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안녕하세요, 최근에 가입한 회원입니다.
밑에 밑분과 상황이 약간 비슷한것 같은데, 용기를 내어 질문을 올립니다.
꾸준히 테니스를 친건 약 2년 반정도 된것 같습니다.
레슨 경력은, 중학교 시절 몇달간 받은것과 최근 한 두달 정도 받은것이 전부인것 같네요.
정식 NTRP evaluation은 받지 못했습니다만, NTRP 3.5-4.0 league에서 꾸준히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2년반동안 거의 한번도 빠지지 않고, 일주일에 한두번은 꼭 쳤던것 같구요. 최근 몇달간은 일주일에 3번정도 치고 있습니다. league에서 치는것은 하루에 2시간 30분, 나머지 이틀은 약 1시간 30분 정도 치고 있네요. (겨울은 indoor에서...)
최근까지 사용하고 있던 라켓은 Head 사의 TiS5 (comfort zone) 로 약 일년간 사용하였습니다. 개인적으로 느끼기에, 가볍고, 컨트롤이 매우 좋은 라켓이라고 생각이 되는군요. 몇몇 web-page에서 살펴본 바에 의하면, 엘보가 올 가능성이 높은 라켓이라고도 설명을 하더군요. (가벼워서 진동이 좀 많은것도 같습니다.)
스트록은 주로 프랫을 구사하구요. 한때는 모든 그라운드 스트록을 탑스핀으로 구사한적도 있었는데, 탑스핀으로 그려지는 곡선이 크지 않아서 다시 flat으로 바꾸었습니다. (라켓의 영향도 좀 있었던것 같습니다.) 탑스핀은 상대방에 따라서나 혹은 서비스라인 안으로 떨어지는 공에 대한 어프로치 샷에만 적용을 하고 있습니다.
백핸드는 원핸드를 사용하고 있구요. 애매하게 걸리는 탑스핀으로 치는것 같네요.
현재 고려하고 있는 라켓은
Head 사의 Liquid Metal Fire입니다. (298g) 일단은 그간 쓰던 TiS5 (241g) 와의 무게차가 가장 적다는것이 그 이유이구요. 그에 비해 스윙웨이트는 그런데로 많이 상승되는것 같구요. (297g->320g)
두번째로 고려중인 라켓은 Liquid Metal Radical (tour)과 LM radical인데, 둘 모두 무게가 상당한듯 하여... 349g, 318g 조금 망설여 지게 되는군요.  
개인적으로는 라켓을 바꾸면서, 안정된 발리를 칠수 있게 되기를 바라고 있습니다.
몇년간 head제품만 써서 그런지, 다른 제품들은 잘 찾게 되지 않게 되는데, 혹시 추천해주실 만한 라켓이 있으시면 말씀해 주셨으면 좋겠네요.
아마 내일쯤 LM fire를 시타해 볼 생각입니다. 영 맘에 들지 않는다면, 다른 제품을 찾아야 겠지요.
그럼 위의 제 상황에 맞는 라켓에 대한 조언 부탁드립니다.


