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본문 바로가기


저는 우혜언니 동생이예요^^

인사드려요.
요기 입문기에 글을 올리는 것을 망설이다가 올립니다.
왜냐고요?
테니스를 배우고 있는 것이 아니고 언니를 통해 이곳을 알게 되었거든요
하지만 올해 첫날 우연히 친 테니스를 통해 깨달은 것이 있어서 글을 남깁니다.

1월 1일 고등학교 학창시절 이후 처음으로 라켓을 손에 쥐고 공을 쳤습니다.
그런데 참 공도 잘 받아 쳐지고 즐겁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제가 이날의 경험과 싸이트에 들어와 깨달은 것은

라켓만 쥐고 있다고 하여 테니스 선수가 아니고
라켓을 쥐고 공을 잘 받아 쳤다고 하여 테니스를 잘 치는 것도 아니고
테니스에 대해 이론적으로 잘 안다고 하여 테니스 실력이 좋은것도 아니고
몇번의 게임에서 이겼다고 하여 제일의 선수가 아니고
오래도록 연습하고 실력을 쌓아 왔다고 하여 최고의 실력자가 아니듯

어떤 한 분야에서 실력자가 되기 위해서는
그에 대한 자기의 시간,물질,노력(고통 감수)을 투자하여 지식도 얻고
그 지식을 바탕으로  실전에서  실제 경험(게임,테스트)을 통해 모자란것을 발견하고 보안하고  
더 실력을 키워 그 다음 단계로 오르고 또 오르고
그렇게 하여 어려운 게임을 이겨 낼 수록 실력을 인정받고
실력자라 불려진다는 것

또한 "많은 사람들이 인정하는 것이 완벽한 실력자는 아니다" 라는 것
(예로 시합에서도 비리가 있고 높은 관직의 사람들도 부정을 저지르 듯이)

세상을 바라 보는 "눈"은 모두다 다릅니다.
모두다 자신이 바라본 눈으로 가치 판단 평가를 내리죠.
그리고 자기가 바라 본 그 눈은 자기가 가지고 있는 지식과 그 지식안의 양심으로 되어 있다는 것을 잊어서는 안 될것 같습니다.

여러분 우리 모두 그 눈으로 자신을 돌아보고
모든 하나 하나에 자기를 비추어 반성하고 겸손한 자세로
아직은 나와 직접 연관지어지지는  않았지만  
현재에도 각자의 있는 곳에서 서로 연관되어져 살고 있을 타인을 배려하는 사랑으로
살아가는 것이 어떨런지요.  




[테니스는 어떻게 완성 되는가?]



?

  • tenniseye 01.26 21:43
    은혜님....좋은 말씀 감사합니다...세상에 완벽한 사람은 없는것 같습니다..그래도 세상이 살만한건 서로 위해주고 배려해주고 하는 마음들이 아직은 남아있기 때문이겠지요?
  • 아소당 01.26 21:50
    은혜님!
    반갑습니다.
    가입인사가 무척 힘이 있습니다.
    참 옳으신 말씀이십니다.
    자기란 말은 타인이 존재하기에 상대적으로 생기는 말이지요.
    하여 타인을 배려하지 못한다면 자기가 어떻게 배려받을수 있을지....
    그러나 희망이 있답니다.
    그래도 주변을 돌아보고 보듬는 사람이 더 많거든요...
  • 마이클 킴 01.26 22:15
    은혜님...옳지 옳지....모닝 글로리님!
    가입인사가 너무나 색다르고 특별합니다. 철학적이서 더욱더 좋습니다. 저는 특별한 분들을 아주 좋아합니다. ㅋㅋㅋ 1월 1일날 아주 특별한 사람에게 테니스 레슨을 받으셨다고 하던데 그래서인지 가입인사가 남다른것 같습니다. 역시나 테니스는 아무에게나 레슨을 받는게 아니란걸 은혜님께서 증명해 주셨습니다. ㅋㅋㅋ 그나저나, 피자 배달을 해드려야 하는데.....집주소를 저의 쪽지로 보내주면 영광으로 알겠습니다. 앞으로도 좋은글 많이 남겨주시길.....
  • 정은혜 01.29 00:44
    코맨트 감사합니다.*^^*

    "안티"분들로 인한 사건이 있을 당시 저는
    역시 컴퓨터라는 것이 각 사람과 마주보고 하는 대화가 아니고 글로써만 표현된 것을 읽고 그 쓴 사람을 판단하고 잘못된 오해를 불러 일으키는 구나... 하며 참 안타깝단 생각을했었습니다.
    모두들 그 때는 힘들고 불미스럽고, 빨리 예전에 행복했던 때로 돌아 갔으면 좋겠다고 했을 겄입니다.
    그런데 이렇게 그 일이 지나고 나니 모두들 그 사건 이후로 얻은 것이 많은 것 같습니다.

