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저번에 프로들이 임팩트때 공을 보는 모양새는 3가지 분류가 있다는 글을 적었습니다.

페더러는 임팩트때 시선고정이 가장 긴데,  그가 고개를 돌리는 것은 팔로우드로가 거의 끝날 때쯤입니다.


애거시같은 경우는 임팩트시에 상체가 회전되므로 고개를 상체의 회전에 묻어서 하는 듯 하고요


로딕같은 경우는 포워드스윙전까지 공의 궤도로 타점을 예상하고, 그 다음에는 타점을 보지 않고 앞을 보고 임팩트를 하는 스타일입니다.(이 스타일도 임팩트때 헤드업하는 것이 아니니 나쁜 스타일이라고 하긴 어렵습니다. 많은 프로선수들이 이렇게 하고 있습니다.)



여러번의 실험으로,,저만의 헤드업 안하는 방식을 찾았습니다 ㅎㅎ

애거시와 거의 비슷한 방법이기는 하지만, 어쨌든.. 바운드되어 올라오는 공을 보면서, 공이 눈에 꽉 차는 느낌을 받습니다.이 지점은 타점보다는 약간 앞입니다.


이 때 포워드스윙을 합니다.포워드스윙을 하면서 공을 계속 봅니다.그러다 임팩트가 됩니다.(이상하게도 임팩트 바로 전에 공이 안 보입니다. 공을 계속 보고 있는데도)
임팩트가 되면 소리가 납니다. 그 소리를 확연하게 귀에 들리고 나면 고개를 살짝 돌려 공을 봅니다.

스윙을 하고 나서,,고개를 언제 돌렸는지 생각을 해 보면,, 팔로우드로가 중간쯤 되어서였습니다.

프로들이 하는 3가지 방식은 어떤 것도 헤드업이라고 할 수 없습니다. 다 의미가 있는 방식입니다.

가장 나쁜 것이 임팩트 바로 전에 고개를 들어서,,포워드스윙중에 만들어 놓은 축의 상부를 흔드는데 있습니다.(공에 대한 컨트롤력을 현저히 떨어뜨리는 요인입니다.)

제가 판단하기에 이런 습관이 드는 이유가,,포워드스윙 시작까지 본 공으로도 이 공은 치면 되는구나라는 어설픈 확신을 하기때문입니다. 그래서 그 다음 공을 보지 않고 헤드업이 할려고 하는 듯 합니다.

사실 공을 더 본다고 공의 궤도에 대한 더 많은 정보를 얻는 것은 없습니다.포워드스윙 초기에 본 공이 정확한 것은 맞습니다.그러나 헤드업이라는 실책을 내게 되죠..

헤드업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공의 궤도에 대한 확신을 좀 더 참는 것입니다.(물론 공에 대한 정보를 더 얻을 것은 없습니다.)

언제까지??

이때부터는 시각은 믿을 필요가 없고,귀를 믿으면 됩니다.'딱'하는 소리가 귀에 듣리는 느낌이 들면, 그 때 고개를 살짝 돌려 공을 보면 됩니다.(팔로우드로 중간에 고개가 돌아가는 듯)

물론 이 때 돌리는 것도 헤드업이라고 할 수도 있지만,공이 나가는 궤도에 영향은 거의 없는 듯 합니다.


   


  • 해모수 06.08 15:58
    공감 합니다.
    공을 보는것은 조금 나아 졌는데..
    요즈음은 무릅이 너무 빨리 일어서네요..
    혹시 처방있으시면 부탁 합니다.

  • 애거시짝퉁 06.08 16:06
    테니스라는 것이 그런 것 같아요.
    포핸드 하나만 보더라도 하나 되면 또 다른 것이 안되고 ^^;;

    왼쪽무릎이 빨리 일어서는 것을 극복하는 저만의 방법은..
    포워드스윙을 시작하기전에 왼쪽어깨를 약간 낮추는 편입니다.
    그만큼 왼쪽무릎이 낮추어지는 효과가 있습니다.
    (이것은 상체가 앞으로 약간 구부려지는 효과도 있는데,
    정석은 아닐지 몰라도, 효과는 제법 좋습니다.
    유니턴후 테이크백을 할 때,, 왼손으로 라켓을 뒤로 빼면서 왼쪽어깨를 약간만 낮추면 됩니다.)
    (백핸드시에도 오른쪽어깨를 약간 낮추는 편입니다.
    이런 준비 동작이 그 다음의 포워드스윙을 해 보면, 좀 더 자연스럽게 되는 듯 합니다.)