  • stephanie 03.25 02:43
    실력에 비해 가벼운 라켓을 쓰시는군요. 물론 취향의 차이가 있지만, 가벼운 라켓일수록 반발력이 좋고 컨트롤이 상대적으로 떨어지는건 절대적인 수치의 차이로 기록되곤 하죠. 아직 근력에 여유가 있으시다면, 좀더 무거운 라켓으로 교과서적인 테니스를 해보시는걸 권장합니다.
    리퀴드메탈 레디컬(투어가 아닙니다) 오버사이즈를 우선 고려해보시고, 가능하면 시타 해보신뒤 느낌을 말씀해주시면 추천하기가 편하겠네요.
  • 하늘바람 03.25 09:42
    제 경험이 도움이 될 듯 하여 몇 자 적습니다.
    저도 님과 마찬가지로 와이프 라켓으로 산 Ti-s5를 1년간 사용하다 라켓을 바꿀 생각으로 리퀴드메탈레디칼 OS를 구입하였는데 도저히 적응을 못하겠더군요.
    한 2주 고생하다 과감히 팔아버리고 리퀴드메탈4 (줄 메고 303 g) 를 구입하여 1년정도 사용하였습니다.
    Ti-s5에서 리퀴드메탈4로는 적응이 어렵지 않더군요.
    현재는 리퀴드메탈레디칼 MP를 사용합니다. 이 또한 어려움 없이 적응하였구요.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하늘바람 드림
  • 03.26 03:26
    먼저 조언 감사드립니다.
    Liquid metal fire MP를 가지고 세차례에 걸쳐서 시타를 해 보았습니다. 일단은 sweet spot이 TiS5보다 넓은것이 아닌가 생각될 정도로 전반적인 타구가 부드럽게 넘어가는듯 했습니다. 대충쳐도, 잘 넘어간다고 할까요...(포핸드) 플랫성 타구는 control을 잡기전에는 라인을 약간씩 벗어나는것 같았습니다. 컨트롤이 잡히고 나니, 좀더 일정한 파워가 나오는 느낌이더군요. TiS5와 가장 차이가 나는 점은 탑스핀이 걸리는 정도가 아니었나 싶습니다. 백핸드의 경우에도, 오히려 무난하게 더 잘 넘어 간다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일단은 라켓의 힘을 많이 빌린다라는 느낌이 들더군요. (서브) 첫 시타시에 가장 애를 먹은게 서브였던것 같습니다. 좀처럼 첫 서브(플랫)이 들어가지가 않더군요. 어깨에 약간 무리가 오는것도 같고, 대신 second 서브는 오히려 더 감겨서 잘 들어갔습니다. 첫시타에는 복식 두게임과 단식 한게임을 했는데, 경기력은 오히려 더 증가하는듯 했습니다.
    두번째 시타때는 플랫서브의 감각을 찾는데 초점을 맞추었습니다. 일단 감을 찾고 나니, 가벼운 라켓과는 level이 다른 서브가 나오더군요. 뭐랄까, 같은 빠르기라도, 공이 더 묵직하게 들어가서 받는 분들이 힘들어 하시더군요. 세번째 시타시에는 그동안 익힌 감이 살아 있는지 확인을 해보는 정도였구요. 경기중에 원주인에게 뺏겨서, 더이상 뭔가를 시도해 보지는 못했습니다. 참... 발리의 경우에도, 더 쉽게 된달까요?.... 어떻게 설명을 해야 될지 모르겠는데... 라켓의 threshold가 훨씬 더 낮은것 같았습니다. TiS5의 경우에는 어느정도 이하의 힘은 아예 공을 못 보내는 경우가 있는데, Fire의 경우에는 강약.. 아니, 중간치의 약과 아주 약한 힘을 구별해서 공을 보낼수 있겠더군요.
    club의 회원들은 head light 라켓을 써보는게 어떻겠냐고 하는데, radical을 쓰는 친구가 2주째 결장인 관계로 아직 시타해 보지 못하였습니다.
    시타 결과 Liquid metal fire-MP정도면 무난하게 사용할수 있을꺼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radical을 데모라켓으로 사용할수 있는지 Tenniswarehouse에서 알아보고, 시타후 결정을 해 볼까 생각하고 있습니다. 참... Fire의 경우, 기존의 라켓과 같은 tension이었는데, 줄을 hybrid로 매었더군요. 그럼 또 조언 기다리도록 하겠습니다. (radical을 써보고 또 올리도록 하지요.)