    짧은 생각으로 글을 올려 타인을 맘아프게 했구나...
    어 내 말로 이런 오해도 불러 일으킬 수도 있었겠구나...
    나는 좋았는데 남은 기분 나쁜 말이었구나...
    나는 그냥 그런데 다른 사람은 큰 도움을 받는구나...
    에고 전에 나도 그랬었는데...
    그래도 참으로 강인한 사람이구나 ...
    나도...
    .
    .
    .
    하면서 모두들 느끼고 깨닫고 한 것 같습니다.

    부정적으로 받아들인 사람도 있었겠지만
    부정에서 끝난 것이 아니라
    부정을 긍정으로 이끌어
    나는 이러면 안되겠다.
    나도 조심해야겠다.
    하면서 자기가 더 나은 면으로 깨달아졌다면 지난 그 사건은
    우리에게 좋은 교훈을 준 사건이 아니었나 싶습니다.

    모두들 더 나은 것을 추구하고 그 상태에서 안주하지 않으며 계속 발전해 나가는 그런 분들 되세요~~~

    저 은혜도 항상 부족하지만 그러면서도 그때 그때 만족하고 행복해 질 수 있는 저 되기 위해 노력 하겠습니당 ^^

    추신.. 마이클 킴님, 님에 글에선 배울 것이 참 많습니다.
    그래서 글을 읽다가 용어면에 몰라서 이해가 안 가면 테니스 전문 용어를
    알아 봐야 하니 아무래도 자꾸 테니스를 배우게 될 것 같은 불길한 예감이
    듭니다.. ㅋㅋㅋ

  1. 테니스 입문 이렇게하면 후회없다.(테니스초보 탈출하기)

    테니스 라켓과 신발 가방 등을 구입하고 코트에 나서서 첫 레슨을 받을때.. 어떻게 하면 빨리 발전해서 좀더 나은 수준의 동호인들과 경기를 할수 있는냐가 관심사다. 아래 소개하는 자료들을 참고하면 좀 더 빠르고 정확하게 테니스를 배우면서 테니스 기초를...
    read more
  2. 30대 중반에 테니스를 시작한다는 것이...

    안녕하세요...이제 15개월 레슨에 들어가는 테니스를 사랑하는 사람입니다. 15개월동안 새벽 5시 40분 레슨 받으면서... 나도 아침형인간이 될 수 있구나.. 그간 나의 뱃살이 이렇게 줄어들었구나... 환절기에 걸리던 감기가 이젠 없어졌구나.. 맨날 감탄하면...
    Read More
  3. 테니스 입문기

    안녕하세요? 방금 가입했습니다. 저는 39세의 평범한 직장인입니다. 2006년도 10월말에 처음으로 테니스에 입문하여 지금은 발리레슨 중이구요.. 하면 할수록 참 힘들지만 멋진 운동이다 라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주말 레슨을 받다보니 시간을 못마춰서 게임...
    Read More
  4. 테사랑... 입문기...

    점심시간 짬을 이용하여 테니스를 배우기로 맘 먹었습니다. 일주일 지났구요....ㅎㅎ 배우고 싶었던터라 (3번의 수강 시간이 있었지만 ) 재미있습니다. 입문기 글을 읽다보니 테니스가 생각보다 어려운가 봅니다. 어려운지 쉬운지 조차 아직 구분 안가는 초보...
    Read More
  5. 입문기 입니다 ^^ (여기 모르고 자유에 ...-_-;)

    지금 테니스 한지 1년 됬씁니다. (말이 1년이지 작년 봄에 시작해서 여름되기전까지만..) 제가 테니스를 시작하게 된 원인은.. 아이러니하게 저희 누나가 테니스하겠다고 그냥 같이가자고 하더라구용. 괜히 모 하는거 귀찬아서 싫다고 싫다고 하다가 어쩔수 없...
    Read More
  6. 나의 입문기...시작한지 이곳에 가입한지는 좀 되었지만서도...

    테니스를 첨 경험해 본 것은 96년으로 기억합니다만 학교 휴학 후 테니스장에 우연히 들러서 라켓만 들고 신발도 대충 신고 친구들끼리 들어가서 장난치면서 놀던 생각이 납니다. 당시 저는 왠만한 구기운동이나 라켓운동에는 자신이 있었고 중학교때부터 쳐온...
    Read More
  7. 어느 한사람의 입문기-

    흐음,,, 제가 테니스에 빠져들기 시작한게.. 아무래도 친구들의 영향이 가장 큰 것 같네요. 원래는 배드민턴을 즐기던 친우들이 갑자기 와서는 "테니스 해보자!" 이러더니..= =;; 저를 막 꼬셔대더군요..ㅎ 중3인 녀석들이.. 징그럽게 ㅋㅋㅋ 여하튼 테니스 동...
    Read More
  8. 테니스를 왜 쳤냐구? 그냥!

