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출처=테니스 피플   http://www.tennispeople.kr/


동체시력이란 움직이는 물체(또는 본인이 움직이면서)나 사물을 정확히 바라보고 파악하는 시각적인 능력을 말한다.


페더러는 동체시력이 매우 좋다. 많은 엘리트 선수나 동호인들이 페더러가 임팩트를 할 때 고개를 잡아 놓고 치는 모습을 보고 그 자세를 따라한다.


고개를 잡아놓고 치는것은 중심축이 흔들리지 않게 하는데 매우 중요하다.그러나 여기서 한가지 더 주목해야 할 것이 있다. 그냥 머리만 잡아서는 않된다는 것이다.


페더러의 백핸드 연속동작을 보자. 볼의 타점이 매우 앞이기에 언뜻 보면 임팩트시 볼을 보지 않는 것 같은 생각이 든다. 그러나 페더러의 시선은 동체시력으로 볼을 쫓은 뒤 임팩트시에도 시선은 볼의 임팩트 순간을 바라보고 있다.


볼을 끝까지 보는 것은 사실 매우 어렵다. 사실 임팩트시 임팩트 순간을 우리 눈으로 확인한다는 것은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 다만 임팩트 순간의 흐름을 놓치지 않는다는 것이 맞는 표현일것이다.


볼을 눈에서 놓치지 않는 것은 안정적인 스트로크를 위해 매우 중요한 요소중의 하나다. 때문에 탑 프로들은 동체시력을 키우기 위해 그에 걸맞는 훈련을 한다.


볼을 쫓을 때 시선은 고정한 채 고개를 좌우로 움직여 쫓지 말고 최대한 동체시력으로 쫓으라. 


그러면 아래의 효과를 바로 느낄 수 있을 것이다.


1. 볼이 매우 크게 보인다.


2. 볼의 속도가 느리게 느껴진다.


3. 그로 인해 임팩트시 볼을 정확히 임팩트하기가 매우 수월해진다.


  

 

아래 사진들은 위 사진을 시선 위주로 크롭 확대한 것이다.

 

 


▲ 임팩트 직후의 모습이다. 페더러의 눈동자(시선)이 어디를 향해 있는지 주목해 보자.



  



지난 기사에서 대부분의 톱 프로들은 자신에게 날아오는 볼에 대해 볼을 쫓을 때 동체시력으로 쫓는다고 언급했다. 이번에는 지난번에 이어 페더러가 볼을 어떻게 보는지 다른 시각으로 찾아 본다.
 
준비 자세에서 우리는 테이크 백을 할 때 팔을 앞으로 뻗으며 라켓을 뒤로 빼라고 배운다. 그리고 발을 앞으로 내딛은 후(클로즈드, 뉴트럴 스탠스를 말한다) 볼을 보고 라켓을 앞으로 자연스럽게 스윙을 하면 된다고 한다. 

테니스 초보자에겐(테니스의 정석과 상관없이) 가장 쉽게 익힐 수 있는 방법인지는 모르겠으나 세계적인 톱프로는 물론 우리나라 엘리트 선수들, 일정 수준에 오른 동호인 고수들에게서도 사실 그런 자세로 테이크 백 한 후 볼을 보는 사람은 찾아 보기 힘들다.
 
그럼 그들은 날아 오는 볼을 어떻게 볼까?
 
그것은 바로 확실하게 어깨 너머로 본다는 것이다. 포,백 스크로크를 비롯 서브, 스매싱에 관한 모든 볼이 여기에 해당한다.
 
 우리나라 선수들의 서브가 많이 좋지 않다고 한다. 그 기술적인 첫 번째 원인은 볼을 머리위로 던져서다. 볼을 머리 위, 또는 머리 뒤쪽으로 토스하게 되면 볼을 볼 때 어깨 너머로 보는 것이 아니고 몸과 토스한 팔 사이로 보게 될 가망성이 높다.
 
스매싱 할 때도 마찬가지다. 스매싱의 기술적인 원리는 서브와 대동소이 하다.  세계적인 톱 프로들이나 서브가 좋은 선수들의 사진을 보면 토스를 할 때 항상 베이스 라인 안쪽으로 던진다. 그리고 공중으로 솟구쳐 오르기 위해 힙을 안쪽으로 밀어 넣으며 트로피 자세를 취한다. 이때 역시 그들은 어깨 너머로 볼을 바라보고 임팩트 준비를 한다.
 
