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실전 테니스(전위의 위치에서) 7
    " 남이 장에 가니까 따라간다 " 는 옛말이 있습니다 남들이 파트너가 서브를 넣으면 다들 네트앞에 나와서 전위 위치에 서니까 나도 따라한다면 크게 발전이 없습니다 전위의 위치란...파트너간에 약속으로 상대 리턴...
    김민 | 2003-07-06 23:54 | 조회 수 3660 | 추천 수 4
  • 실전 테니스 - 서브 리턴 6
    서브리턴 복식에 4가지 포지션중 서브 리턴의 포지션은 " 가장 어려운 포지션이나 가장 많은 변화를 불러 일으킬수 있어서 아주 흥미로운 위치 입니다" 핵심은 변화를 일으켜서 흥미로운 자리입니다. 비록 강한 서브...
    김민 | 2003-06-25 22:08 | 조회 수 4895 | 추천 수 3
  • 테니스 경기에서 서브권을 지키는것이 아주 중요합니다. 10
    연습경기와 달리 정식시합에서 심리적인 부담으로 자신의 스타일데로 스윙하지 못하고 주눅이 드는것은 구력부족으로 계속적인 정식시합 을 가지는게 약입니다. 다만 같이 경기에 임하는 에이스의 역활에따라 조금씩 ...
    김민 | 2003-06-09 21:49 | 조회 수 3371 | 추천 수 3
  • 테니스에서...이왕이면 이기자 10
    많은 도움이 되는 글이라 생각되며, 글을 올려주신 김민님께 감사드립니다. 테니스에서 가장 중요한 것을 들라면 저는 즐기라는 것입니다 즐거움속에서 테니스에 대한 열정이 생기고 더불어 평생 자신의 건강을 지켜...
    데미안 | 2002-08-30 23:31 | 조회 수 3235 | 추천 수 3
  • 스트로크가 강한 상대와 경기시에는,, 한 걸음 뒤에서 스트로크 3
    난타나,, 경기를 하다보면,,스트로크시 짧게 오는 공도 있고, 길게 오는 공도 있습니다. 서비스라인이나,,서비스라인과 베이스라인의 중간보다 네트쪽에 떨어지는 공은..스트로크 리턴하기가 그리 어렵지 않습니다. ...
    애거시짝퉁 | 2005-12-21 07:16 | 조회 수 1643 | 추천 수 1
  • 동호인 테니스에서 서브권을 가지고 있을때 경기방법 10
    06.06 ~ 07 양일간 시합을 다녀왔습니다 매번 시합때마다 느끼는 사항을 간추려 요약합니다 연습경기와 달리 정식시합에서 심리적인 부담으로 자신의 스타일데로 스윙하지 못하고 주눅이 드는것은 구력부족으로 계속...
    김민 | 2003-06-09 21:49 | 조회 수 3721 | 추천 수 1
  • 테니스 고수로 가는 길 중 하나..베끼기..따라하기 10
    테니스에선 선수를 하나 정해서 따라하는 분들이 많은데,..여타 분야에서도 벤치마킹이 좋은 연습법이라고 합니다. 선수의 스윙을 연습하는 동호인은 많이 봤는데, 풋워크를 따라 연습을 하는 동호인은 아직까지 못 ...
    샘짝퉁 | 2008-03-26 00:41 | 조회 수 11768 | 추천 수 8
  • 경기 중후반에 패배가 많을 경우 자신에게 물어보아야 할 4가지 질문 4
    경기 초반에는 집중력있게 잘하다가도 중반 이후 부터 항상 문제가 나오기 시작하면서 승률이 떨어지는 경우,,, 특히 이런 패턴이 반복되는 경우라면..4가지를 중반이후 습관화 하자. 포인트 사이에 스스로에게 다음...
    샘짝퉁 | 2007-12-14 09:09 | 조회 수 3513 | 추천 수 1
  • 테니스에서 높은 승률의 비결 - 리듬과 타이밍 만들기
    프로 선수들의 연습중 중요한 부분은 리듬과 타이밍을 일정하게 만드는것 입니다. 임팩트시에 타이밍을 잘 맞추기 위해서, 공에 따라 다른 리듬의 스윙을 해야 한다. 여기에서 말하는 리듬은 '경기속도'에 관...
    애거시짝퉁 | 2007-09-13 12:14 | 조회 수 2481 | 추천 수 1
  • 공을 몇 개월 안 치면, 실력이 주는 이유.. '감'은 확 떨어짐
    공을 몇 개월만 치지 않더라도, 실력이 주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그런데, 여기에는 2가지 경우가 있습니다. 5년 이상 치던 사람이 몇 개월 안 친 경우.. 2~3년 치다가 몇 개월 안 친 경우.. 전자의 경우는 이런 ...
    애거시짝퉁 | 2007-08-01 22:49 | 조회 수 27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