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니스 라켓 무게와 테니스 엘보의 연관성

by 언제나 초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전태교 여러분! 테니스를 즐기기에 너무 좋은 계절이죠^^

거창한 내용은 아니고 저의 라켓 무게(300g->280g)변경 경험담입니다.
저의 테니스 경력은 23년 정도입니다. 나이는 마흔하나에 키는 170 몸무게는 59입니다.


그립은 풀웨스턴 그립이고 NTRP는 3.5~4.0을 오가는실력입니다.


4년을 동고동락하던 라켓(프린스 300g)을 며칠 인터넷을 검색한 끝에 중고(월슨 281g)로 교체하였습니다.


바꾸게된 계기는 1년전에 시작된  엘보가 올해 6개월을 쉬었는데도 별차도가 없어 고육지책으로 라켓을 변경하게 되었습니다. 물론 잘못된 폼으로 인한 엘보일 수도 있겠지만, 제가 나름으로는 폼생폼사 인지라...


그리고 10여년 전에 창원 시합에서 만났던 군인분께서 엘보로 고생하다 사용하던 라켓을 가벼운 라켓으로 변경하고 엘보가 완치되었다는 얘기가  생각나 가벼운 라켓으로 알아보고 2자루 구매하게 되었습니다.  


15-16년을 사용하던 300g대의 라켓을 280g대의 라켓으로 변경한다는게 쉬운 결정은 아니였지만, 시도는 해봐야지 하는 생각에 과감히 두자루를 구매하였습니다.


현재 한달여 정도를 라켓에 적응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적응이라는 말이 무색할 정도로 너무나 만족하고 있습니다. 엘보의 통증도 많이 줄어들었고, 오히려 주위에서 농담조로 안보이더니 몰래 지옥훈련을 하고 왔냐고 물어보기도 할 정도입니다.


물론 라켓 무게 중심과 제 테니스 스타일에 따른 차이도 있겠지만, 제 좁은 소견으로는 30대와 40대의 근력의 차이로 인한 문제가 아닌지 싶습니다.  혹 다른 의견이 있으신 분은 댓글로^^


여튼 자신에게 맞는 라켓 무게가 얼마나 중요한지를 깨닫게 되었고, 세월의 무게에 저도 한수 접을 나이가 되어간다는게 씁쓸하기도 합니다.


변변치 않은 저의 라켓 경험담이지만, 예전엔 전혀 생각보지 못했던 부분이 지금은 크게 느껴져 이렇게 경험담을 적게 되었습니다.


이상 저의 라켓 교체 경험담입니다. 


다들 엘보없는 테니스를 즐기시기를 바랍니다~~~







 

대진표.기록지 다운로드 (KDK형)
대진표.기록지 다운로드 (비고정식)
대진표 생성 앱(어플) 다운로드

네이버에 송고된 기사 모아보기

TAG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