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효과를 볼 수 있는 간단한 테니스 전략들 10가지

최근 10년간 ATP 베스트샷

 

포핸드와 백핸드 스트록, 서브, 발리 등 테니스에 필요한 기술적인 부분들이 어느 정도 완성 되었디면 아래 기술한 10가지 정도의 전술을 기억해보시기 바랍나디.

 

전체가 아니더라도 몇가지만 기억하고 실전에 활용한다면 더 좋은 결과를 코트에서 만들어 낼수 있을것입니다.

 

테니스는 체력 + 기술 + 전략과 전술로 완성되는 스포츠입니다.

 

 

1.거북이는 뛰게 하고 토끼는 뛰지 말게 마라.  

 

 서브/발리어 혹은 몸 상태가 처지는 상대에게는 (나는 이런 사람들을 “거북이”라고 부른다) 코트의 양 사이드로 뛰어다니게 만드는 볼을 쳐라. 

 


이렇게 하면 첫 세트는 잃을 지 모르지만 결국 3 세트 매치는 이기게 될 것이다. “토끼”는 체력이 좋고, 모든 볼을 다 쫒아갈 것 같은 선수이다. 


토끼는 보통 러닝 스트로크에 익숙하다.  


이런 선수들은 자신을 향해서 정면으로 날아오는 공에 참지 못하고 (세게 치는 바람에) 실수를 하는 경우가 잦다. 


이러한 “토끼”들을 움직이게 하고 싶다면, 네트 쪽으로 달려나오게 하라. 토끼들은 보통 네트 앞에 서는 것을 좋아하지 않는다.

2. 상대방이 같은 볼을 두번 보도록 만들지 마라


몇 게임이 지나고 나면 아무리 잘 맞은 볼이라도 대부분의 상대방은 당신의 샷에 적응하게 될 것이다. 


당신이 포인트를 계속 따는 중이라면 (패턴을) 유지하라. 


그러나 상대방이 당신의 샷을 예측하기 시작하거나 혹은 샷의 속도, 바운스, 스핀에 적응하기 시작하는 것을 감지하게 되면, 변화를 줄 필요가 있다. 


나의 경기 상대들이 경기 후에 내 샷의 리듬을 파악할 수 없었다고 말한다면  내가 샷의 높이, 스핀, 속도, 방향에 변화를 준것이기  때문이다. 
 

샷에 변화를 줌으로써 상대방으로부터 뭔가(에러등)를 얻어 낼 확률은 높아진다.    

3. 상대방이 뒤로 물러설 때까지 “문 볼”을 쳐라. 

 

https://tenniseye.com/servebio/466096


“문 볼(moomball)”(높고, 깊은, 톱스핀 샷)은 누구에게나 필요한 샷이다. 


이는 내가 가장 좋아하는 “주무기들” 중의 하나이다. 


나는 문볼을 사용해서 상대방을 베이스라인 밖으로 5-6 피트 정도 밀어 낼 수 있다.  나는 문 볼을 사용해서 상대방을 거의 뒷 담장 앞에 묶어 놓아 왔다.  문볼은 충분히 익혀둘 만한 가치가 있다. 


문볼은 강타를 좋아하고 세게 치려고 달려드는 상대방을 좌절(당황)시킨다. 문볼은 나보다 뛰어난 상대방이 위너를 치지 못하도록 예방한다. 또한 당신은 문볼을 쳐서 손해볼 것이 거의 없다. 


경기중 휴식이 필요할 때마다 나는 한,두 점 정도 문볼을 사용해서 경기한다. 설사 포인트를 잃더라도 나는 숨을 고르고 체력을 회복하게 된다. 

 

놀랍게도 매우 자주 문볼은 상대방으로 하여금 볼을 너무 세게 혹은 너무 심한 각으로 치게끔 만듦으로 해서 상대방을 좌절시킨다. 


긴 문볼 랠리 중에 나는 한,두가지 것들을 노린다: 짧은 볼을 기다렸다가 위너를 날리거나 혹은 상대방이 충분히 베이스라인 뒤에 서있다고 확신할 때는 드롭샷을 친다.


이런 전술을 사용하는 스타일로 무슨 칭송을 받을 일은 없을 것이다. 하지만 이 스타일은 당신에게 득점과 승리를 가져다 줄 것이다. 믿어도 좋다.  