    작년6월말이었던 것 같다. 나이 36에 평범한 직장생활, 그냥 적당히 안락한 삶, 그리고 가족 이게 내가 가진 전부라는 것이 짜증난 시기가… 퇴근길에 차를 몰고 집으로 오다가 정말 갑자기 든 생각이었다. 내가 과연 제대로 살아가고 있는 걸까? 남들이 보기엔...
    Read More
  9. 저의 테니스 입문기...

    이제 중학교 3학년도 끝나가는데.. 저는 3년 내내 운동이라는것을 안했습니다. 하지만 굳은 마음을먹고 테니스를 한번 쳐보려고합니다^^; 저희 선생님께서 조금 가르켜주셨는데.. 무지 어렵더군요^^; 그런만큼 더 열심히 해보고 싶네요. 아 그런데! 한가지 걸...
    Read More
  10. 안녕하세요^^ 입문기겸? 질문이욧~

    안녕하세요 테니스 포핸드 드라이브에 관한 정보를 찾다가 이렇게 들리게 되었습니다 현재 호주 퍼스에서 어학 연수중인 25살 대학생 이구요 담달에 한국으로 귀국할 예정입니다;; 테니스 친지는 음 중학교 때 잠깐 배우다가 안쳤구요 호주와서 테니스를 시작...
    Read More
  11. 윽....

    자유게시판에 글 쓰고 보니 여기에 입문기 게시판이 있을줄은...윽... 자유게시판의 것을 옮겨 주시던지...아니면 그냥 그게시판에서 답변을 해주셧으면 하는 바램이 있습니다.
    Read More
  12. 이,입문기..- ㅅ-;; 이것도 입문이라면야..

    후훗 먼저 안녕하세요 ^-^;; 학생분들이 참많네요.. 저도 고등학교 2학년 이구.. 캐나다 토론토 지역에 유학중인학생입니다... 2주전쯤,, 친구와 운동삼아 시작하게 된 테니스죠... 특별히 가르쳐주는사람도없고,, 마땅한 클럽도 아는데가 없어서요.. 학교에 ...
    Read More
  13. 우리아들 입문기 2

    우리아들 입문기 2 1월에는 눈이 많이 오고, 혹한에, 설날에 등등으로 우리아들 실제 래슨일수는 1주일 남짓 밖에 안되어 이번 주부터 본격적으로 래슨을 하고 있습니다. 앞서 말씀드렸듯이 우리아들은 포핸드만으로 공을 치기 때문에 모든 과정을 오른손과 왼...
    Read More
  14. 뒤늦은 새해인사 + 가입인사 [빵균]

    -_-.. 으윽.. 입문기가 뭔지도 몰랐다는 빵균군 -_- 별재미없겠다 하는 게시판이란 생각에 오지도 않았는데. .. 혜인님의 동생 -_- 혜빈?? 하여튼 코멘 38개 달려 있어서 -_- 뭔지 보니깐. 가입인사였군요. ㅎㅎ.. 뒤늦지만 빵균군도 가입인사 올립니다. 아 그...
    Read More
  15. 저는 우혜언니 동생이예요^^

    인사드려요. 요기 입문기에 글을 올리는 것을 망설이다가 올립니다. 왜냐고요? 테니스를 배우고 있는 것이 아니고 언니를 통해 이곳을 알게 되었거든요 하지만 올해 첫날 우연히 친 테니스를 통해 깨달은 것이 있어서 글을 남깁니다. 1월 1일 고등학교 학창시...
    Read More
  16. 우리아들 입문기

    우리아들 입문기 1 초등학교 5학년인 우리아들 경준이가 드디어 테니스에 입문했습니다. 그동안 토요일, 일요일에 가끔 데리고 나가 공을 던져 주었더니 테니스에 관심을 갖기에, 방학이 시작되면서 레슨을 시키게 되었습니다. 이번주 수요일 처음 시작한 레슨...
    Read More
  17. 가입후 4개월에 즈음하여..

    안녕들하십니까 전현중의 테니스 교실 선생님들과 급우 여러분?^^ 오늘도 흐릿한 날씨에 젖은 땅을 바라보며 한숨만 나오지만, 일기예보에서 오후부터 개이고 내일은 맑는다고 하니 한편 기대에 차 있습니다. 내일은 테니스 할 수 있겠지요?^^ 테니스에 정식으...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