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문서 (68)

  • 깨어있는 전현중의 테니스교실이 좋다 [2]
    많은 테니스 사이트를 기웃거려 보았지만 이 사이트처럼 좋은 회원들이 많은 곳은 처음입니다. 회원들이 가지고 있는 정보를 서로 공유하려는 모습또한 너무 좋구요. 더욱 좋은점은 이번 오프라인에서 단식게임을 하...
    장정우 | 2003-11-05 12:13 | 조회 수 2333 | 추천 수 1
  • 선수형이냐? 동호인 형이냐? 그것이 문제로다..!! [6]
    안녕하세요. 지금 제 실력은 NTRP 등급 3.0 ~ 3.5 사이정도 됩니다. 이정도 되니 앞으로 제가 가야할 길( 물론 테니스의 길 이지요 ) 에 대해 생각하게 되는군요. 일반적으로 클럽에 들면 동호인형의 테니스를 구사하...
    손준석 | 2003-09-30 22:25 | 조회 수 2136 | 추천 수 10
  • 테니스 레슨 1년을 넘기며 ---여러분 의견 좀 주세요!!! [11]
    허 참 테니스 레슨을 1년을 받았어요. 처음에 시작할 때는 3개월만 받아야지 했었는데... 3개월 받아도 하나도 나아진 걸 느끼지 못했어요. 그래서 다시 시작했죠. 3개월 정도 쉬고 나서요. 4개월을 더 받았어요. 그...
    서유진 | 2003-09-18 17:54 | 조회 수 3403 | 추천 수 2
  • NTRP(테니스 수준) 등급
    National Tennis Rating Program 으로 미국에서 처음 개인의 테니스 실력을 평가하기 위해 만든 기준으로 현재는 대부분의 나라에서 기준으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1.0 This player is just starting to play tennis ...
    全 炫 仲 | 2009-02-17 22:13 | 조회 수 11401 | 추천 수 6
  • 저 정말 테니스에 미쳤나여? ㅜㅜ [10]
    평일...1. 아침 5시기상 7시까지 벽치기, 서브연습 약 한시간 반정도 연습(연습에 몰두하다..와이프 전화받고 헐레벌떡 지각한적도 있음) #현재는 벽치기와 서브만 하지만 , 요일별 메뉴 작성중# #연습볼 한 바구니(2...
    불패의신념 | 2005-04-25 13:54 | 조회 수 1153
  • 테니스에서...이왕이면 이기자 [10]
    많은 도움이 되는 글이라 생각되며, 글을 올려주신 김민님께 감사드립니다. 테니스에서 가장 중요한 것을 들라면 저는 즐기라는 것입니다 즐거움속에서 테니스에 대한 열정이 생기고 더불어 평생 자신의 건강을 지켜...
    데미안 | 2002-08-30 23:31 | 조회 수 3174 | 추천 수 3
  • 고수의 수준이란? [1]
    테니스를 하면서 항상 느끼는 벽이 있습니다. 내나이 마흔! 정말 내가 고수의 대열에 들어 설수 있을까? 하고 자문해 보면 내평생 노력한다 해도 "아니올시다!" 입니다. 직장과 가족과 함께하는 시간과 테니스와 함께...
    두령 | 2005-05-04 21:12 | 조회 수 1963 | 추천 수 4
  • 레슨 코치를 따라잡기 3 [23]
    여기에서는 스트록을 상세하게 설명한다 하였습니다. 또 골치가 아프겠네요 여러분들중 아마 대부분이 레슨 코치를 따라잡기 1,2,3를 연속적으로 검색하시는 분들이 많으실 것입니다. 초반부터 잠시 머릿을 식힐겸 테...
    김민 | 2003-07-12 14:17 | 조회 수 5714 | 추천 수 9
  • dominant eye..테니스에서 빠른 눈은 좌우중 어디? [2]
    dominant eye는 non-dominant eye보다 더 빠르게 시각 정보를 두뇌로 전송합니다. 두뇌는 dominant eye에서 오는 정보를 수백분의 1초 정도 더 빠르게 받아들입니다. 두뇌가 더 빠르게 정보를 받아들이면 신체 반응...
    애거시짝퉁 | 2006-04-21 13:49 | 조회 수 961 | 추천 수 1
  • 테니스 시작 시기가 궁금~ [5]
    제 딸은 지금 2010년 생으로 3살인데요.. 저는 제 딸에게 테니스를 가르치고 싶은데..테니스는 몇살때 시작하는게 좋은건지 잘 몰라서요.. 요즘 아이들에게는 춤과 노래가 대세지만.. 전 운동으로 사회성도 기르고 지...
    김선화 | 2012-08-28 18:02 | 조회 수 35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