. 쉽게 늘지 않는것이 테니스란 운동인것 같더군요. 렛슨해서 배운 실력대로 30%만 사용하여도 성공이라고 말씀을 많이 하시든데, 제가 막상에 올해부터 대회에 출전을 해보니까 그 분들 말씀이 맞더군요. 어느 누가 바로 앞에 오는 공을 못치습니까!! 대회에서는 비슷한 수준의 동호인들과 시합을 하니 어디로 공이 올지 어떤 구질이 올지 아무도 모르죠.

    하지만, 테니스란 운동이 인내가 필요한 운동임을 사실이지만 개인의 노력만이 본인의 실력이 나아지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우선 시합에 들어서면 자신감이 부족하죠, 에러 날까봐 힘을 빼서 스트록을 치면 네트에 걸리기 일수고, 너무 세게치니 아웃되고, 그런데 뭐니 뭐니해도 기본 자세가 만들어 지지 않으니까 공이 아웃될수 밖에요. 저느 요즈음 순발력과 기본기 자세에 집중한 답니다. 그러니까 그 전 렛슨 할때와 지금 렛슨 할때와 판이하게 틀려지고 자신감이 붙어지고, 렛슨 동영상과 게임 동영상을 보면서 포핸드, 백핸드가 아닌 선수의 준비 자세와 스플립 스텝을 자주 본답니다.

    그리고 좌측 우측전진시에 라켓 스윙각도와 깊이등등 물론 쉽게 제가 따라 할지 모르겠지만 열심히 노력하고 있답니다.

    솔직히 저는 테니스 묘한 마약같습니다. 시합에 져도 배운대로 멋있게 경기를 하여 진다면 성공이 아닌가 싶네요.
  • 박영심 2008.06.21 12:09
    어려운게 매력인 테니스...아! 사랑할수 밖에 없는 나의 짱 취미생활..
  • 김미경 2009.04.17 18:07
    테니스는 저에게 있어서 정신적인 보약입니다. 스트레스를 받는일이 있어도 테니스장에 다녀오면 활력소가 되니까요.
    잘 될때도 안될때도 포기하지 않고 노력하면 한단계씩 올라가는 내모습을 느낄수 있어서 정말 좋아요.
  • 노석선 2010.05.10 10:29
    1년여동안 댓글이 없었네요...모두들 성장만 하는것 같아 좋긴합니다...^^ 사실 정체기는 없을 수 도 있습니다...테니스는 레슨만 받는다고 생각하면 큰 오산이 될 수 있습니다. 레슨도 하고 게임도 하고 그리고 부단한 개인훈련도 해야 합니다...개인훈련은 토스와 써브, 스매싱 이 두가지는 폼부터 타법까지 꾸준한 개인연습이 필요하구요...스토로크와 발리는 꾸준한 스윙연습이 또한 필요합니다...이것은 고수가 될 때까지 타자연습하듯 매일 1시간씩 몇년동안 지속해야 좋아지는 기술들이기 때문이죠...자신이 안되는 것을 꾸준히 레슨과 개인훈련을 통해 지속한다면 <성장기만 있을 뿐 정체기는 없다>가 통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 dori 2011.01.28 20:33
    성장기가 금방지나가는것 같고 정체기는 오래가고 고민하다 보면 또 늘고 참 어렵고 재미있고 짜증나고 기타등등....
  • 열정의여인 2011.09.26 16:01
    좋은글들을 읽으며 마음의 위로도 받으며 다시 새로운 각오로 테니스의 묘한 매력에 빠져 오늘보다 내일의 향상되는 내모습을 상상하면서 퇴근시간만 되면 기다려지는 레슨.
    그시간을 너무도 사랑합니다. 테니스를 통해 인내를 배우는것 같고 나 자신을 성장시키는
    인생의 지침서라고나 할까요? 오늘은 집중이라는 단어를 떠올리며 배움의 길로 가려 합니다.
  • 큰어대 2011.12.21 17:53
    테니스는 운동신경과는 관계없이 잘 늘지 않는 운동인 걱 같습니다. 동호인 시합에서는 서브만 좋아도 자기 게임을 지킬 수 있는데.. 참 어렵습니다. 특히 서브가요.......
  • 서장훈 2012.02.01 13:17
    요즘 포핸드, 백핸드 왠만큼 되어서 경기에 들어서면 큰 애러 없이 경기가 되지만, 레슨때 배우진 못한 상황과 동작 중의 작은 실수로 인한 실점이 쌓임을 느낍니다. 이러한 미세한 자세상의 애러가 고수와의 차이임을 세삼 느낍니다.
    아직은 다둠어 지지않은 야생마 같다는 생각에,, 오늘은 좀 나을 것이라는 다짐을 하며
    구장으로 향하는 저녁 발걸음이 설랩니다.


