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 No Image

    [re] 제가 읽은 칼럼입니다.

    제목은 underspin backhand 이구요. 뭐 유명한 반 데 미어라는 코치가 쓴 글이라나요... 아무튼 tennis.com에 들어가 서치에서 슬라이스 백핸드라고 키워드를 친 후 첫번째 나온 글입...
    Read More
  2. No Image

    여러분 감사드립니다!

    날씨가 참으로 따뜻하고 좋습니다. 저의 사적인 에세이를 읽으시고 위로의 말씀을 남겨주시고, 아픔을 같이 나누고 싶다는 쪽지를 보내주신 회원님들.... 모든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역...
    Read More
  3. No Image

    초초보, 첫 공식 데뷔전?

    내일입니다 ... 밥 잘먹고 일찍 자서 최고의 컨디션을 가져야 하지만...... ㅡㅡ; 밀려 있는 학교 숙제와 ....... 반찬을 보니..... 충분한 수면은 물건너 간것 같군요... 어쩔수 없이...
    Read More
  4. 환상의 코트 만들기-2

    >.
    Read More
  5. No Image

    짜르님의 졸업을 축하합니다.^^*

    드디어 오늘, 마이클님의 수제자인 짜르님이 중학교 졸업을 하셨군여. 진심으로 졸업 축하드립니다. 언젠가 입문기에서도 밝히셨듯이 세가지 조건에 충실하시어 사부님의 수제자 명맥...
    Read More
  6. No Image

    獨白 (허공의 몸부림으로 라켓을 휘두르다.)

    가슴에 쌓아둔 응어리들을 푼다고 날마다 끄적이고 있는데 어느날,펼쳐진 노트속 가슴에는 비애와 절망 그리고 다시 찾은 희망이 빼곡히 담겨져 있었다. 글 이라는게 담아 둔 이야기를...
    Read More
  7. No Image

    안녕하세요... 저의 테니스 입문기.....

    안녕하세요.. 어렸을 때 테니스 쳐보구.. 지금 다시 레슨을 받고 있는 대학생입니다.. 그런데 마이클 킴님처럼 그정도는 아니거든여.. 그냥 지금 포핸드 백핸드만 열시미 배우고 있습...
    Read More
  8. No Image

    이문배님께!

    저에게 테니스를 배우고자 용기있게 리플을 다신것에 감동하여 이렇게 글을 남깁니다. 저는 수제자는 아무나 받아들이지 않고, 일단은 3대 조건에 충족되어야 합니다. 제자 입문 3대 ...
    Read More
  9. No Image

    교장선생님, 마이클 킴님, 그리고 모든 매니아 분들과 함께....

    안녕하세요? 토토로 입니다. 아직 공 달아서 정신을 못 차릴 정도로 기뻐해야 할 때에.... 왜 이렇게 공이 작지....?? 열심히 코멘트하고 글 올리면.. 아니 음악을 올리면 공이 커질려...
    Read More
  10. No Image

    [re] Grip에 관한 올바른 이해가 필요합니다.

    민석님 오랜만입니다.^^ 일단 그립에 대한 [바른]이해를 돕고자 간단히 말씀 드리고 민석님 코치분께서 말씀하셨다는 내용에 대해서 조목조목 짚어보고 또 어떤 자료를 보셔야 하는지 ...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33 34 35 36 ... 39 Next
/ 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