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7살 아니시모바가 세계 59위

9694_52291_5832.JPG

▲ 아만다 아니시모바

 

그랜드슬램 취재는 보물찾기와 같다. 익히 알려진 곳(센터코트, 쇼코트)을 뒤지는 것은 명절때 떡먹는것처럼 쉬운 일. 

 

변두리 코트에 보물들이 숨겨져 있다. 지난해 세계 70위로 호주오픈에 출전한 나오미 오사카. 팬 별로 없는 구석 코트에서 코치와 연습을 했다. 일본 중년 여성 몇몇이 앉아서 그를 지켜봤을 뿐. 히팅 파트너 아저씨는 오사카의 볼 파워에 거친 숨을 내쉬었다.

 

그런 오사카가 올해는 우승을 했다. 1년전에  사샤 바진 코치 팀에 합류시킨 것 외에 없는데 세계 1위에 올랐다. 

 

올해도 호주오픈에서 보물 찾기에 나선 결과 찾은 선수가 아니시모바다. 세계 24위인 우크라이나 레이샤 츠렌코라는 선수 경기 취재하러 갔다가 1시간만에 24위를 셧 아웃 시킨 아니시모바를 발견했다. 나이는 17살이라 놀라웠다. 포, 백, 서브 모든 것이 자연스러웠다. 

 

더 놀랜 것은 11위 아리아 사바렌카라는 요즘 잘나가는 선수를  호주오픈 3회전에서 6-3 6-2로 이겼다. 상대보다 빠르게 임팩트를 했다. 2살때 테니스했다지만 테니스를 아주 잘 배웠다는 생각이 들게 했다. 

 

아만다 아니시모바는 미국의 테니스 선수다. 

 

아니시모바는 2001년 8월 31일생으로 올해 17살 나이에 호주오픈 16강 성적을 올렸다. 같은 또래들이 주니어대회에서 경기를 할 때 아니시모바는 프로선수들과 경기를 하며 그랜드슬램 16강에 올랐다. 그 결과 랭킹은 59위까지 치솟아 조만간 톱10도 바라보게 됐다. 

 

아니시모바는 톱10인  아리나 사바렌카를 6-3 6-2로 이길 정도로 실력파다.  180cm의 키를 지닌 아니시모바는 2017년 US오픈 주니어대회 우승을 하고 여자주니어 1위에 오른 바 있다. 이후 주니어대회를 바로 접고 프로에 입문했다.  

 

아니시모바는 톱 50위를 상대로 경기해 크비토비, 사바렌카, 파블류첸코바, 츠렌코, 장 슈아이 등을 이긴 바 있다.  아니시모바는 브라이언 형제의 코치를 맡았던 맥스 포민과 투어를 동행한다. 

 

기자는 보물을 찾고나면 다음 그랜드슬램까지 움직임을 지켜보고 기사가 되면 기사화하고 성장 과정을 지켜보게 된다.

 

지난해 윔블던때 그리스의 스테파노스 치치파스 경기를 1회전부터 지켜보고 '그리스의 페더러'라고 기사화했다. 올해 호주오픈에선 승승장구하더니 페더러를 이기고 4강까지 올랐다. 4강에서 나달에게 완패하고 나달의 플레이에 혀를 내두른 치치파스다.

 

17살 아니시모바가  올해 어떤 성장 과정을 거쳐 여자테니스계에서 스타로 주목받을 지 기대된다. 

 

기사=테니스피플

 



[ATP.WTA 선수 프로필.정보]



대진표.기록지 다운로드 (KDK형)
대진표.기록지 다운로드 (비고정식)
대진표 생성 앱(어플) 다운로드

TAG •
?


