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본문 바로가기


그럭저럭 지나온 5년......

안녕하세요?  박용운이라고 합니다.  처음 인사를 드리네요.
비와서 테니스도 못치고 울적한 마음에 옛날 생각이 나서 이렇게 입문기같지 않은 글을 올리게 되었네요.

죽어라하고 해도 역시 늘지 않는 테니스.... 뭐가 좋다고 지금까지 왔는지 모르겠네요....

처음 시작은 그저 살 좀 빼라는 어머님의 말씀에 반 강제로 시작이 되었습니다.
단순히 체격조건만 보고 코치님은 헤드 티아이레디칼로 하시죠? 라는 말에 뭐가 뭔지는 모르겠고, 일단 가볍고 디자인만 예뻣으면 했죠........

별로 마음에는 안들었지만, 라켓만 보고 회원분들은 "우리 코트에 고수가 한 명 왔다....." 라면서 떠벌리기 시작하셨죠.....

그러던 고수가 코치가 던져주는 공, 그것도 건너편 코트도 아닌 옆에서 가볍게 던져주는 공이나 치고 있으니 얼마나 속으로 웃으셨겠습니까?  제가 생각해도 무슨 초보가 저런 라켓을 쓴다냐.... 하셨겠죠.

그나마 레슨도 일년을 못 채우고 그만두었지요.
그러다가 이런저런 이유에서 2000년 겨울부터 시작한 레슨에서 저는 뭔가를 이뤄내지 않으면 않된다는 투철한 사명감을 가지게 되었지요.... 바로 유학을 떠나는 입장에서 그것도 연구실 교수님이 테니스 매니아라는 말을 듣고서말이죠.......

처음에는 왜 하필 테니스야......농구나 하지.... ㅋㅋ
(전 어줍짢은 키(181)에 학교 대표까지 했던터라 농구에 있어서만큼은 누구보다도 자신이 있었죠.)

정말 2000년 12월 16일날 다시 시작된 레슨은 너무 힘든었던 기억밖에 없었습니다.
유난히 많이 내렸던 눈과 어느세월에 저 눈을 다치우나 하면서도 회원분들이 자정을 넘기면서까지 고생하시는 모습에 저는 아무런 감동도 없었죠..... ㅋㅋ 알아서 녹겄지...... 하면서 스윙연습하다가 거실 등 깨고 난리를 쳤었던 기억이 이제는 아련하네요.....

눈을 치운 다음날은 이게 공인지 돌덩이 인지 아이구! 불쌍한 내 스트링들아~~~ 하면서 이러다 줄 끊어지면 큰일인데@@ 라면서 레슨에는 집중하지 않고 오직 줄 걱정만 하기도 했었죠.

그러던 어느날, 매일 혼만 내던 코치가 생각보다 빨리 는다면서, 칭찬을 해주었지요.
저도 사람인지라 하늘에 붕 떠서 힘든줄도 모르고 다른 레슨자분들 공도 같이 정리해주면서 점점 코트에서 사는 시간이 늘어나게 되었지요.
급기야는 새벽과 오후에 걸친 두번의 레슨을 감행하게 되었지요.

처음에 낄낄대고 웃으시는 5년구력의 아주머니들과도 난타도 같이 치게 되었지요.
그 때는 정말로 공 하나하나를 보물다루듯이 하면서 잘 받아 넘겨드렸지요. 투바운드라도 되면 큰 일 난다는 생각으로......코치가 없었지만 배운대로 치지않으면 괜히 미안한 것 같기도 했구요....  
지금 생각하면 그 때 볼을 대하는 자세가 훨씬 진지하고 집중력 있지 않았나 하는 생각이 드네요.

그리고 따뜻한 봄날이 되어서 드디어 코치에게 하산의 명령을 받고 유학길에 오르게 되었습니다. 일본이라는 낯선곳에 와서 매주 빠지지 않고 테니스를 친지 3년이 다 되어가네요....

레슨이 끝난 후, 매일 깨끗이 닦았던 티아이 레디컬은 테니스를 좋아하는 유학생들의 대여용이 되어버렸고, 벌써 저를 거쳐간 라켓이 4자루가 되어가네요.

정말 쳐도쳐도 늘지않지만, 유학생활의 스트레스를 테니스가 없었다면 어떻게 해소했을까 싶네요....
요즘은 슬럼프이지만, 처음 돌덩이 같은 공을 받아넘길 때의 기본에 충실한 자세와 집중력을 생각하면서 다시 테니스에 빠져들고 있습니다.... 퐁당....@@@.