    더 자세한 조언은..
    다른 분께 pass~~~~~


  1. 스플릿스텝이 약간 늦은 편이라면..

    [정확한 순간에 스플릿스텝을 하지 못하는 것] 동호인들중에는 스플릿스텝을 하는 타이밍이 늦은 경우가 있다. 뇌는 멈출려고 하는데 다리는 움직이고 있는 것이다. 당신이 이런 상황...
    Read More
  2. 벽치기로 스트로크시 흔들리지 않는 하체 연습 tip

    벽치기(보드)를 이용해서 하는 연습 1.미니테니스 강타를 쳤을 때 타점이 형성되는 지점보다 한 두 걸음 앞에서,, 미니테니스를 하는데, 이 때는 스윙에 가속이 들어가면 벽을 맞고 되...
    Read More
  3. 실수를 책망하지마라. 실수도 경기의 일부분이라 생각하라.

    경기중에 실수를 했다면, 마음이 약간 쓰라린 경험이 있을 것이다. 그것을 잊어버리고 다음 포인트에 집중을 하라. 그것에 대해 생각을 할수록 다음 포인트에 대한 집중이 되지 않는 ...
    Read More
  4. 스플릿스텝에서 엄지발가락은 접촉되어야.. Good balace~

    'Good balance'라고 함은 결국 다음 동작으로 자연스럽게 연결되게 해 주는 것이라 이해하시고 읽어보세요~ 스플릿 스텝을 하고 착지를 할 때 가장 기본적인 모습은 뒷굽치를 들고 하...
    Read More
  5. 헤드업 안하는 tip..임팩트때 '시각'보다 '딱하는 소리'를 귀로 듣고 고개 돌리기

    저번에 프로들이 임팩트때 공을 보는 모양새는 3가지 분류가 있다는 글을 적었습니다. 페더러는 임팩트때 시선고정이 가장 긴데, 그가 고개를 돌리는 것은 팔로우드로가 거의 끝날 때...
    Read More
  6. 수비 성공의 핵심-반박자 빠른 준비(풋워크)

    풋워크가 느리다면 당신의 수비실력은 고만고만할 것이다. 공격과는 달리 수비를 할 때는 빨리 움직일 필요까지는 없다. 적절한 풋워크로도 충분하다.(반박자 빨리 자리를 잡는 것이 ...
    Read More
  7. 탑스핀 감 익히기.. 미니테니스

    탑스핀에 대한 감을 익히는데,, 미니테니스만한 것은 없을 것입니다. 가끔 보면,, 미니테니스를 하는 분들을 보기는 하는데,, 대부분 포핸드로만 미니테니스를 하는 것을 볼 수 있습니...
    Read More
  8. 로저 페더러의 포핸드 간략 분석

    사진1.2 1번 사진 : 포워드스윙을 시작할 쯤에, 상체는 회전을 시작하고 왼손은 상체 주위를 가로지른다. 라켓헤드는 아직 지면을 향하고 있다. 공은 낮다 - 그가 아래를 보고 있음으...
    Read More
  9. 또 다른 스탭연습법.. 크로스-다운드라인

    작년에 한 고수(대략 5.0 수준)가 알려준 방법인데요. 해 보라고 알려준 것은 아니고,, 자신이 20대 때 테니스를 한참 칠 때는 이런 연습을 많이 했다고 합니다. 아래의 그림에서보면,...
    Read More
  10. 연습할 때 초점을 맞추어야 하는것=단순한 일관성

    (번역) 온라인 상에서 당신의 포핸드를 교정해 줄 수는 없다. 하지만 당신이 그것을 잘할 수 있는 '단순한 원리'를 가르쳐 줄 수는 있다.(당신은 현재 이 원리에 따라 연습을 하지 않...
    Read More
  11. 타점이 앞에 형성되고 있는지 확인 tip.. 크로스로 각을 줄 수 있나

    크로스와 다운드라인를 구분해서 치는 방법중에 하나는 타점의 위치입니다. 아무래도,,다운드라인은 타점이 약간 뒤에서 형성이 됩니다. 크로스는 그만큼 앞에서 형성이 됩니다. 타점...
    Read More
  12. 낮은 무릎으로 고대로 스텝(이동)// 포핸드, 백핸드가 어려운 이유..

    포핸드나 백핸드가 어려운 이유중에 하나는 스텝을 하면서 자세 잡고 스트로크를 해야 하기때문입니다. 제자리로 오는 공을 리턴하기는 그렇게 어렵지 않습니다. 문제는 우리들이 나름...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