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회내 작용은 의도적으로 하는 것이 아니다

 

서브 준비동작에서부터 토스, 트로피 자세, 슬롯자세 등 지금까지의 과정은 모두 정확한 임팩트를 위한 것이다. 정확한 임팩트가 이루어지지 않으면 강력한 서브를 비롯 서브를 통해 자신이 목적한 바를 달성하기는 어렵다. 

 

그러나 정확한 임팩트 역시 토스부터 임팩트까지의 과정들이 잘 맞는 톱니바퀴 돌아가듯 정확하게 맞춰서 일어난다면 어긋날 일이 없다. 서브라는 것은 결국 우리 신체와 라켓이 둘이 아닌 하나가 되어 볼을 임팩트 해야 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1.jpg

 

 

톱 플레이어들의 서브 임팩트시 시선 처리를 보면 두 가지의 부류를 볼 수 있다. 한 부류는 끝까지 볼과 라켓의 임팩트 순간까지 최대한 집중하는 페더러와 같은 선수가 있고(페더러는 최근 서브 임팩트시 눈을 감는다.

 

2013년도까지는 보이지 않던 현상이다.. 조코비치와 같이 임팩트 순간에 시선이 임팩트 위치와 상관없이 앞을 바라보는 부류가 있다. 서브건 스트로크건 많은 톱 플레이어들이 임팩트 순간을 놓친다. 그것은 수 없이 많은 연습을 통해 근육과 신경이 이미 감각적으로 느낄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결론적으로 따지면 어떤 샷이건 간에 임팩트 순간을 놓치지 않는 것이 좋다.

 

라켓과 볼의 임팩트가 끝나고 볼이 라켓을 떠나 날아기기 시작하면 볼과 관련된 행위는 이제 더 이상은 없다고 봐야 한다. 그러나 여기서 우리는 한가지 잊지 말아야 할 것이 있다. 바로 회내작용(Pronation)과 회외작용(Supination)이다. 

 

회내작용이란 양 손을 앞으로 나란히 한 후 한 엄지 손가락이 몸 안쪽으로 향하도록 손바닥을 회전시키는 것이다. 최초 하늘을 향했던 엄지 손가락이 회내작용이 최종적으로 끝나면 지면을 향한다. 회외작용은 반대로 생각하면 된다.

 

 우리 인체의 팔은 총 3개의 뼈(상완골, 척골, 요골)로 이루어져 있다. 이 3가지의 뼈는 주관절(팔꿈치, Elbow)을 이루며 총 4가지의 움직임을 가진다. 팔을 펴는 신전작용, 굽히는 굴곡작용, 그리고 몸의 중심축을 향해 안쪽으로 돌리는 회내작용과 몸의 바깥쪽으로 돌리는 회외작용이다.

 

2.jpg

 

 

토스를 하고 트로피 자세를 하면서 오른 팔(왼손잡이는 왼팔)은 굴곡작용이 들어간다. 그리고 슬롯 자세가 시작되면서 어깨관절의 회전과 함께 팔꿈치 관절이 하늘로 향하고 라켓 헤드는 지면과 수직이 된다.

 

이때 팔은 어깨 관절의 회전력과 라켓의 회전력에 의해 회외작용이 살짝 자연적으로 형성된다. 이 후 굽혀졌던 팔꿈치 관절이 펴지면서 라켓의 급 가속이 이루어지기 시작한다. 

 

라켓의 급 가속이 이루어질 때는 옆구리, 견갑골, 어깨, 상완, 하완의 근육들 중 팔을 끌어 올리는데 필요한 근육들이 모두 사용되면서 회내작용이 이루어지기 시작한다.

 

즉, 회외가 되었던 팔이 이제 중립을 지나 회내작용이 시작되는 것이다. 즉, 등 뒤에서 라켓이 임팩트를 하러 올라가면서부터 회내작용은 시작되고 있는 것이다.

 

서브의 그립을 컨티넨탈로 잡았다 했을 때 슬랏자세에서 등 뒤의 라켓 모습은 라켓 헤드는 지면과 수직, 라켓 면은 자신의 등과 수직이다. 이 상황에서 회내가 이루어지지 않고 그대로 올라오게 되면 볼과 임팩트 하는 부분은 라켓의 프레임이 될 것이다. 