내일부터 다음주까지 계속 비가 온다는 소식에 마음이 울쩍해서 주저리 글을 올렸습니다.

허접한 글 읽어주셔서 감사드리구요.

즐테 하십시요.........




[테니스는 어떻게 완성 되는가?]



?

  • 현명철 11.28 08:26
    박용운님 반갑네요...
    유학중이신데도 테니스에 대한 열정은 대단하시네요..^&*
    그정도 열정이면 벌써 고수가 되셨으리라 짐작돼네요..
    빨리 고국으로 돌아오셔서 한수 지도 기다릴께요...
    항상 즐테 하세요...
  • 김재우 11.28 11:50
    유학중에 그래도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는 좋은 운동을 하고 있네요. 좋은 결과를 가지고 오시기 바라며, 나중에 대학에 직장을 가지려면 테니스만큼 좋은 운동이 없습니다. 요사이 교수채용되면 거의 테니스를 할줄 아는 사람들이 없습니다. 잘 배우셔서 대학으로 오시면 많은 도움이 되실 것입니다.
    열심히 실력 키우세요.
  • 토토로 11.30 16:51
    현명철님, 그리고 김재우님 코멘트 감사드립니다.

    여기서 사실 할 수있는게 그리 많지 않습니다. 좋아하는 술도 좀 그렇고....
    따로 취미를 갖자니 경제적으로 조금 어려운 것 같구요....
    재미있는건, 물가 비싼 이곳이 그나마 테니스와 골프는 저렴하게 즐길 수 있다라는거죠.

    두 분 말씀 정말 감사드리구요. 열심히 공부하고 귀국하면 한 수 지도 받고 싶네요...
    그 때쯤이면 오프라인 모임이 몇 회쯤 될까요....
    지금 당장이라도 참가하고 싶은데........

    즐테하시구요....

  1. 테니스 입문 이렇게하면 후회없다.(테니스초보 탈출하기)

    테니스 라켓과 신발 가방 등을 구입하고 코트에 나서서 첫 레슨을 받을때.. 어떻게 하면 빨리 발전해서 좀더 나은 수준의 동호인들과 경기를 할수 있는냐가 관심사다. 아래 소개하는 자료들을 참고하면 좀 더 빠르고 정확하게 테니스를 배우면서 테니스 기초를...
    read more
  2. 그럭저럭 지나온 5년......

    안녕하세요? 박용운이라고 합니다. 처음 인사를 드리네요. 비와서 테니스도 못치고 울적한 마음에 옛날 생각이 나서 이렇게 입문기같지 않은 글을 올리게 되었네요. 죽어라하고 해도 역시 늘지 않는 테니스.... 뭐가 좋다고 지금까지 왔는지 모르겠네요.... 처...
    Read More
  3. 두번째 시작하는 테니스..

    한 일년전 쯤 테니스를 3개월 정도 배웠었어요... 그 때는 땀흘리는 게 목적이었거든요... 여름내내 참 원없이 땀 한번 흘려봤습니다. 할 수록 재미가 느껴져서 참 좋은 운동이다 생각했는데.. 사실 그 때 끊이지 않았어야 되는데.... 여건이 맞지않아 한동안 ...
    Read More
  4. 입문기

    저는 체욱학과를 졸업하였습니다 운동은 잘했거든요 그런데 테니스라켓을 잡은지 얼마 안되어서 제친구 여자친구와 복식을 했는데 6-0이 나왔습니다 저는 이것을 계기로 레슨을 시작 하였고 진짜로 피나는 노력을 했습니다., 아마 선수들도 저만큼의 운동량은 ...
    Read More
  5. 신랑이랑같이시작하려구요

    두딸아이엄마예요 둘째가 곧백일인데 그날이사를가게되어 5층에서2층^^* 이사후 신랑이랑 테니스레슨을받아보려구요 신랑은 전에 한달쯤 레슨을받아봤나봐요 전 왕초보구욤 그냥 공만 맞추면되는거아니야? 레슨4.5개월씩이나 뭐하러받어? 여기들와서보니 뭐가 ...
    Read More
  6. 20살의 순수한 입문기~

    저는 '테니스의 왕자'라는 만화를 보고 테니스를 시작했습니다. 그 공치는 느낌...손맛...이제 알거같습니다. 이제 라켓잡은지 8개월...다행이 좋은 동호회에서 잘 배우고 있습니다. 아직 군대를 안갔다왔는데..테니스 병을 할까? 라는 생각도 해봤지만 제가 ...
    Read More
  7. 입문기 " 테니스가 좋아"