  1. No Image

    원조 천재 - 르네 라코스테

    르네 라코스테 휴이트가 약관의 나이에 세계랭킹 1위로 시즌을 마감하고 그의 전성시대를 예고했다. 아직 은퇴를 발표하고 있지는 않지만 90년대를 호령해왔던 샘프라스, 애거시의 시대가 서서히 가고 20세 초반 신세대 선수들로 세대교체가 이루어지고 있는 ...
    Read More
  2. No Image

    호주 테니스의 아버지 - 로드 레이버

    로드 레이버 매년 초 호주오픈이 열리는 맬버른 경기장. 그곳을 방문하는 사람들은 여러 해동안 센터코트로 사용해 왔던 한 웅장한 경기장을 발견하게 된다. 그 경기장의 이름은 로드 레이버 아레나(Rod Laver Arena). 호주인들은 60년대 남자테니스계를 평정...
    Read More
  3. No Image

    테니스의 여왕 - 빌리진 킹

    요즘 여자 테니스의 환경을 보면 과거와는 현격한 차이를 보이고 있음을 알 수 있다. 테니스의 기술도 과거의 단조로움에서 벗어나 현란한 기술을 사용하는 선수들이 늘었고 과거와는 달리 흥미로운 여자 테니스 경기를 보려는 관중들 또한 부쩍 늘었다. 상금 ...
    Read More
  4. No Image

    테니스의 신 - 지미 코너스

    지미 코너스 로드 레이버와 로이 에머슨이라는 두명의 걸출한 스타를 앞세워 60년대 남자 테니스를 좌지우지했던 호주의 테니스는 70년대에 이르러 새로운 국면을 맞게 된다. 물론 그들의 후배인 존 뉴컴(John Newcome)과 켄 로스웰(Ken Rosewall)이 명맥을 이...
    Read More
  5. No Image

    인기짱 - 크리스 에버트

    크리스 에버트(여) 70년대 초 지미 코너스가 두각을 보일 무렵까지 여자 테니스 무대에서는 호주의 마거릿 스미스 코트와 미국의 빌리 진 킹이 주요 메이저 타이틀을 독식하다시피 하였다. 이어서 여자 테니스의 2인 지배체제에 도전장을 내밀고 새롭게 가세한...
    Read More
  6. No Image

    신선한 충격 - 비욘 보그

    비욘 보그 동계 스포츠의 강국 스웨덴이 오늘날 테니스의 강국으로 우뚝 선 것은 불과 20여년 전이었다. 스웨덴은 현재 노만, 요한슨, 엔크비스트, 그리고 복식의 강자인 비요르크만과 신세대 기수인 빈시게라 등 호화군단을 자랑하고 있고 80년대엔 매츠 빌란...
    Read More
  7. 트럼프와 테니스

    명사와 테니스
    Read More
  8. 17살 아니시모바가 세계 59위

    ▲ 아만다 아니시모바 그랜드슬램 취재는 보물찾기와 같다. 익히 알려진 곳(센터코트, 쇼코트)을 뒤지는 것은 명절때 떡먹는것처럼 쉬운 일. 변두리 코트에 보물들이 숨겨져 있다. 지난해 세계 70위로 호주오픈에 출전한 나오미 오사카. 팬 별로 없는 구석 코...
    Read More
  9. 세레나 약혼자와 오클랜드서 데이트

    지난 주 약혼을 발표했던 세레나 윌리엄스(2위.35세)가 약혼자 알렉시스 오헤니언(레딧 공동창업자)과 새해를 맞아 뉴질랜드 오클랜드 와이헤케 섬에 헬기를 타고 해변에 도착한 후 데이트 하는 장면을 공개했다. 세레나는 지난 30일 레딧의 공동 창업자인 오...
    Read More
  10. 미래의 테니스는 어떤 모습일까 - 2083년 상상의 테니스가 상상만이 아닌듯...