  1. notice

    테니스 라켓 시타기, 용품 관련 Q & A

    시타기는 가급적 라켓의 제원과 신체조건등을 올려주시고 본인의 구력(상,중,하)등도 참고로 올려주면 다른 회원들에게 도움이 될것 같습니다. 라겟에관한 질문이 많이 올라와 게시판...
    read more
  2. No Image

    PROSTAFF 95빵 VS NCODE 95

    PS 95빵 하고 NC 95 하고 고민 중입니다. 이거 완전히 라켓병에 걸린 환자처럼 요즘 이라켓 저라켓 기웃거리네요. NC 95 는 지금 사용하고 있는거고... 뭔가 부족한 느낌이 자꾸 드네...
    Read More
  3. PowerAngle 드디어 입수~

    미국의 딜러와 직접 접촉하여 "PowerAngle Power 98/K"를 구입했는데 오늘 드디어 도착했습니다. 처음에는 가벼운 라켓으로 가려고 피셔의 프로넘버원 임펙트(300g)를 고려했었는데, ...
    Read More
  4. No Image

    [re] PowerAngle 드디어 입수~

    오늘 새벽에 시타해 보았는데, 첫날이어서 그런지 아주 만족스럽지는 않습니다. 존스 TNT 수동60(Ektelon Prince Machine: 의외로 텐션이 높게 나온 듯-느낌상 자동54 이상인 듯) 일단...
    Read More
  5. No Image

    테니스라켓으로 고민중입니다

    테니스 경력은 7-8개월 정도이고 개인 사정 상 8개월 정도 쉰 상태입니다. 체격은 왜소한 편이고(55kg) 근력도 좀 딸리는 편입니다. 최근 다시 시작해보고자 퓨어 드라이브 를 구입하...
    Read More
  6. No Image

    [intermediate] 라켓 바꾸기 [문의]

    안녕하세요, 최근에 가입한 회원입니다. 밑에 밑분과 상황이 약간 비슷한것 같은데, 용기를 내어 질문을 올립니다. 꾸준히 테니스를 친건 약 2년 반정도 된것 같습니다. 레슨 경력은, ...
    Read More
  7. No Image

    [생초보]테니스라켓 어떤게 좋을까요?

    제가보기엔 뭐가 뭔지 모르겟어요 ㅠ.ㅠ 라켓 추천좀 해주세요 /// 워낙초짜라서 ;; 처음 칠떄 쓰는 그런라켓으로 추천좀 ..
    Read More
  8. No Image

    라켓 질문입니다...

    일전에 한번 질문을 올렸던 사람인데 엊그제 토요일날 동대문에서 리퀴드 메디컬 o.s를 구입했습니다. 사실 그전에 여러분들이 라켓 사기전에는 꼭 시타를 몇 번 해보고 골라야 한다는...
    Read More
  9. No Image

    투어 90

    4 5/8은 아마 한국에서는 구하기 힘든 그립 사이즈가 아닐까 생각이 드네요. 거기다가 제가 현재 사용하고 있는 라켓은 오리지널 투어 90에 납 테이브 조금 붙여서 370~380g 가량 되는...
    Read More
  10. No Image

    n code six one 105sq

    초보입니다. 6개월 정도 레슨을 받고 있습니다. 기존 윌슨의 햄머형 power holes 115sq를 사용하다가 조금 둔하고 어색 한 것 같아 또한 컨트롤이 잘 되지 않아 n code six one 105sq...
    Read More
  11. No Image

    "VOLKL TOUR 8 S.E & 8 K"시타기좀 올려주실분 안계세요?^^*

    안녕하세요^^* 시타를 해볼수있는 여건이 되지않아서 이렇게 도움요청을 드립니다. 지금 사용하고있는 라켓은 리퀴드메탈 레디칼MP(318g/sw325g)이며 2년을 조금넘게쳤읍니다. 스트링...
    Read More
  12. No Image

    투어90과 알루파워

    오랜만에 글을 올립니다.^^ 오늘은 스트링에 대해서 간단한 시타기를 올릴려구합니다. 스트링은 제목처럼 알루파워랍니다. 워낙 많은 분들이 애용하고 유명해서 그 유명세에 바꾸게 되...
    Read More
  13. No Image

    믿거나 말거나 라켓론

    라켓과 사용하는 사람들의 특징을 주관적으로 맘대로 적어봅니다. 왜 갑자기 재홍님과 헨만님이 떠오르는지 ^^; 하여간 뭐 거시기 앞에서 주름을 잡겠습니다. "라켓은 과학이다"라는 ...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 46 Next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