 

라켓의 면이 아닌 프레임이 정면(네트)을 향하는 것이 바로 회내나 회외작용이 되지 않은 중립인 것이다.

 

 그러나 우리가 서브를 넣는데 있어 볼을 라켓 프레임으로 맞추지 않는다. 볼과 라켓이 제대로 임팩트 되었다는 것은 등 뒤에서 라켓이 임팩트 하러 올라 오면서 이미 회내작용이 이루어지고 있다는 뜻이다. 임팩트는 그 회내작용이 진행되는 과정 중에 일어난 결과물인 것이다.

 

3.jpg

 

 

임팩트 후에도 회내작용은 지속적으로 이루어진다. 등 뒤에서 보였던 라켓면은 중립을 거쳐 90도 회내작용이 일어난 상태에서 임팩트를 하게 된다. 임팩트 후 회내작용은 지속적으로 진행되고 최종적으로 180°도가 돌아간 후 끝을 맺게 된다. 즉 등 뒤에서 보였던 라켓면의 반대편이 보여지게 된다.

 

여기서 주의 할 점이 있다. 임팩트 후의 회내작용이다. 임팩트 후의 회내 작용은 진행되고 있던 회내작용이 어깨, 팔과 라켓의 회전력에 의한 자연적인 흐름일 뿐이다. 

 

등 뒤에서 임팩트가 된 직후의 어깨 관절은 충분히 확장되어 자연스럽게 라켓 진행방향과 함께 진행 돼야 한다. 만약 임팩트 후 어깨 관절에 힘을 주어 인위적으로 라켓을 조절하려 하면 어깨근육에 무리를 주게 되어 부상으로 이어질 수 있다.

 

즉 임팩트 후 의도적으로 손목을 안쪽으로 돌리는 회내작용을 하려고 해서는 안 된다. 회내작용은 견갑골과 어깨의 근육에 의해 임팩트를 하기 위해 라켓을 끌어 올리는 슬랏자세에서 이미 자연적으로 진행되어 졌다. 임팩트 후에 보여지는 회내작용은 라켓의 진행 방향으로 어깨관절이 확장되면서 라켓의 회전에 의해 이루어지는 자연적인 흐름인 것이다.

 

 서브에서의 회내, 회외작용은 좀 더 강하고 회전력이 좋은 볼을 보낼 수 있다. 그러나 그것은 발목에부터 허리 옆구리를 거쳐 견갑골을 비롯한 어깨 관절과 팔꿈치를 이용한 서브를 넣으면 자연적으로 얻어지는 산물이다. 

 

임팩트 후 의도적으로 회내작용을 하기 위해 어깨나 팔에 힘을 주어 라켓을 돌려서는 안 된다.

 

4.gif

 

5.gif

 

 

6.png

 

기사=테니스피플

 


(BAND) 블로그.카페 공유




[테니스 핵심 이론.기술분석]




대진표.기록지 다운로드 (KDK형)
대진표.기록지 다운로드 (비고정식)
대진표 생성 앱(어플) 다운로드


  1. Update

    테니스에서 겨드랑이 간격의 차이가 만드는 타점과 공 파워의 변화

    습관적으로 타점이 뒤에 있어 크로스로 치는것이 어렵거나 앵글 샷이 잘 되지 읺는 경우 약간의 변화로 좋은 결과로 만들수 있습니다. 와이퍼스윙이 어색하거나 에러가 많은 경우에도 ...
    Read More
  2. 테니스 스트링 텐션이 낮으면 스트링 베드에 머무는 시간이 길다.

    International Sports Engineering Association에서 발간한 The Engineering of Sport 5에 수록되어 있는 논문 중.. 'The stiffer stringbed has a shorter contact time with the...
    Read More
  3. 백핸드에서의 파워있는 샷을 결정하는 핵심 - 양발의 간격

    테니스를 오래치신 분들도 스트로크에서 범실과 일관성 없는 볼을 치는 경우가 많습니다...유닛 턴도 잘 되고 스윙 스피드도 좋은데.. 이때 점검해 보아야 할것이 바로 스탠스(양발 간...
    Read More
  4. 테니스 복식 전략 - 포지션별 역할 들여다 보기

