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 글을 네이버(블로그,카페,폴라)로 공유



그림  참조..

경기를 하다보면,,


공을 보낼려면,, 루트를 정해서 해 보고,,공이 오는데로,, 그 때 그때에 따라 보내기도 하는데(어떨 때는 아무 생각없이 난타하듯이도 합니다)..

컨트롤능력이 별로 없는 저로서는..

역시,, 난타하듯이 보내면,, 상대가 치기 편한 코스로 가는 횟수가 많은 것 같습니다.
물론,, 결과는 엉망이구요..

공격루트를 정해서 하면,, 그전보다는 확실히 승률이 늘어납니다..

제가 평소에 할려고 하는 공격루트, 연결구루트, 절대 안 보내는(보낼려는) 루트를 그려보았습니다.

그림에서 보면,, 준비하는 사람은 약간 애듀코스에 있습니다.

연결구를 보내게 되면,, 웬만하면 백쪽으로 넣습니다.아무래도 백이 약하니깐요..

4번쪽으로는 안 보낼려고 합니다.그 볼을 못 치는 사람은 거의 없는 것 같아서,, 그쪽으로 공이 많이 가면,, 확실히 공격을 많이 당하는 것 같습니다..

이렇게 3가지 정도를 정하고 치면,, 좀 나을 듯 싶어서,,


이렇게 길(당구길같이)을 정하고 치려고 수련중입니다.

다른 분은 어떻게 하시나요..

저의 견해에 대해서도 비평 바랍니다..


창*~.. 나하고 시합할 때,, 이것 참조하지 말기 바란다. ㅋㅋ


  • stephanie 2006.01.22 13:05
    음- 제 경우엔, 수비할때 무조건 가운데로 깊게 보냅니다. 각도가 제일 안나오는 지역이니까요 :)
    아무래도 좌우로 비틀어서 보내면 그만큼 다운더라인이나 크로스로의 각도가 많이 나와서 좀 무섭거든요.

    주로 단식을 같이하는 상대들의 수준이 저와 비슷해서 그런가봅니다 :)
  • 정보맨^^ 2006.01.22 21:27
    단식에서는 좌.우의 코스 자체로는 큰 의미가 없습니다.
    솔직히 제 경우에 상대방의 공이 짧다면 1.2,3,4번 모두 찬스볼입니다.
    그런데 만약 공이 길다면 상대방 공이 1,2,3,4번 어디로 와도 까다롭기는 매 한가지 입니다.

    뭐 한쪽에 확실한 약점이 있다면 모를까
    단식을 치시면서 코스 자체로 공을 나누어서 도식화 하시는 것은 좀 위험해 보입니다.

  • 애거시짝퉁 2006.01.23 08:23
    스테파니님,, 정보맨님..
    역시 저랑은 다른 의견이시군요..

    제가 생각한 코스는 그량 그것이 좋을 것 같아서,, 그렇게 할려고 한 것입니다.
    그래서,, 다른 분들은 어떻게 하나 궁금했는데,,

    좋은 의견 감사합니다.

    2분의 의견을 참고해서,, 시합에 적용해 보면서,, 다시 계획을 세워 보아야겠습니다.

    ***********

    전테교는 리플의 수준이 너무 높아요 ^^**
    가슴에 절절히 와 닿는 말씀을 많이 해 주세요..


  1. 30분만에 테니스 실력을 발전시키는 방법들

    30분 안에 향상시켜 준다는 것은 거짓말인 거 아시죠 ^^** 전체적인 내용은.. 이 양반 얘기는 에러를 했다고 스스로에게 화를 내거나 실망을 하지 말고,왜 실수를 했는지 재빨리 판단...
    Read More
  2. 잡아친다는 의미.. 중간지점을 확인하고 왼손 돌리기

    사진이 발명되기이전에는 말(馬)이 달리는 모습을 그릴 때 다리의 모양새를 어림짐작으로 그렸다고 합니다. 화가가 나름대로 발의 모양새(공중에 떠 있을 때의 모양)를 그렸으나, 사진...
    Read More
  3. 백핸드가 포핸드보다 쉽다고 하는 이유.. 왼발 착지시의 안정된 밸런스때문