4. 모든 샷을 상대방의 약한 쪽으로 쳐라. 


이 전략은 단순하고 뻔해 보일지 모르지만 분명히 효과가 있다. 몇 경기들에서 나는 단지 이 전략만을 사용했다. 상대방은 내 샷을 좀더 잘 커버하기 위해 움직이기 시작한다. 


때때로, 상대방은 자신의 주무기 샷을 치기 위해 약한 쪽으로 달려가 돌아설 것이다.물론, 이런 식으로 나는 몇 점을 잃는다.


일단 상대가 코트의 사이드 쪽으로 몰리면 (아마 심지어는 코트 바깥으로) 상대의 강한 쪽으로 짧고 각도 깊은 샷을 날려라. 


상대를 사이드쪽으로 밀어 넣음으로써, 당신은 상대방이 마침내 자신 있어하는 샷을 치는 순간에 그의 확신을 상당부분 약화시키게 될 것이다...역습을 대비하여야 하는 부담감이 증가하게 될것이기 때문이다.

5. 모든 첫 서브를 성공시켜라. 좀 약하더라도..


설사 약한 첫서브라 할지라도 첫 서브에 성공하는 것은 득점 가능성을 높여준다. 나는 다른 연습 이외에 하루에  서브를 100 번 연습한다. 주로는 킥 서브를 연마한다.


나는 경기 내내 단 한 번도 80 마일 이상의 서브 속도를 내지 못한다. 


하지만 상대방은 좀체로 나의 첫 서브를 쉽게 공략하지 못한다. 속도의 관점에서는 약함에도 불구하고. 나는 서브의 방향에 변화를 준다. 이 방식을 통해 나는 상대방이 내 첫 서브를 쉽게 공략할 수 없게 만든다.

6. 세컨드 서브를 받을 때는 언제나 크게 한 걸음 앞으로 전진하라. 

 


상대방으로 하여금 첫 서브를 성공시키지 못한 댓가를 치르게 만들어라. 

 

이를 위한 최선의 길은 세컨드 서브를 받을 때 베이스라인 안 쪽에 서는 것이다. 상대에게 큰 압박을 줄수 있으면 에러를 유발시킬수 있다.


나의 세컨 서브 리시브 위치 변경을 상대방이 명확히 알 수 있도록 움직여준다.
 

왜 이렇게 하는가? 

 

상대방은 (내가 세컨 서브에서 앞으로 나오는 것을 알기 때문에) 나를 뒤로 물러서게 만들기 위해 간혹 세컨서브로 강서브를 시도할 것이다. 


상대는 이런 전술로 한두점을 득점할 수 있을 것이다. 


그렇지만, 그가 이를 자주 시도하다 보면 더블 폴트를 범할 수 밖에 없다. 상대가 일단 더블 폴트를 범하기 시작하면,  보통 첫 서브 확률도 더 떨어지게 된다. 


“머리를 쓰는” 선수들은 첫 서브의 안정성을 위해 약간의 속도를 기꺼이 줄인다. 결과도 대부분 나쁘지 않다.

7. 모든 리턴을 크로스 코트로 치고, 리턴으로 득점하려고 무리한 시도를 하지 마라.

 

크로스 코트 리턴은 가장 안전한 서브 리턴이다 – 서브/발리어와 경기하는 경우에도...사람들은 너무 자주 서비스 리턴으로 득점을 내려고 시도한다. 


특히 상대방의 서브가 강하지 않다고 생각하거나 상대방의 기술을 대단치 않게 생각하는 경우에 특히 그렇다. 


진실은 서비스 리턴으로 따는 포인트는 몇 점 되지 않는다는 것이다.

 

 안전하게 넘겨서 경기를 전개하는 것이 생각한 것보다 많은 포인트를 당신에게 가져다 줄 것이다.

8. 경기 “흐름”을 조절하라. 


간단히 말해 어떤 선수들은 빠른 경기 진행을 선호하며, 다른 선수들은 포인트 간에 엄청나게 뜸을 들인다. 단순히 경기의 흐름을 조절하는 것을 통해 당신은 상대방으로부터 무엇인가를 앗아올 수 있다. 


테니스 규칙을 위반할 것을 말하는 것은 아니다. 


