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본문 바로가기


트리거 타법의 핵심사항과 장점들

트리거 타법은 볼을 밀어지는것이 아닌 때려치는 타법입니다.  손목은 자연스럽게 임펙트 후에 풀리는것이며 손목으로 치는것이 아닙니다(주의)

 

트리거 타법은 몸통회전(유닛턴)과 팔꿈치 중심 회전이 동시에 이루어지면 됩니다.

 

트리거 타법이 왜 좋은지,, 이것만 할 수 있다면,, 포핸드 스트로크가 쉬워지는지에 초점을 맞추겠습니다.

결론은 변수를 그만큼 줄일수 있다는데 있습니다..

팔꿈치 위치고정후에는,, 임팩트전까지,, 몸통회전만 하기..그만큼 변수가 줄어들어서 쉬움..

 

즉,, 임팩트 바로 전까지는,, 어깨에서 팔꿈치,, 손목은 할 일이 거의 없음..(몸통회전에 따라 회전만 하면 됨..)

아~ 컨트롤뿐 아니라,, 파워도 좋아집니다..

마지막으로 트리거타법의 순서를 적어보면,,

1.포워드스윙시작시,, 팔꿈치를 옆구리보다 약간 앞에 고정(몸에 붙이는 것은 아니고,, 공 1-2개정도 떨어짐.. 대신 몸통회전시에 일정한 간격유지)

2.팔꿈치도 같이 몸통회전..별로 할 일이 없음..

3.임팩트전에,, 팔꿈치 중심으로 스윙..


우선 정의를 살펴 보겠습니다..

트리거 기술이라.....

 

외국 사이트를 다니다 보면 서로 다른 이름으로 부르는데, 아직 공식적인 명칭은 아닌듯 싶네요.

 

간단히 말씀드리면 테이크백때 팔꿈치는 몸과 떨어지는데 포워드 스윙으로 전환되면서 팔꿈치를 몸통에 가까이 이동시켜 고정시킨 후 허리의 회전을 시작한다는 것입니다.

 

두가지 의미가 있는데 팔꿈치를 허리에 고정함으로써 스윙의 안정감을 높이고 라켓의 진행방향을 좀 더 직선에 가깝게 해서 컨트롤을 높인다는 개념입니다.

 

대부분의 프로선수들의 포핸드에서 공통적으로 볼 수 있는 모습입니다.

참, 트리거 기술이 제대로 되려면 백스윙때 라켓헤드가 날아오는 공의 진행방향 선상에 있어야 합니다.

 

즉 라켓 헤드가 등 뒤로 넘어가 있어선 안됩니다

즉,, 트리거타법은,, 팔꿈치를 몸에서 일정간격을 주고,..임팩트전까지는 그 위치에서 거의 움직이지 않는 것입니다..

이런 특징때문에 동호인이 따라하기 쉬운 타법입니다..

포워드스윙이 시작되면,,

 

초기에,, 팔꿈치를 옆구리보다 약간 앞쪽에 위치시키고..상체와 같이 회전을 합니다..

위의 과정은 거의 일정하게 하므로,, 변수가 아니라,, 상수가 됩니다..

 

상수가 된다는 것은,, 그 다음 과정만 신경쓸 수 있으므로 그만큼 수월한 스윙이 가능합니다..

그 다음 할 것은,,


임팩트전에,, 팔꿈치를 중심으로 스윙을 하면 됩니다..

즉,, 어깨 중심스윙이 아니라,, 팔꿈치 중심 스윙이라서,,스윙길이가 짧게 때문에,, 훨씬 쉽게 공을 칠 수 있습니다..(컨트롤문제.. 타이밍 문제..)

즉,, 어깨는 상체가 회전할려고 해서 회전(전진)하는 것이지.. 라켓의 스윙 중심이라는 개념은 아닙니다.

이 개념만 정확히 실행하면 그 다음은 공에 따라 약간 응용하면 됩니다.

스트레이트와 역크로스는 그 방향으로 팔꿈치는 밀어주면 되고요..


크로스는,, 팔꿈치를 그대로 고정하면 됩니다.(물론,, 팔꿈치를 고정해도,, 라켓헤드가 스윙후에,, 팔꿈치가 따라가는 현상이 생깁니다.


팔꿈치를 고정할려는 것은,, 스윙속도를 빨리해서,, 크로스로 공을 보내기 위합입니다..)

이 모든 개념이,, 트리거타법만 정확히 알면,, 쉽게 할 수 있습니다.

