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테니스는 타점과, 발이라고 합니다.
근디요... 포핸드의 타점을 일정하게 잡으려고 무지하게 노력합니다만.... 역시 초짜라 모든것이 어렵습니다.

좋은 방법이 없을까요... 물론 테이크백을 빨리 하면 되지만... 그게 좀....
갈켜주세요.


대진표.기록지 다운로드 (KDK형)
대진표.기록지 다운로드 (비고정식)
대진표 생성 앱(어플) 다운로드


테니스에 관한 궁굼한 모든 사항은 아래에서 검색하세요!

  • 오정민 2004.04.21 02:55
    제 경험 상으로 드리는 말입니다.
    첫째, 타점을 될 수 있는 대로 앞에서 잡아서 칠려구 한 번 해 보십시오. 그리고 마무리는 항상 왼쪽 귀옆에 어깨 걸친다라는 것을 잊지마시구요.(오른손 잡이 경우)
    그리고 둘째,너무 몸에서 가까이 붙여 잡지도 마시구요.
    셋째, 힘들지만 공의 임팩트 순간을 눈으로 항상 확인한다는 생각으로 공이 라켓에 맞는 순간을 항상 확인 할려는 습관을 기르십시오.(이 말은 공이 내 라켓에 맞는 순간 까지 쳐다 보고 내 라켓에 맞아서 튕겨 나가 네트를 넘어가는 순간 까지는 공을 보지 않는 다는 말과 동일 합니다. 그리고 상대방이 상대방 코트에 어디에 서 있나를 쳐다보며 공을 치는 것이 아니라는 말 입니다.)
    타점을 될 수 있는 대로 앞에서 잡으라는 말은 스윙의 궤도 와도 상관 있는 말이기도 합니다.
    처음 시작 하는 분들은 타점이 늦어지는 경향이 있습니다.(거의 십중 팔구) 그렇게 되면 만약 옆에서 자기 스윙을 보았을 때 자기 스윙의 정점에서 공을 맞추지 못하게 될 뿐 더러 콘트롤이 상당히 어려워 집니다.(공이 날른다거나 등등..) 음,,, 이말은 혹시 잘 관찰해 보시면 탑프로 들의 경기중 포핸드 스윙을 보면 (많이 보셔야 될지 도 모르겠습니다) 그 스윙으로 공의 방향을 알 수가 있습니다. 공을 보지 않고서도 말이죠. 자기 스윙의 정점에서 공을 맞춘다는 말입니다.( 임팩트때 끌고 나가는 부분도 있기는 하지만요) 그런데 타점이 늦어지게 되면 어느 정도 난타시에는 적응 할 수 있을지 모르지만 시합에서 빠른 공에는 공에 밀리게 되는 경향이 많습니다. 이것이 시합시에 초보들이 에러가 많은 이유가 될 수도 있구요. 타점이 밀리게 되면 자기도 모르게 공을 아웃시키지 않기 위해서 공을 감게 되는 데 이러면 스윙 자체가 앞으로 쭉 뻗어 자기 힘을 전달 시키지 못하고 일찍 스윙이 위로 빠져 버린 다든가 아님 왼쪽위로 흘러 버리기 쉽습니다.(즉 옆에서 봤을때 전진 스윙이 너무 부족하게 되는 것입니다.) 타점을 약간 앞(클로즈 스탠스에서 왼발보다 공 1~2개앞)에 두면 또 하나의 이점은 자신의 몸무게을 최대한 실을 수 있는 풀 스윙을 하게 된다는 것 입니다. 자연스레 몸이 끌려 나가기 때문에 오른 발이 따라 나가게 되어 팔로 스루에서 라켓을 왼쪽 어깨위에 걸치게 되는 스윙을 하게 됩니다.처음 제자리에서 스윙연습을 할 때 이렇게 배우죠. 많은 분들이 처음 테니스 치는 모습을 보면 허리나 다리가 끌려나가지 않고 상체로만 스윙하게 되는데 이런 단점을 고치는 데도 많은 도움이 된다고 봅니다.
    몸에 너무 가까이 공을 붙이지 말라는 말도 위 와 상당한 연관이 있으며, 한마디로 크게 라켓이 돌며 앞으로 나가는 자기 몸에 맞는 적당히 큰 스윙을 하시라는 말입니다. 처음 날아오는 공에 적응이 안되어 몸에 가까이 붙여 치는 수가 있지만 이것이 습관화 되면 안된다는 말입니다. 될 수 있는대로 모든 공을 풀 스윙할려고 하셔야 됩니다.
    마지막으로 될 수 있는데로 공을 끝까지 보시구요, 이렇게 하면 임팩트 순간에 내 라켓면이 누워 있다거나 하는 단점을 스스로 발견하여 고치기가 쉽습니다. 콘트롤이 향상됩니다.
    제 생각으로 레슨을 받고 계신 상황이 아니라면, 항상 누구랑 치는 아님 혼자 연습하던 내가 연습한 정확한 스윙에다 공을 맞출려는 마음가짐이 필요한 것 같습니다. 무턱대고 연습없이 생각없이 상대방이 랠리시 주는 공에다 스윙을 맞추기 시작하면 문제점을 발견하기 힘들 뿐더러 한참 헤매는 경우가 생기기 쉽습니다. 그러므로 처음 시작 하실 때 이런 습관을 기르 시면 아마 많은 도움이 되시리라 생각 합니다. 그리구 나중에 자신의 모습을 비디오 촬영하여 프로들이 경기 모습과 비교해 보면 많은 도움이 있으리라 생각합니다.
    도움이 되길 바라며...
  • 이권엽 2004.04.24 10:31
    고수가 되기 위한 올바른 길은 있는 것 같지만, 지름길은 없는 것 같습니다. 발이 느리다고 생각되면 열심히 뛰어서 빨라지도록 해야 하고, 테이크 백이 느리면 그만큼 연습을 통해 테이크 백을 빠르게 하는 수밖에는......

