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페더러의 인터뷰에서


기자.. 예전의 그것에 비해서 모든 부분이 향상된 것 같다.


페더러.. 그렇지는 않다. 각 스트로크는 그 때 이미 완성되었었다.


페더러.. 어릴 때부터 관절쪽의 움직임에서도 재능이 있다는 말을 듣었다.


그런데,
페더러는 그 전에는 두각을 나타내지 못했을까요?

최근 인터뷰에서


페더러.. 각각의 조합들의 연결하는 동작들에 모든 노력을 쏟았었다. 그 결과가 2003년부터 나오기 시작한 것이다.


페더러 얘긴, 


하나하나는 이미 다 잘하는 편이었고, 풋워크도 좋았지만,


그것들을 연결하는 부분에서 약간 문제가 있었다고 합니다.


위와 같은 현상은 페더러급보다는 동호인에게 더 많이 발생합니다.

포핸드도 열심히 해서 제법 할 줄 알고, 백핸드도 열심히 해서 어느 정도 되고, 풋워크연습도 가끔씩 해 주고, 풋워크에 좋다고 해서 줄넘기도 하는데,

그런데 경기만하면 자연스러울이랄까 그런 것이 부족하다면,,연습방법이 잘못된 것이 아닐까 싶습니다.

처음에는 하나하나해서 각각에 대한 감을 잡는 것이 옳습니다만, 결국에는 서로가 자연스럽게 연결되는 것이 목표일 것입니다.


물론 경기를 많이 하고, 대회에 자주 나가고 하면 몇 년 지나면 자연스럽게 되겠지만,

어떻게 보면, 아주 비효율적인 방법입니다.

왜 비효율적일까요?


아래의 연습드릴을 파트너랑 해 보면 알 수 있습니다.


이 연습드릴은 다음 공이 어디로 오는지가 뻔히 알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10번 왔다갔다 하기도 그리 쉽지 않습니다. 


이렇게 뻔한 것에서도 자연스럽게 되지 않는데, 공이 어디로 올 지 예상하기 어려운 경기로 연결하는 부분을 숙달하기란 쉽지 않습니다.


어찌보면, 


아래 연습드릴은 동호인들이 평소에 하는 연습과 실제 경기의 중간쯤에 있는 수준입니다.


경기에서는 자신이 무엇이 문제인지 알기도 어렵기니와 또 교정하기도 어렵습니다.


아래 연습드릴은 순서가 전해져 있기에 자신이 무엇에서 문제가 있는지도 명확하게 알 수 있을 뿐 아니라, 또 계속 반복하다보면 교정을 하기가 수월합니다.

풋워크 연습만 하다라도,


인터넷 글에서 본 몇 가지 풋워크 연습드릴(그 글을 읽고, 나름 감동을 받아서 그래 이 방법으로 하면 되겠군 하면서)로 연습, 줄넘기 연습을 하는 것보단,


아래 드릴로 연습을 하면서 부족한 풋워크 부분을 보강하는 것이 훨 도움이 될 것입니다.(
'따로국밥' 연습은 이젠 그만~~~)

[스트로크 연습드릴]

처음에는 크로스 랠리만 하는데, 한번은 드라이브, 한번은 탑스핀으로 합니다.(한 가지로만 하는 것보다 스핀에 대한 감을 더 잘 느낄 수 있을 뿐 아니라, 경기시에도 이렇게 하면, 상대가 리듬을 타기가 약간 어렵습니다.)

어느 정도 익숙해 지면,  백핸드도 드라이브 한번, 탑스핀 한번으로 크로스 랠리를 합니다.

마지막 연습으로..


포핸드를 크로스로 드라이브 한번, 탑스핀을 한번 하고,
세번째는 다운드라인을 날립니다. 이 때는 너무 라인을 따라 할 필요는 없습니다(연습이니깐). 그럼 상대는 백핸드로 크로스로 날립니다.


이젠 백핸드 크로스를 두번 합니다- 탑스핀, 드라이브


세번째는 다시 다운드라인을 합니다. 상대는 포핸드 크로스로 보냅니다.

이렇게 되면, 한 주기가 된 것입니다.

이렇게 계속 연습을 하면, 


그량 포핸드, 백핸드만으로 난타치는 것보다는 경기와이 캡을 많이 줄일 수 있습니다.


파트너와의 역할은 한번씩 바꾸어서 하면 됩니다.

1
적절한 연습드릴로 연습하는 것이 실제 경기만 하는 것보단 3배 정도 빨리 숙달된다는 견해도 있습니다.

2
주기적으로(3회이상/주) 할 수 있는 파트너를 구하기가 쉽지 않는 것이 언제나 문제입니다 ^^;;

3
이 연습드릴은 스트로크 연습이라기보다는 상대 임팩트시 공보기, 풋워크와 자리잡기 연습입니다.



  1. 경기의 리듬을 익히는 연습드릴

    페더러의 인터뷰에서 기자.. 예전의 그것에 비해서 모든 부분이 향상된 것 같다. 페더러.. 그렇지는 않다. 각 스트로크는 그 때 이미 완성되었었다. 페더러.. 어릴 때부터 관절쪽의...
    Read More
  2. 30분만에 테니스 실력을 발전시키는 방법들

    30분 안에 향상시켜 준다는 것은 거짓말인 거 아시죠 ^^** 전체적인 내용은.. 이 양반 얘기는 에러를 했다고 스스로에게 화를 내거나 실망을 하지 말고,왜 실수를 했는지 재빨리 판단...
    Read More
  3. 로저 페더러의 포핸드는 왜 강력한가?