플레이는 서버의 흐름을 따라야만 한다. 하지만, 서버는 리터너가 리시브 준비를 갖출 때까지 기다려 주도록 되어있다. 이러한 가이드라인 사이에는 충분한 운신의 폭이 있다. 


상대방이 빨리 전개하고 싶어하면 진행 속도를 늦춰라. 


상대방이 충분한 시간을 가지고 싶어하면 보다 빨리 경기를 진행시켜라. 이와 더불어 다음과 같은 오래된 테니스 격언을 명심할 것.. 이기고 있는 경기는 빨리 진행하고, 지고 있는 경기는 느리게 진행하라.

9. 감정을 조절하라. 


상대방이 코트에서 부정적인 감정을 표출하면, 곧바로 먹이를 노리는 사자가 된다. 즉, 나는 상대방의 약점을 포착한 것이며, 이는 나를 먹이를 노리는 맹수로 만들어준다. 


 부정적 감정을 가라앉히는 법을 배울 필요가 있다. 어떤 경우건 간에 우리는 감정을 조절할 필요가 있다. 감정 조절은 충분히 연습하고 노력할 필요가 있는 부분이다.    

10. 모든 다른 시도들이 실패했다면 상대방을 앞 뒤로 움직이게 만들어보라. 


이는 위험성도 크고 쉽지도 않은 전략이다. 


하지만 나는 이 전략을 통해 거의 졌다고 생각했던 몇몇 경기들을 이긴 적이 있다.
 

대다수의 테니스 플레이어들은 좌/우 개념으로 사고하고 움직인다.
 

스핀, 높이, 빠르기, 좌/우 등을 변환시켜 봤음에도 재미를 보지 못했을 때, 나는 보통 전/후 전략 (in/out strategy)을 시도한다. 간단히 말해 짧은 샷으로 상대방을 네트쪽으로 다가오게 만들었다가, 다시 로브로 물러서게 만들어라. 


아마 훌륭한 선수들에게는 이 기술이 효과가 없을 것이다. 하지만 알 수 없는 일이다.

 

보다 덜 훌륭한 선수들에게는 아마 이처럼 앞뒤로 흔들어대는 것만으로도 당황시키기에 충분할 수도 있다. 


일단 상대가 평정을 잃으면 무슨 일이 일어날 지 모른다.  

 



[테니스 핵심 이론.기술분석]



  1. notice

    테니스 입문가이드 및 효과..기초 이론과 기술

    테니스는 다른 스포츠 종목에 비해 운동효과가 아주좋다. ..일명 장수하는 운동이라 불릴만큰 정신적,육체적으로 단련시킬수 있는 종목이다. 칼로리 소모도 타 종목에 비해 많아 다이...
    read more
  2. notice

    테니스 그립..이스턴 그립에서 웨스턴 그립.. 하이브리드 그립까지

    백핸드(Backhand) 세미웨스턴 V자가 G의 모서리에서 7의 면 상부 정도에 오는 그립으로 포의 풀웨스턴과 거의 일치한다. 라켓면이 지면과 수직이 되도록 팔 앞에 두고 팔을 쑥 내밀어 ...
    read more
  3. 집에서 연습하는 테니스 풋워크와 체중 이동

    집에서 연습하는 풋워크 풋 워크에서 가장 많은 실수는? 볼쪽으로 너무 가까이 접근해서 자릴 잡는 것이다. 공과 너무 떨어져 히트를 하는것도 에러가 나오는 원인이지만 반대로 너무 ...
    Read More
  4. 풀랫성으로 공을 칠때 에러를 크게 줄이는 방법..스피드는 유지하고 손목을 활용하기

    풀랫으로 포핸드를 구사할때 ..일명 빨랫줄 볼..는 비거리가 길어지가나 혹은 타점이 맞지 않아 네트에 걸리는 등 에러가 나오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런 경우 스윙 스피드를 줄여 에러...
    Read More
  5. 동영상으로 배우는 복식 테니스 핵심 사항들

    프로와 동호인 복식에서 승리를 위한 필수 사항은 무엇일까요? 백문이 불여일견...긴 설명보다는.. 아래 복식 테니스의 진수를 모은 영상을 통해 페어와의 호흡과 풋워크.. 발리.로브,...
    Read More
  6. 테니스에서 공을 좀 더 빠르게 보는 눈은 어디 - 도미넌트 아이의 활용

    dominant eye(우위에 있는 눈 정도로 번역)는 non-dominant eye보다 더 빠르게 시각 정보를 두뇌로 전송합니다. 두뇌는 dominant eye에서 오는 정보를 수백분의 1초 정도 더 빠르게 받...
    Read More
  7. 복식에서 전위를 이기는 전술중 하나..다운더 미들샷이 좋은 3가지 이유