    전 25살의 대학생입니다. 대학 들어와 첨으로 테니스를 배웠는데 정말로 테니스가 넘 좋습니다. 머라고 말로 표현하기 힘들정도로..... 테니스를 하시는 분들은 다들 일명 "테니스 폐인" 이라 생각듭니다 저도 폐인이라는 이야기를 마니 듣는 편입니다 다들 테...
    Read More
  8. 입문기~~그놈의 비 ``휴~`

    7월부터 테니스를 배웠는데~~ 재미도 있구 ..열심히할려구 토요일에는 혼자 벽치기두 하구..그러는데요~~ 그놈의 망할놈의 비땀시~~ 8월,9월초~~정말 많이 쉬어서 (돈두 아깝구!)이젠 실내코트로 바꿨답니다...이제 비와구 걱정안하져..올테면 또와바라~ ㅋㅋ ...
    Read More
  9. 앉으나 서나 테@#생각........

    테@#시작은 10년, 구력은 7년, 실력은 ????......결혼은 17년^^^** 집사람에게는 무우지 무^지 미안한 일이지만..... 앉으나 서나 집사람 생각이라는 말을 잘 이해하지 못했는데.... 이놈의 $@#는 앉으나 서나가 아니라 자나 깨나 생각++++생각+++이니.... @#$...
    Read More
  10. 테니스 입문기 에요^^

    제가 테니스를 하게 된 동기라 하면은 흠..제가 동체시력이 좋아서 테니스 치는 분들의 공을 보고 나도 이렇게 빠른 볼을 쳐보고 싶다는 생각에서 시작되었어요^^ 중3이구요, 테니스스쿨 같은데는 아직 안다니구 친구들과 스트리트 테니스로 2개월 정도 했어요...
    Read More
  11. 반갑습니다.

    1979년 *월 *일: 레오파드 테니스화 신고 우드라켓 처음잡고 코트아닌 시내로 나감 1985년 여름: 군에서 제대 후 친구들과만나서 한게임(그때 내가 한 말: 이놈들!! 1년만 기다려) 그 뒤로 약 10년동안 해마다 이 상황 반복됨^^; 1998년 1년 동안 : 직장 선배 ...
    Read More
  12. 테니스 입문기임니다...^^

    제가..테니스를 처음 배우고 싶다고 생각한것은... 이형택 선수의.. 우승 경기를 보고 정말 테니스는 매력적인 스포츠구나 하는 것을 느꼇습니다. 그때부터 관심을 가지기 시작햇구요.. 테니스 게임도 하면서..정말 한번 처보고 싶다는걸 느꼇습니다.. 그래서....
    Read More
  13. 테니스 입문기

    우연한 기회에 라켓을 처음 잡게 되었는데... 이 테니스란 놈이 묘한 매력이 있는것 같습니다. 점점 중독되어간다고 할까요... 아무튼 참 좋은 운동인것 같습니다.
    Read More
  14. 시작은 엄청 일찍 했으나 실력은 아직도 .....

    입문을 언제했나 생각해보니 24세정도에 한것같다. 지금 내나이41살.. 의정부레오파드코트장에서 첫레슨을 시작했다. 그때 레슨비는 4만원 경기북부지역은 비도 많이오고 눈도 많이와서 꾸준히 레슨받기가 힘들었다 , 비가 와서 며칠쉬고 장마때문에 한달쉬고 ...
    Read More
  15. 초보를 도와 주소서...

    회원가입에도 불구하고 좋은 동영상을 볼 수 없어서 이렇게 글을 남깁니다. 전 테니스 시작 8개월 차의 완전 초보입니다. 그냥 친구랑 재미로 몇번 쳐봤는데 정말 재미있더라구요 그래서 본격적으로 시작했죠 레슨을 받은 건 아니고 워낙 독학 체질이라 책으로...
    Read More
  16. 도시락으로 시작한 입문기

    직장에 다닌지가 꽤되어가는 중고참쯤 되었을 즈음....... 이제는 직장 적응도 어느정도 되어가고 업무에 어려움이 없고 하다보니 관심이 슬슬 다른쪼그로 쏠릴즈음 어느날인가 회사옆에서 또닥또닥하는 소리가 들리더라구요 돌아보니 테니스장에서 점심시간을...
    Read More
  17. 테니스와의 인연....(입문기)

    안녕하세요 서상진입니다.. 테니스와의 인연도 어언... 6년이네요.. ( 말은 6년인데요 .. 친건.. 약 2년정도? ) 처음 접하게된건 .. 대수능 딱치고.. 친구따라 강남 간다고.. 친구의 권유로. 시작했지요.. 그때까지만 해도 . 농구에만 관심있었던 나는. "야 무...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