    테니스는 정직한 운동이라고 합니다. 자기가 노력한 댓가가 그대로 코트위에서 나타난다는 것이죠. 물론 개개인의 운동신경등의 차이로 성과를 얻는 속도는 사람마다 다를 수 있겠지만요. 다만 올바른 방법으로 노력을 해야 좋은 결실을 맺을 수 있겠죠.

    "좋은 공을 칠 수 있게 만드는 수많은 방법이 있는 것이 아니라, 좋은 공을 치지 못하게 만드는 수많은 방법이 있는 것이다." - 제가 좋아하는 글귀입니다만, 올바른 폼을 알고 있고, 올바른 폼으로 치려고 노력하다보면 언젠가는 될것이다라는 마음으로 꾸준하게 치시면 원하시는 성과를 얻을 수 있을 것입니다.
  • 배영수 2004.04.30 18:31
    초보자인 저도 많이 동감하는 부분입니다.
    정민님의 조언이 많은 도움이 되는 군요.......
    상대방과의 랠리시 또는 게임에 있어서 타점을 잡아서 정확한 스윙으로 친다는 것이 어렵지만 님의 말대로 열심히 할겁니다.
  • 조미애 2004.05.25 08:32
    글을 읽고 느낀바가 많습니다. 느긋하게 기초부터 튼튼히 하렵니다.
  • 이진섭 2004.05.26 23:52
    저도 레슨중입니다.
    참으로 좋은 내용인것 같습니다.
    참고삼아서 열심히 노력 해 보겠어요.
  • 최유철 2004.06.10 23:58
    저도 역시 왕 초보라서 님들의 말에 깊이 동감합니다.
    앞으로 님들의 조언데로 열심히 연습 해서 고쳐야 겠습니다.
    저는 저만 그런 고민들이 있는줄알고 제가 운동 신경이 둔해서 그럴꺼라고 생각하면 창피해 했는데 초보자인 분들은 누구나 그런 고민들을 한다는것을 알았습니다.
    저도 지금 레슨 받고 있는데 앞으로는 저 혼자만의 시간에라도 더욱 열심히 연습하겠습니다.
    그럼 모두들 화이틴이요 !!!!
  • 허선 2004.06.11 09:33
    레슨 1개월 지나는군요...
    그리고 여기에 가입인사를 제외하고는 처음 쓰는 글이기도 하구요...
    오정민님의 기본자세에 대한 글...
    뼈에 사무칠 정도로 와닿습니다. "아, 바로 저거야....^^"
    이곳에서 동영상도 많이 보고, 다운받았습니다.
    그리고 이처럼 영역별 세부사항도 읽고 정리하고 있구요...
    많은 도움이 된답니다. 열심히 배워서, 저도 이곳에 정민님처럼 멋진 교훈이 될 만한 글을 남기도록 노력하죠....^^
  • 정영인 2004.06.12 17:30
    저는 레슨을 받지않고 몆년 치다 지금은 레슨 1개월째 접어듭니다.
    제가 느낀점은 위에서 말씀하신데로 그냥 실력이 향상되지는 않는다고 생각해요
    보다 많이 보고 라켓을 허공에 많이 가르고 노력한 만큼 얻는 정직한 운동인
    테니스를 무척 love 하고 열심히 노력하여 여러분들과 겜 한번 하고 싶슴니다.
  • 정 주영 2004.07.07 10:46
    올해 레슨 4개월째 (구력4년)인데요 어제 레슨 정말 재미있었습니다.
    왜냐구요.. 포핸드가 정말 잘 되더라구요.. 이제야 라켓을 앞으로 끝까지 끌고나갈때
    의 느낌을 느낍니다. 옆에서 본 이는 라켓을 던지는 줄 알았다구요..(킥킥, 과장)
    하여튼 레슨의 효과가 이제야 나타나나 봅니다. 스윙도 정말 부드럽구요..
    ( 코치왈 이제 시합에서 그 스윙이 나오게만 하면 바로 A급이라나.. 근데 그게 몇년)
    제 포핸드 연습시 주안점은요.
    1. 공의 바운드를 향해 무조건 앞으로 전진.
    2. 타점은 최대한 앞으로
    3. 공의 오른쪽 아래부분을 임펙트 (공을 끝까지 볼 수 있고 집중이 잘 됨)
    4. 팔이 빠져라 앞으로 끝까지 스윙 (손목 고정)