    서버: (책임감을 지녀라) 첫 서브의 65-75%를 성공시킬 것 네트로 뛰어나갈 것. 낮고 깊은 리턴에 대하여 앨리 쪽을 커버할 것. 언제나 라켓을 준비 위치에 둘 것. 최선의 샷은 낮은 ...
    Read More
  5. 동호인 테니스 대회에 나가기 전 ..더 좋은 게임을 할 수 있는 5가지 팁

    클럽의 월례대회나 동호인 대회에서 좋은 결과(충분한 실력 발휘)를 얻기 위해서는 대회가 열리기 전부터 몸과 정신을 준비해야 하고, 경기중에는 상황판단과 마음가짐 등이 중요하게 ...
    Read More
  6. 테니스 동체시력 중요점 하나 및 동체시력 테스트

    우선 동체시력이라..말 그대로..움직이는 물체를 인지하는 능력입니다. 특히 테니스 처럼 빠른 공을 정확하게 인지하는것은 쉽지 않습니다. 많은 훈련을 통해서 공을 정확하게 빠르게 ...
    Read More
  7. 테니스 전략전술..포쪽 구석으로 오는 공에 대한 스텝

    페더러가 스텝하는 것을 보시면.. 우선 왼발을 하는데,,뒷굽치 먼저 닿고,,압굽치가 닿습니다. 그 다음 오른발 스텝을 하는데,,지면이 닿는 순서가 위와 동일합니다. 차이점은..두번...
    Read More
  8. 팔존과 어깨존...테니스 스트로크에서 어깨가 미치는 영향

    아래 그림에서 보면,, 어깨 존이 있고, 팔존이 있습니다. 6시방향에서는 임팩트전까지는 팔보다는 어깨의 회전이 우선이고(물론 초기에 팔꿈치의 위치는 어깨회전보다 약간 빨리해서 ...
    Read More
  9. 테니스 경기 승률이 갑자기 높아진 경우..연결구가 많아졌다.

    특별하게 한게 없는것 같은데 테니스 승률이 예전에 비해 높아지는 동호인을 보면 특징이 있습니다. 랠리..연결구가 좋아지면서,, 실력이 발전되고 덤으로 승률이 좋아지는된 경우입니...
    Read More
  10. 테니스 상급자가 되기위한 필수코스 - 원핸드 백핸드 정복

    테니스에서 백핸드가 필요치 않은것은 서브 이외에는 없는데 백핸드가 약하다고 하는것은 테니스 실력이 약한것이고 대부분의 샷을 포에의존하는것은 절름발이 를 하는것입니다. 동호...
    Read More
  11. 테니스 단식에서...긴 연결구에 상대가 수비위주로만 할 때

    단식에서 스트로크시 긴 연결구로 계속 보내면,, 공격을 하기는 쉽지 않습니다. 수비가 좋은 상대를 만나면 특히 점수 내기가 쉽지 않습니다. 이런 분위기일 때는,, 베이스라인에서 약...
    Read More
  12. 테니스에서 좋은 앵글 샷을 만드는 방법과 훈련

    앵글 삿(angle shot)을 치는 Tip은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 그러나 모두 공통적인 첫번째 필수 사항은 모두 공의 바깥 쪽을 쳐야 한다는 점입니다. 어떤식으로 치는냐에 따라 스핀이 걸...
    Read More
  13. 이스턴에서 하이브리드 그립까지 ..테니스 그립의 모든것

    백핸드(Backhand) 세미웨스턴 V자가 G의 모서리에서 7의 면 상부 정도에 오는 그립으로 포의 풀웨스턴과 거의 일치한다. 라켓면이 지면과 수직이 되도록 팔 앞에 두고 팔을 쑥 내밀어...
    Read More
  14. 테니스에서 내전이란 - 서브 와 회내작용

    회내 작용은 의도적으로 하는 것이 아니다 서브 준비동작에서부터 토스, 트로피 자세, 슬롯자세 등 지금까지의 과정은 모두 정확한 임팩트를 위한 것이다. 정확한 임팩트가 이루어지지...
    Read More
  15. 테니스 라켓 스펙에서 스티프니스(Stiffness)..강성이란?

    라켓에 쓰여있는 스펙을 보면 Stiffness..란 항목이 있습니다..우리말로 하면 딱딱함의 정도라고 번역하면 될것 같습니다. 그럼 강성 높은 테니스 라켓 쓰면 엘보 걸린다?? ​ 테니스라...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