 

기본개념이,, 어깨중심 회전보다 팔꿈치 회전

 

어깨 회전보다 팔꿈치 회전이 거리가 짧기에,, 쉽고 안정감있게 스윙이 가능합니다.

팔꿈치 스윙이 될 때,,동영상을 자세히 보시면,,팔꿈치-손목을 보시면,, 상향 스윙이 됩니다.

 

아래 니시코리의 포핸드 영상을 보시면 라켓을  몸통 오른쪽에 거의 수직으로 세운 상태에서 팔굽치를 축으로 순간적인 와이퍼 스윙이 이루어지는 장면을 볼 수 있습니다.

 

트리거+와이퍼 스윙..의 조합이 짧은 시간에 라켓 헤드의 가속을 최대화 시키면서 힘있는 샷들을 만들어 내는 니시코리입니다.

 





[실전에 꼭 필요한 이론.연습방법]


TAG •
 Comment '3'
  • 주엽 02.08 15:07
    트리거타법이 뭔지도 몰랐는데
    소위 '받쳐놓고 쳐라''타점을 앞에서 잡아라'는 조언을 쫓다보니까 결과적으로 트리거 스윙이 되어있네요ㅎㅎ
    특히나 두꺼운 그립에서 앞에 있는 타점에 힘을 모으기 위해서는 지극히 자연스러운 동작이기에 제대로 테니스를 배우신 분들이라면 거의 대부분이 그렇게 치는 것 같습니다.
    얇은 그립에선 중심으로 받쳐놓고 볼을 임펙트 하기도 하구요.

    밑에서 언급하신 에넹의 백핸드는 받쳐놓고 친다는 것과 보다 더 일맥상통하는 것 같네요^^
  • 주엽 02.08 15:10
    어쨌든 따로 떼어내서 그부분에 너무 신경쓰기 보다는
    이해를 했다면 전체적인 스윙에서 리듬을 탈 수 있게 하는게 좋을 것 같습니다..^^
  • 애거시짝퉁 02.08 15:37
    네,, 백핸드는 트리거와는 약간 틀리네요..

    팔스윙으로만 하지 않는다는 느낌정도로..

  1. notice

    테니스 복식 잘하는법 6가지

    동호인들이 좋아하는 테니스 복식에서는 매 랠리시마다 내가 할 일이 있다...볼을 공략하거나 아니면 위치를 공략해야 한다. 혹은 빈 곳을 지키려 이동해야 한다. 복식 파트너와도 좋...
    read more
  2. No Image

    스트로크가 강한 상대와 경기시에는,, 한 걸음 뒤에서

    난타나,, 경기를 하다보면,,스트로크시 짧게 오는 공도 있고, 길게 오는 공도 있습니다. 서비스라인이나,,서비스라인과 베이스라인의 중간보다 네트쪽에 떨어지는 공은..스트로크 리턴...
    Read More
  3. 트리거 타법의 핵심사항과 장점들

    트리거 타법은 볼을 밀어지는것이 아닌 때려치는 타법입니다. 손목은 자연스럽게 임펙트 후에 풀리는것이며 손목으로 치는것이 아닙니다(주의) 트리거 타법은 몸통회전(유닛턴)과 팔꿈...
    Read More
  4. Off-balance시는 hitting zone이 小

    Off-balance시는 hitting zone이 小 Rotation중에 상체가 한쪽으로 기울어지거나 off-balance이면, 이용할 수 있는 hitting zone은 짧아진다. 페더러는 하체(hip)를 이용한 파워있는 ...
    Read More
  5. 잡아친다는 의미.. 중간지점을 확인하고 왼손 돌리기

    사진이 발명되기이전에는 말(馬)이 달리는 모습을 그릴 때 다리의 모양새를 어림짐작으로 그렸다고 합니다. 화가가 나름대로 발의 모양새(공중에 떠 있을 때의 모양)를 그렸으나, 사진...
    Read More
  6. 스플릿 스텝을 할 때,, 시선처리는 발리시선 모드로

    하수와 고수의 차이는 바로 이 스플릿 스텝을 얼마나 잘하나를 보고도 알 수 있다고.. 하수는.. 처음에는 느리게 준비하고(네트 넘어와서야 왼발 움직이기 시작하고..)스텝중간에는 급...
    Read More
  7. 상수와 하수의 결정적인 차이

    포워드스윙중에 반박자 여유있는 스윙에 관여하는 요소를 생각해 보면.. 결국 스플릿스탭에서 반박자 빠르게 하면,, 그것을 포워드스윙시에 반박자 여유있게 사용할 수 있을 것입니다....
    Read More
  8. 묵직한 백핸드(이형택선수의 생각)