  1. 스트로크시 상대 압박 지역..느리더라도 긴공은 필수

    스트록을 할 때,, 상대를 압박하기 위해서는,, 좌우공격이 필수입니다. 그래서,, 크로스,, 역크로스에 대해서 자신만의 타법이 있어야 합니다. 하나 간과하기 쉬운 것이..긴 공에 대한...
    Read More
  2. 새로운 방향으로의 관성력을 만드는 주체.. 히프 먼저

    테니스에서 움직임의 특징은... 1 짧은 거리를 빨리 가야 한다. 2 도착후에 스윙을 해야 하므로, 짧은 거리를 움직이지만 밸런스를 유지하면서 움직여야 한다. 테니스에서 어떤 방향으...
    Read More
  3. 크로스, 역크로스 개념 확실하게 이해하기

    크로스, 역크로스 스트록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이것에 대해서는 방법론이 3~4가지가 됩니다. (그만큼 쉽지 않다는 뜻이기도 합니다) 이크로스로 치든, 역크로스로 치든, 중앙으로 ...
    Read More
  4. 포핸드 어프로치 샷의 핵심

    경기중에 상대방의 공이 짧게 왔을 때는,, 발리를 하든지 어프로치샷을 해야 합니다. 오늘은 포핸드 어프로치샷에 대해 알아봅니다. 우선 어프로치샷을 하기 위한 기본 조건은,,상대의...
    Read More
  5. 백슬라이스 어프로취샷을 할 때 유의사항 몇 가지

    어프로취를 시도할 때는 언제든지 베이스라인 앞에서, 특히 서비스 라인 근처라면 시도를 해야 한다. 어깨 턴(어깨위에 턱이)을 완벽하게 해야 한다. 많은 선수들이 어프로취 샷을 할 ...
    Read More
  6. 복식에서 공격루트..결국은 angle shot를 할 수 있어야..

    복식에서 두 선수가 전위로 들어왔을 때의 공략 두가지 방법 공격적인 스매시를 할수 없는(하기 어려운) 로브를 구사하거나 발리를 무력화 시킬 수 있는 패싱(크로스 혹은 역크로스)입...
    Read More
  7. 난타나 경기시 5분동안은 구강의식을 하는 습관을..

    아래는 5번을 권하는데, 실제 해 보면, 2번만 해도 공을 보는데 도움이 되는 듯.. 상대가 임팩트때.. 'hit' 내 코트에서 바운드 될 때.. '바운드' 난타나 경기시 5분...
    Read More
  8. 정체기 = 자신감 가져야 할 때

    무슨 일이든 하다보면, 성장기와 정체기가 반복이 되기 마련입니다. 성장기에는 기분이 좋습니다. 하는만큼 뭔가 느는 것이 보이니깐요. 하지만 정체기에는 우울해지기기 쉽습니다. 웬...
    Read More
  9. 트리거 타법의 핵심사항과 장점들

    트리거 타법은 볼을 밀어지는것이 아닌 때려치는 타법입니다. 손목은 자연스럽게 임펙트 후에 풀리는것이며 손목으로 치는것이 아닙니다(주의) 트리거 타법은 몸통회전(유닛턴)과 팔꿈...
    Read More
  10. 어깨에 힘 빼!! no .. 하체로 스윙~ yes

    레슨 7개월 된 분이랑 한달가량 난타를 친 적이 있는데,..나이가 드신 코치샘에게 배워서 그런지 이스턴그립으로 플랫성 포핸드를 하더군요. 공의 궤도를 보면,..네트를 살짝 넘어서 ...
    Read More
  11. No Image

    임팩트때의 라켓면의 각도

    임팩트시에 라켓면이 수직으로 하는 것보다,, 약간 경사를 주어서 스트로크를 하면,, 더 안정적인 스트로크가 된다고.. 한 5-10정도의 경사를 주는 것은 크게 무리가 없다는 말씀을 한...
    Read More
  12. 발리 팁 몇가지

    발리시 포인트를 얻을려면, 임팩트시 견고해야 한다. 우선은 컨티넨탈그립을 추천한다. ..그것은 포-백 발리 모두에 가능하다. 발리에서 스윙은 가능하면 간결해야 한다. ..다가오는 ...
    Read More
  13. see & watch.. 바운드 전부터는 watch는 필수

    상대가 리턴한 공을 볼 때,, 임팩트부터 바운드, 바운드후부터 임팩트 의 모든 부분에서 집중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만, 그건 쉽지가 않습니다. 그러나 집중을 하지 않으면 안되는 지점...
    Read More
  14. 공을 관찰하는 연습 - 스플릿 스텝 타이밍 만들기

    테니스에서 가장 고려되어야 할 것중에 두 가지가 눈과 잔발입니다. 눈이 중요한 것이 이 넘의 정보가 있어야 뇌에서 판단을 해서 발과 상체가 최적화될 수 있습니다. 랠리가 될 때 안...
    Read More
  15. 스트로크 에러 80% 줄이기..핵심은 반대편 손

    프로들의 동영상을 보면,, 공이 바운드가 되고,, 왼손하고 거리가 20-30cm의 거리가 될 때,,왼손의 회전이 시작되고, 동시에 포워드스윙이 시작됩니다.. 왼손이 회전을 한다는 것은,,...
    Read More
  16. 벽치기로 스트로크시 흔들리지 않는 하체 연습 tip

    벽치기(보드)를 이용해서 하는 연습 1.미니 테니스 강타를 쳤을 때 타점이 형성되는 지점보다 한 두 걸음 앞에서,, 미니테니스를 하는데, 이 때는 스윙에 가속이 들어가면 벽을 맞고 ...
    Read More
  17. 일정한 토스를 위해,, 연습할 때,, 지켜야 하는 3가지

    토스를 잘하게 되면,, 그것이 계산에 의한 것이 아니라,, 감각에 의한 것입니다. 그러나,, 일정한 토스를 할 때에 지켜야 할 것을 지켜면서 감각을 익혀야,,좀 더 일관성 있는 토스가 ...
    Read More
  18. 동체시력 강화 - [본인라켓-네트-상대얼굴]순 초점 맞추기

    실제 경기시에,, 워너나 로스가 되고 나서 다시 서브를 할 그 사이의 짧은 시간에 [상대얼굴-네트-본인라켓 을 연결해서 초점 맞추기]를 한 두번씩 해 보면(결국 습관화해야겠죠) 경기...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