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 글을 네이버(블로그,카페,폴라)로 공유

책에 보면,, 이런 글이 쓰여 있습니다.

포핸드의 도사가 되고 싶으면, 탑스핀과 플랫성 드라이브를 같이 칠 수 있어야 한다!!!

그러나 동호인중에 두 종류의 포핸드를 구사하는 사람은 별로 없습니다. 플랫성 드라이브를 사용하는 사람은 이것만 사용하고 탑스핀을 사용하는 사람은 이것만 사용합니다.

플랫성 드라이브를 사용하는 사람은 에러가 많은 편인데,대신 그것을 극복하면 무서븐 고수가 됩니다.(이런 양반은 딱 2분 보았습니다. 계속되는 공격에 상대는 거의 초토화)





그건 그렇고,,탑스핀과 플랫성 드라이브를 같이 치는 연습 드릴을 소개합니다.

저같은 경우에는 2년전에 드라이브로 벽치기를 연습했습니다.그래서 그렇지 탑스핀보다는 드라이브로 치는 경우가 많습니다.

드라이브 치는 방법은 단순하죠.그량 배꼽 높이로 계속 치면 됩니다.

1)탑스핀에 익숙해 지는 연습드릴


벽보드앞에서 벽치기를 하는데, 탑스핀으로 칩니다. 방법은..

벽에 네트높이가 그려져 있을 겁니다.그 높이의 2배에서 2.5배 정도의 높이가 맞을 정도로 탑스핀을 겁니다.이렇게 하면, 반사되어 바운드되고 난 정점의 높이는 어깨 높이정도입니다.


이 높이의 공을 계속 칩니다.


횟수.. 대략 20번 연속이 되도록 합니다. 1분 쉬고 다시.. 이렇게 10회 하면 됩니다.

이 드릴은 탑스핀에 대한 감을 확실히 만들 수 있습니다. 또 어깨 높이의 공은 탑스핀 연결구로 날리는 것에 익숙해 집니다. (배꼽 높이의 공은 가장 편한 높이이기에 자동으로 탑스핀이 됩니다. 위의 연습으로 탑스핀은 충분합니다.)

3)드라이브 & 탑스핀 교대연습..


이것만 완성이 되면, 포핸드만은 상당한 수준에 도달할 수 있습니다.드라이브 벽치기도 할 수 있고, 탑스핀 벽치기도 할 수 있습니다.

이젠 교대로 치는 연습입니다.

방법..처음에 드라이브로 벽에 칩니다. -네트보다 50cm 위..그 다음 공도 드라이브

3번째는 탑스핀 - 네트2배높이 이상
4번째도 탑스핀 - 네트2배높이 이상
5번째는 드라이브
6번째는 드라이브

위의 과정에 대해서 좀 더 설명을 하면,,


드라이브로 치면, 반사되고 바운드되고 온 정점이 배꼽 근처입니다.배꼽높이의 공을 탑스핀으로 치면 반사되고 온 정점은 어깨 높이입니다.


어깨높이의 공을 탑스핀으로 쳐서 반사되고 온 정정은 어깨 높이입니다.어깨 높이의 공을 드라이브로 쳐서 반사되어 온 정점은 배꼽 높이입니다.

배꼽높이의 공을 드라이브로 쳐서 반사되어 온 정점은 배꼽 높이입니다.배꼽 높이의 공을 탑스핀으로 쳐서 반사되고 온 정점은 어깨 높이입니다.

위의 과정은 드라이브 2번, 탑스핀 2번으로 치는 방식입니다.

드라이브를 2번 치는데,


이전 공이 탑스핀이었다면 어깨 높이의 공을 치게 되고이전 공이 드라이브였으면 배꼽 높이의 공을 치게 됩니다.

탑스핀도 2번을 치게 되는데,


이전 공이 탑스핀이면 어깨 높이의 공을 치게 되고이전공이 드르이브였다면 배꼽 높이의 공을 치게 됩니다.

즉, 모든 높이에 대해서 드라이브 + 탑스핀 을 연습을 할 수 있습니다. 이것이 2번 연속으로 같은 패턴으로 치면서 다시 교대로 하는 이유입니다.

이것도 위와 같이 20번 연속 *10회를 하시면 연습 끝입니다.

나중에는 탑스핀만 하는 것은 생략을 하고,,교대로 하는 것만 연습을 해도 됩니다.

어깨 높이의 공을 드라이브로 치고(공격), 탑스핀으로 치고(연결구)에 익숙해 지시면, 이젠 모든 높이의 공에 대한 리듬을 탈 수 있기에,,포핸드에서는 웬만해서는 남에게 밀리지 않을 것입니다.

여기서 지켜야 하는 것이 있는데,

왼쪽어깨는 유니턴이 되면서 공의 높이에 맞게 낮출 수 있어야 합니다. 아래의 글에서도 적었지만, 양쪽무릎을 같이 낮출려면 왼쪽어깨-왼손이 낮아져야 합니다.

해보면 중간이사의 공에서는 쉬운데, 어깨높이의 공에 대해서는 이것이 약간 어렵습니다.