    제가 모사이트에서 백핸드에 대한 글을 적었는데,, 한 회원분이 답글로,, 아래를 달아주었습니다. 이형택선수가 직접 조언해 준 것이라네요.. 형택이가 그러던데요..(여기서 형택이는 ...
    Read More
  9. 로딕의 슬라이스서브... 비비는 동작을 오래 함,,풀랫 서브와 비교

    슬라이스라는 것이,, 비스듬이 맞고,, 바로 내전을 한다고 생각했는데.. 로딕의 서브를 보니,, 비비는 것을 오래하고,, 한참 있다고 내전이 일어나네요.. 지금까지 잘못 알고 있었나봐...
    Read More
  10. 슬라이스에서 회전만 많이 걸릴때의 교정 팁

    슬라이스가 회전은 많이 걸리는데 직진성이 약하면서 위력이 없는 원인을 분석해 봅니다. 슬라이스에 대한 얘기가 나올 때 ..가장 많이 나오는 말이 깍아치지 말고, 밀어치라는 말입니...
    Read More
  11. 상대를 이길 수 있는 확률을 높이는 변수들 7가지

    1. 볼을 연타든 강타든 로브든 연속해서 넘겨준다. 2, 상대방에 대한 파악이 되었다면 조금이라도 약한 쪽으로 공을 보낸다. 로브도 상대방의 백쪽으로 보낼려고 노력한다. 3. 강타와 ...
    Read More
  12. 발리 주의점- 상체 턴 - 얼굴을 공쪽으로

    1.백발리 컨트롤이 어렵다? 손목을 사용해서 그럴수도 있고, 타점이 너무 늦어서 그런 경우도 있다. 타점은 몸 앞에서 형성되어야 하고, 스텝인을 하면서 임팩트가 되어야 한다. 손목-...
    Read More
  13. 백핸드가 포핸드보다 쉽다고 하는 이유

    어느 수준이상이 되는 동호인들은 한결같은 백핸드보다 포핸드가 더 어렵다고 합니다. 포핸드가 더 어렵다니.. 이것에 대해 나름대로 해석을 해 보겠습니다. 우선 쉽다는 백핸드의 동...
    Read More
  14. 포쪽 구석으로 오는 공은 왜 자연스럽게 스윙하기가 어려울까??

    아래는,, 주관적인 생각입니다. 결론부터 말씀드리면,, 무릎을 많이 구부리지 않으면,, 하체와 상체는 따로 놀기에.. 안정된 스윙은 불가능하다..스플릿스텝,, 유니턴,, 등등을 아무리...
    Read More
  15. 크로스로 리턴할 때,,각을 정확하게 내는 2가지 팁

    크로스로 리턴할 때,,각을 정확하게 내는 tip 아래의 그림을 보면,, 중앙보다 약간 오른쪽에 위치한 공을 크로스로 보내는 경우도 있고, 완전 사이드 공을 크로스로 보내어야 하는 경...
    Read More
  16. 테니스 고수로 가는 길 중 하나..베끼기..따라하기

    테니스에선 선수를 하나 정해서 따라하는 분들이 많은데,..여타 분야에서도 벤치마킹이 좋은 연습법이라고 합니다. 선수의 스윙을 연습하는 동호인은 많이 봤는데, 풋워크를 따라 연습...
    Read More
  17. 짧은 공을 치는 타법... hop-thre step.

    약간 짧은 볼을 칠 때,, 임팩트후에 오른쪽어깨가 앞으로 가면(회전),,상체회전이 심해서,,그 결과 팔로우드로가 커집니다. 그 결과 공이 길어집니다. 이것을 예방하기 위해서는임팩트...
    Read More
  18. 스퀘어나 클로즈 포핸드 치는 동영상..

    애거시는 대부분,, 오픈스탠스로 치고 있지만,, 다른 스탠스로 치는 것이 몇 개 보입니다.. 체중이동을 하는 순서를 보면,, 1.오른다리에 있는 엉덩이와 상체(무게중심) 을 왼발로 이...
    Read More
  19. 베이스라인 바로 앞에서 풋워크 연습드릴..

    [서비스 박스내에서 풋워크 연습드릴] 서비스박스내에서 크로스-다운드라인을 치는 연습드릴입니다. 주목적은 랠리가 아닌, '리듬감 있는 풋워크'와 '자릴 잡기'입니다. 어느 정도 익...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Next
/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