    동호인이나 프로 테니스 복식에서 상대 전위형에 대한 효과적인 공략 방법이 중간(다운더 미들)으로 치는 샷입니다. 아래 첨부한 동영상을 보시면 어떤 프로세스(과정)를 통해 미들 샷...
    Read More
  8. 테니스와 가정의 희비쌍곡선을 풀다.

    테니스와 가정의 희비쌍곡선의 문제에 대한 해답은 있는가? 어렵지만 아마 있을 것이다. 테니스하는 사람들의 마인드를 변화를 시켜야 한다. 항상 자신의 모든 일이 먼저라는 사실을 ...
    Read More
  9. 테니스에서 멘탈 유지 및 관리하기,,기술적,전술적 3가지 요소

    우선 멘탈이 무엇인지.. 추상적이 아닌 구체적으로 이해 할 필요가 있습니다.,,아래 링크 .. https://tenniseye.com/BAND/669160 특히 경기중 다양한 상황에 강한 멘탈 관리가 지속적...
    Read More
  10. 효과를 볼 수 있는 간단한 테니스 전략들 10가지

    최근 10년간 ATP 베스트샷 포핸드와 백핸드 스트록, 서브, 발리 등 테니스에 필요한 기술적인 부분들이 어느 정도 완성 되었디면 아래 기술한 10가지 정도의 전술을 기억해보시기 바랍...
    Read More
  11. 땅꼬마 슈와르츠만은 어떻게 정상급 선수가 되었을까?

    170CM(공식)로 현역 ATP 선수중 키가 가장 작아 붙여진 별명이 [작은 거인]인 디에고 슈와르츠만은 1992년 아르헨티나 브에노스 아이레스에서 태어났다. 친구들이나 가족들은 별명으로...
    Read More
  12. 중력을 창조하는 테니스 - 고수로 가는 길

    대부분의 테니스 초보자는 중력의 지배를 받습니다. 이 말은 그들은 네트를 넘길 수 있을 정도로 강하고 높게 쳐야 하지만 중력이 볼을 상대방 코트 내에 들어가게 해줄 수 있도록 충...
    Read More
  13. 테니스가 더이상 늘지 않을때 체크 포인트 -그립 체인지

    그립 체인지 의외로 하나의 그립으로 포핸드와 백핸드나아가 서브와 발리를 하는 동호인들이 많습니다. 한가지의 그립으로 상하좌우 모든 방향을 공을 치게 되면 몸의 구조상 약점이 ...
    Read More
  14. 테니스에서 완성도 높은 자동 수행 을 만드는 4가지

    페더러 연습장면 페더러는 수많은 연습을 통해 실전에서는 거의 무의식(자동수행)에서 경기를 하고 있다. 최상의 경기력을 내기 위해서는 철저히 준비되어 있어야 하며, 도전을 즐길 ...
    Read More
  15. 테니스에서 스트록 에러가 많을 때..과도한 무릎 구부림 점검

    테니스에서 스트록을 할때 무릎을 굽혔다가 펼때 주의할 점이 있습니다. 과도한 무릎 구부림은 타점을 불안전하게 유도해 히팅시 임펙트 에러가 많이 나올 수 있습니다. 이유는 많은 ...
    Read More
  16. 테니스 발전의 기본 - 스트로크는 충분하다..다리를 써라

    풋워크 종류와 방법들 [번역 tennisserver.com 그랙 모란] 당신의 스트로크를 비디오캠으로 찍기 위해 배터리를 두번 이상 소모했는가? 포핸드 스트로크를 점검하기 위해 한번쯤은 거...
    Read More
  17. 동호인 복식 테니스에서 승리 공식 5가지

    1. 파트너를 알고 서로 이해하는 시간이 제일 중요 파트너의 경기 스타일을 서로 이해하고 전술을 1-2가지 준비한다. 예를 들어 둘다 네트를 선점하며 서브 앤 발리 풀레이를 할지 혹...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