3.이론은 이론에 불과합니다. '감'을 느끼고 향상시켜야 그것이 실력이 됩니다. (이전에 적은 미국 코치샘들의 글에서 모두 이것을 강조되었져)


제가 지나치게 많은 이론을 적고 있습니다. 혹시 따라해 보시는 분이 있으신지 모르겠습니다만,,


미국 코치들은 이런 얘기를 합니다."좋은 연습드릴로 많은(과잉학습) 연습을 하라~"

제가 적은 글도 그량 재미도 읽어 보시고, 게중에 괜찮겠다 싶은 것이 있으면 몇 번 해 보시고, 그래도 괜찮다는 결론을 얻으면 그것으로 쭉 연습을 하세요~


물론 이 글의 드릴은 꽤 쓸만합니다 ㅎㅎ




  1. 탑스핀과 플랫성 드라이브를 같이 치는 연습드릴

    책에 보면,, 이런 글이 쓰여 있습니다. 포핸드의 도사가 되고 싶으면, 탑스핀과 플랫성 드라이브를 같이 칠 수 있어야 한다!!! 그러나 동호인중에 두 종류의 포핸드를 구사하는 사람은...
    Read More
  2. 구체적인 코너웍 연습.. 3개 연속 성공하면 다른 지점 연습

    경기중에 연결구를 할 때나 결정구를 할 때,,코너웍은 필수사항입니다. 이것에 대해서 잘못 습관이 들면, 포쪽으로 한다고 해도 코너보다는 약간 중앙쪽으로 몰리는 경향이 있고,백쪽...
    Read More
  3. 발리 주의점- 상체 턴 - 얼굴을 공쪽으로 - 스텝인(체중이동)

    1.백발리 컨트롤이 어렵다? 손목을 사용해서 그럴수도 있고, 타점이 너무 늦어서 그런 경우도 있다. 타점은 몸 앞에서 형성되어야 하고, 스텝인을 하면서 임팩트가 되어야 한다.손목-...
    Read More
  4. 길고-짧은 공에 대한 연습드릴..

    테니스를 배우다보면, 초반기에는 좌우로 오는 공에 자리를 잡고 치는 것에 어려움을 느낍니다. 하지만, 구력이 서서히 붙으면서 이것에는 어느 정도 익숙해집니다. 두번째 부딪히는 ...
    Read More
  5. 새로운 방향으로의 관성력을 만드는 주체.. 히프 먼저

    테니스에서 움직임의 특징은... 1 짧은 거리를 빨리 가야 한다. 2 도착후에 스윙을 해야 하므로, 짧은 거리를 움직이지만 밸런스를 유지하면서 움직여야 한다. 테니스에서 어떤 방향으...
    Read More
  6. 무릎을 펴면서 공을 본다는 것.. 포워드스윙 시작 타이밍을 자동인지

    무릎을 구부려라.. 에는 다양한 의미가 있습니다. 가장 크게 주장되는 이유는.. 무릎을 펴면서 스윙을 해야 큰 근육을 사용한 부드러운 스윙이 가능하다 또 다른 이유는 공이 올라 올 ...
    Read More
  7. 역크로스, 크로스 스트로크의 원리 이해 및 쉽게 익히기

    크로스, 역크로스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이것에 대해서는 방법론이 3~4가지가 됩니다. (그만큼 쉽지 않다는 뜻이기도 합니다) 이 중에 제가 하고 있는 방법을 설명해 보겠습니다. 크...
    Read More
  8. 스탠스에 따른 머리(축의 중심)의 위치

    포핸드는 스탠스가 다양한 편인데,..그것에 따라 위쪽의 축인 머리의 위치도 약간씩 달라집니다. 스퀘어스탠스는 왼발쪽에 좀 더 가까이 있고요..오픈스탠스는 오른발쪽에 좀 더 가까...
    Read More
  9. 스플릿스텝이 약간 늦은 편이라면..

    [정확한 순간에 스플릿스텝을 하지 못하는 것] 동호인들중에는 스플릿스텝을 하는 타이밍이 늦은 경우가 있다. 뇌는 멈출려고 하는데 다리는 움직이고 있는 것이다. 당신이 이런 상황...
    Read More
  10. 벽치기로 스트로크시 흔들리지 않는 하체 연습 tip

    벽치기(보드)를 이용해서 하는 연습 1.미니테니스 강타를 쳤을 때 타점이 형성되는 지점보다 한 두 걸음 앞에서,, 미니테니스를 하는데, 이 때는 스윙에 가속이 들어가면 벽을 맞고 되...
    Read More
  11. 실수를 책망하지마라. 실수도 경기의 일부분이라 생각하라.

    경기중에 실수를 했다면, 마음이 약간 쓰라린 경험이 있을 것이다. 그것을 잊어버리고 다음 포인트에 집중을 하라. 그것에 대해 생각을 할수록 다음 포인트에 대한 집중이 되지 않는 ...
    Read More
  12. 스플릿스텝에서 엄지발가락은 접촉되어야.. Good balace~

    'Good balance'라고 함은 결국 다음 동작으로 자연스럽게 연결되게 해 주는 것이라 이해하시고 읽어보세요~ 스플릿 스텝을 하고 착지를 할 때 가장 기본적인 모습은 뒷굽치를 들고 하...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