  1. No Image

    제가 테니스 왕초보인데 ...

    포핸드로 치면 제가 자세에 너무 집중을 해서 테니스 곁면에 맞고 그러는데 어떤점을 고치면 좋을까요 좋은 답변 부탁합니다 그리고 파워조절도 조언부탁드립니다 ㅋ
    Read More
  2. No Image

    아!! 테니스... 윽!! 포핸드......

    테니스는 타점과, 발이라고 합니다. 근디요... 포핸드의 타점을 일정하게 잡으려고 무지하게 노력합니다만.... 역시 초짜라 모든것이 어렵습니다. 좋은 방법이 없을까요... 물론 테이...
    Read More
  3. No Image

    포백 탑스핀을 원그립으로..??

    항상 많은 정보를 얻어가기만 하다가 처음으로 글을 써보네요..--;; 전 포핸드탑스핀을 거의 풀웨스턴에 가깝게 잡고 치고.. 백핸드 탑스핀도 같은 그립으로 같은 면으로 칩니다..-_-a...
    Read More
  4. No Image

    [re] 포백 탑스핀을 원그립으로..??

    뭐 전혀 문제 될게 없습니다.. 저도 그 방법을 배웠었는데요.. (뭐든지 새로운건 먼저 배워보는 성미라..) 나쁘진 않더군요.. 제가 원래 하던것이 있어서 그냥 나중에 레슨을 하게 될 ...
    Read More
  5. No Image

    너무나 어려운 포핸드

    서기왕자님 글 열심히 보고 있습니다. 구력은 8년 정도 됐는데 포핸드가 엉망이 되어 버렸네요 좀처럼 감을 잡을 수가 없습니다. 그래서 레슨 받고 있습니다.10일 정도 지났네요 벌써 ...
    Read More
  6. No Image

    포핸드에 대한 고수의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

    안녕하십니까? 저는 이 사이트를 항상 제 컴에 즐겨찿기 맨상단에 올려 놓고 늘 즐겁게 보는 초보자입니다 (10개월) 고수님께 저의 애로 사항을 털어 놓고 자문을 받고져 합니다...
    Read More
  7. No Image

    [re] 포핸드에 대한 고수의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

    안녕 하세요 그냥 지나치지못하고 몇 말씀 드릴까 합니다. 제가 테니스를 25년을 넘게 쳐오면서 포 핸드에 대해 특별히 느낀 결론은 " 매번 임팩순간에 허리로 치지 않은것(허리가 들...
    Read More
  8. No Image

    포핸드, 백핸드

    테니스에 입문하기는 년수로 치면 벌써 10년이 넘었습니다. 그런데 아직까지 중급이상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습니다. 요즘 자주들려 다른분들이 써 놓은 글들을 읽다보면, 아 그런것이 ...
    Read More
  9. No Image

    [re] 포핸드, 백핸드

    >테니스에 입문하기는 년수로 치면 벌써 10년이 넘었습니다. >그런데 아직까지 중급이상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습니다. >요즘 자주들려 다른분들이 써 놓은 글들을 읽다보면, 아 그런...
    Read More
  10. No Image

    그게 리버스 포핸드라고 한다는군요!

    제가 쳤던 그 희안한 타법의 스윙을, "리버스 포핸드"라고 부른다고 하더군요. 오늘 에넹의 동영상을 보는데, 킴 클리스터스가 거의 포핸드 샷의 절반을 이 리버스 포핸드로 쳐서 넘기...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Next
/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