    어느 수준이상이 되는 동호인들은 한결같은 백핸드보다 포핸드가 더 어렵다고 합니다. 포핸드가 더 어렵다니.. 이것에 대해 나름대로 해석을 해 보겠습니다. 우선 쉽다는 백핸드의 동...
    Read More
  4. (로딕) 파워포핸드 그 실체 // 어깨와 허리를 연결한 파워.. 점이 아닌 선(S-line)으로 파워내기..

    예전의 로딕...몸이 일찍 열린다. 상반신과 하반신이 함께 돌아버리기 때문에 그렇게 스윙이 가속되지 않는다. 현재와 비교해 신체의 꼬임이 적고 상체의 턴에 의지해?(글자가 안보임...
    Read More
  5. see & watch.. 바운드 전부터는 watch는 필수

    상대가 리턴한 공을 볼 때,, 임팩트부터 바운드, 바운드후부터 임팩트 의 모든 부분에서 집중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만, 그건 쉽지가 않습니다. 그러나 집중을 하지 않으면 안되는 지점...
    Read More
  6. 프로선수들의 공 보는 방식.. 대략 3가지 패턴

    프로들이 공을 보는 방식은 대략 3가지로 나눌 수 있습니다. 1.타점에 완전고정 페더러외는 잘 하질 않는 방식인데요. 리턴되어 오는 공을 계속 응시하다가 타점부위에서 스윙후에도 ...
    Read More
  7. (단식) 다운드라인은 '점수밭'중 하나// 플랫성 드라이브 >> 탑스핀

    단식을 하다보면,, 상대가 크로스로 공을 보내어서 포의 corner에서 공을 리턴해야 할 때가 있습니다. 이런 공을 리턴할 때 기본은 [결]대로 보내는 것입니다. 그림에서 보면,, 1 같...
    Read More
  8. 포핸드 어프로치 샷// 반대편 앵글로 치는 것이 포인트..

    경기중에 상대방의 공이 짧게 왔을 때는,, 발리를 하든지 어프로치샷을 해야 합니다. 오늘은 포핸드 어프로치샷에 대해 알아봅니다. 우선 어프로치샷을 하기 위한 기본 조건은,, 상대...
    Read More
  9. 스트로크시 상대압박지역// 귀(귀뒤나)까지 가야 가능..

    단식에서 스크로크를 할 때,, 상대를 압박하기 위해서는,, 좌우공격이 필수입니다. 그래서,, 크로스,, 역크로스에 대해서 자신만의 타법이 있어야 합니다. 하나 간과하기 쉬운 것이.....
    Read More
  10. 공 쉽게 관찰해 보기..//공의 높이에 맞추어,, 무릎 구부리기

    먼 공에서 돌(stone)이 날라 옵니다. 피해야겠죠.. 곡선으로 오는 돌을 피하기가 편할까요.. 직선으로 오는 돌을 피하기가 편할까요.. 피하지 못하면,, 몸에 맞습니다.. 몇 번 해 보면...
    Read More
  11. 몸근처에서 왜 공(특히 빠른 공)이 갑자기 안 보이는 것일까??// 그림으로 설명..

    그림에서 처음 공을 본 위치는,, 처음 공을 본 방향으로 정정합니다. 공이 왜 앞에서 맞는 것이 유리한가?? 하나.. 이상적인 위치는 상당히 앞입니다.그 위치에서 맞으면,, 팔힘은 적...
    Read More
  12. 공격루트,, 연결구루트,, 절대 안 보낼려는 루트..

    그림 참조.. 경기를 하다보면,, 공을 보낼려면,, 루트를 정해서 해 보고,,공이 오는데로,, 그 때 그때에 따라 보내기도 하는데(어떨 때는 아무 생각없이 난타하듯이도 합니다).. 컨트...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