    대부분 아는 내용이기는 하지만, 한번 더 생각하게 해 주는 글입니다. 1. 유니턴이 완전히 될 때까지 왼손을 앞으로 내밀지 마라. 유니턴이 완전히 되어야 라켓헤드스피드를 극대화할...
    Read More
  4. 잡아친다는 의미.. 중간지점을 확인하고 왼손 돌리기

    사진이 발명되기이전에는 말(馬)이 달리는 모습을 그릴 때 다리의 모양새를 어림짐작으로 그렸다고 합니다. 화가가 나름대로 발의 모양새(공중에 떠 있을 때의 모양)를 그렸으나, 사진...
    Read More
  5. 백핸드가 포핸드보다 쉽다고 하는 이유.. 왼발 착지시의 안정된 밸런스때문

    어느 수준이상이 되는 동호인들은 한결같은 백핸드보다 포핸드가 더 어렵다고 합니다. 포핸드가 더 어렵다니.. 이것에 대해 나름대로 해석을 해 보겠습니다. 우선 쉽다는 백핸드의 동...
    Read More
  6. (로딕) 파워포핸드 그 실체 // 어깨와 허리를 연결한 파워.. 점이 아닌 선(S-line)으로 파워내기..

    예전의 로딕...몸이 일찍 열린다. 상반신과 하반신이 함께 돌아버리기 때문에 그렇게 스윙이 가속되지 않는다. 현재와 비교해 신체의 꼬임이 적고 상체의 턴에 의지해?(글자가 안보임...
    Read More
  7. '고정관념'이 생기는 기전 - 발리를 잘 해보자!!

    어떤 분은 '난 발리는 아무리해도 안돼!' 어떤 분은 '백핸드는 왜 이러 안 늘지!' 이런 말(고정관념.. 선입관)을 하게 될 때까지 그 분들은 나름대로는 열심해 했었습니다. 레슨도 받...
    Read More
  8. 공 쉽게 관찰해 보기..공의 높이에 맞추어 무릎구부리기

    이 생각은 제가 약간의 가설을 세워서,, 생각해본 것입니다.. 먼 공에서 돌(stone)이 날라 옵니다. 피해야겠죠.. 곡선으로 오는 돌을 피하기가 편할까요.. 직선으로 오는 돌을 피하기...
    Read More
  9. see & watch.. 바운드 전부터는 watch는 필수

    상대가 리턴한 공을 볼 때,, 임팩트부터 바운드, 바운드후부터 임팩트 의 모든 부분에서 집중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만, 그건 쉽지가 않습니다. 그러나 집중을 하지 않으면 안되는 지점...
    Read More
  10. 스텝에서 가장 많이 하는 실수.. 제자리에서 유니턴후 스윙.. 무조건 스텝하기

    서브리턴이나 스트로크 리턴을 할 때 가장 고려되지 않고 있는 것이 하나 있습니다. 상대방이 친 공이 현재 자신이 있는 위치근처로 온다고 판단을 해서,, 오른발은 거의 움직이지 않...
    Read More
  11. 프로선수들의 공 보는 방식.. 대략 3가지 패턴

    프로들이 공을 보는 방식은 대략 3가지로 나눌 수 있습니다. 1.타점에 완전고정 페더러외는 잘 하질 않는 방식인데요. 리턴되어 오는 공을 계속 응시하다가 타점부위에서 스윙후에도 ...
    Read More
  12. (단식) 다운드라인은 '점수밭'중 하나// 플랫성 드라이브 >> 탑스핀

    단식을 하다보면,, 상대가 크로스로 공을 보내어서 포의 corner에서 공을 리턴해야 할 때가 있습니다. 이런 공을 리턴할 때 기본은 [결]대로 보내는 것입니다. 그림에서 보면,, 1 같...
    Read More
  13. 포핸드 어프로치 샷// 반대편 앵글로 치는 것이 포인트..

    경기중에 상대방의 공이 짧게 왔을 때는,, 발리를 하든지 어프로치샷을 해야 합니다. 오늘은 포핸드 어프로치샷에 대해 알아봅니다. 우선 어프로치샷을 하기 위한 기본 조건은,, 상대...
    Read More
  14. 스트로크시 상대압박지역// 귀(귀뒤나)까지 가야 가능..

    단식에서 스크로크를 할 때,, 상대를 압박하기 위해서는,, 좌우공격이 필수입니다. 그래서,, 크로스,, 역크로스에 대해서 자신만의 타법이 있어야 합니다. 하나 간과하기 쉬운 것이.....
    Read More
  15. 공 쉽게 관찰해 보기..//공의 높이에 맞추어,, 무릎 구부리기

    먼 공에서 돌(stone)이 날라 옵니다. 피해야겠죠.. 곡선으로 오는 돌을 피하기가 편할까요.. 직선으로 오는 돌을 피하기가 편할까요.. 피하지 못하면,, 몸에 맞습니다.. 몇 번 해 보면...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33 Next
/ 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