    아래 동영상은 2008년에 라코스테 사에서 만든 미래의 테니스는 이러지 않을까라는 상상력이 풍부한 광고입니다. 창립 75주년을 맞이하여 75년후의 테니스 모습....3일 나이트 경기로 열린 호프만컵 호주와 체코의 혼합 복식 경기를 보면서 아래 동영상 생각이...
    Read More
  11. 조코비치가 다시 [무결점 풀레이어가 된 이유 4가지],,,라켓과 스트링 그리고 결혼과 도전정신

    돌아온 조코비치가 승승장구 하는 3가지 이유... 첫번째 부상에서의 회복이다.아무리 좋은 환경과, 라켓, 함께하는 팀이 있어도 부상이 온다면 무용지물이다. 잘뛰고 힘이 있다. 스스로 자신감이 충만해보인다. 두번째 결혼생활으로 인한 책임감과 안정감이다....
    Read More
  12. 위대한 코치들의 위대한 깨달음 - 토니나달

    선수를 최고로 만드는데 목표를 두고 코치합니다. 저도 꿈과 동기가 필요하니까요. 마요르카에서 코치 생활을 하는데 지역에 있는 테니스클럽이었죠. 나달이 아버지와 처음으로 클럽에 왔을때 3살이었을 겁니다. 공을 던지니 받아 치더군요 테니스를 좀 더 시...
    Read More
  13. 나오미 오사카는 누구?...샤샤 코치 합류 후 실력 급상승, 언니도 테니스 선수

    나오미 오사카는 1997년 생으로 올해 20살이다. 키는 180cm. 일본인 엄마와 아이티계의 아빠 사이에서 태어났다. 일본 사이타마시 주오 구에서 태어난 나오미는 3살때 미국으로 이주했으며 아빠한테 테니스를 배우기 시작하다 본격적으로 전문 클럽에서 테니...
    Read More
  14. 알고보면 재미있는 호주오픈 - 준결승 오른 다니엘르 콜린스는 누구?

    올해 25살인 다니엘르 콜린스는 미국 버지니아 대학을 2016년도에 졸업했다 대학시절 전미선수권(NACC)에서 2014년 2016년 단식 우승을 차지했다. 미디어학과 경영학 공부를 병행한 콜린스는 학사 자격을 취득하고 졸업, 프로로 데뷔한다. 대학시절 콜린스 경...
    Read More
  15. 페더러 - 오늘날의 나를 있게 해준 사람은 피터 카터

    17년전인 2002년 남아공에서 신혼여행 중 교통 사고로 사망(당시 37세)한 페더러의 코치 피터 카터 사진=팍스 스포츠 페더러는 8일 CNN과의 인터뷰에서 "오늘날의 나를 있게 해주고 나의 기술을 완성 시켜준 사람" 이라고 말하며 눈시울을 붉혔습니다. 1964년...
    Read More
  16. [나로 인해 남아공 어린이들이 테니스를 배웠으면 좋겠다] - 윔블던 결승에 처음 오른 캐빈 앤더슨

    1986년생 남아공출신의 캐빈 앤더슨은 서브와 스트록 모두 최정상급으로 2018년 7월에 본인 최고 랭킹 5위에 올랐다. 통산단식 타이틀 5개를 보유하고 있으며 2018년 윔블던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앤더슨은 미국 일리노이즈 대학 선수시절 전미 선수권 단식 ...
    Read More
  17. 한국 테니스 역사 - 메이저 대회 출전사 [1]

    한국선수중 4대 메이저 무대에서 가장 많은 승리와 역대 최고의 세계랭킹을 수립한 선수는 누구일까. 누구나 90년대에 활약한 한국의 대표적 여자선수 박성희를 떠올리겠지만 정답은 ‘아니오’이다. 왜 그럴까… 많은 사람들이 한국인의 메이...
    Read More
  18. 한국 테니스 역사 - 메이저 대회 출전사 [2]

    III. 90년대- 새바람을 일으킨 박성희/ 윤용일과 박성희의 메이저대회 동반 진출 88년 김봉수 선수가 호주오픈 본선에 출전한 이후 약 7년동안은 한국선수들의 메이저 무대 진출이 이루어지지 않았다. 그러다가 박성희라는 재능있는 여자선수의 혜성과도 같은 ...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