포핸드, 백핸드 스트로크를 위해 테이크 백을 할 때도 마찬가지다. 그들은 임팩트를 위해 자리를 잡기 전에 몸을 꼬기 시작하고 테이크 백이 완료 되었을 때 그들의 시선은 어깨 너머로 자신에게 날아오는 볼을 바라보고 있다.
 
여기서 한가지 더 자세히 보아야 할 것이 있다. 그들의 턱은 최대한 어깨 위에 위치해 있다는 것이다. 특히 백핸드에 있어서는 원핸드, 투핸드를 불문하고 턱이 더 어깨 위에 위치해 있다. 이 자세는 매우 중요한 부분이다. 그러나 지금은 볼을 보는 방법에 관한 이야기를 하고 있으니 이 부분은 나중에 다시 한 번 논의하기로 한다.
 
그들이 볼을 어깨 너머로 보는 이유와 효과는

1.     임팩트 하러 나가기 전 최대한 몸을 코일링(또는 Twist)시키기 위해서다.

2.     코일링을 한 후 몸을 역으로 풀어 나가면서 임팩트를 하게 되면 볼이 무겁고 강력해진다.
 

우리나라 선수들도 어깨 너머로 볼을 보고 있기는 하다. 그러나 어깨 너머라기 보다는 어깨와 가까운 상완(어깨에서 팔꿈치 사이)위를 지나 볼을 보는 선수들이 대부분이다.


이 부분의 차이가 별로 크지 않을 것 같지만 상위 그룹의 선수들과 하위 그룹의 선수들간의 볼을 보는 이 작은 간격의 시선 차이는 확연히 다르다.  그 가장 큰 이유는 몸이 충분히 코일링 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몸이 충분히 코일링 되지 않으면 않을 수록 위 2번의 효과와는 거리가 멀어진다. 


 

▲ 페더러의 낮은 볼 포핸드. 2014 호주오픈

 

 ▲ 페더러의 높은 볼 포핸드. 2013 상하이 마스터즈



  • 화작 2017.02.09 17:25
    멋진 기사 감사합니다^^
  • 곰돌이1122 2017.08.31 12:11

    퍼더러는 포핸드 칠때 팔꿈치를 옆구리에 않붙이네요 ㅎㅎ

  • tenniseye 2017.08.31 12:32
    페더러는 스트레이트 암 포핸드(팔을 편 상태로 치는 타법)을 구사하는 선수입니다. 반면 조코비치나 머레이는 더블밴드 암 포핸드(몸에 붙여 팔굼치를 접는 상태)..선수마다 개성있게 포핸드를 치는것 같습니다..어릴때 누구로분터 배웠느냐가 스타일을 만드는듯^^

  1. [☆☆] 아가시 포핸드 - 손목에 답이 있다 - 필독

    ※ 현대 테니스 교과서 안드레 아가씨 ※ 1) 처음부터 끝까지 분석 2) 이해가 않되는 부분은 밑에 글을 참고해주세요 3) 코멘트 남겨주세요 4) 타점은 역시 중요합니다 -_-v INDEX [ SEC...
    file
    Read More
  2. 포핸드 - 스윙하기 - 3D 애니매이션 / 아가씨

    이번엔 기본적인 스윙 방법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중간중간 중급자 정도의 레벨과 스윙하는 폼 만큼이나 중요한 부분에 대해서 설명을 드리겠습니다. (그리 어려운건 없습니다 ^^)...
    file
    Read More
  3. 포핸드 - 파워와 컨트롤 올리기

    타점을 앞에서 잡으세요. 테니스 폼은 거울 앞에서 잡으면 됩니다. 난타를 칠때는 최대한 간결하고 자연스러워야 합니다. 테니스의 대한 이론과 폼 교정은 꼭 지나가야할 큰 슬럼프와 ...
    file
    Read More
  4. 페더러의 기술 - 페더러가 볼을 보는 방법

    출처=테니스 피플 http://www.tennispeople.kr/ 동체시력이란 움직이는 물체(또는 본인이 움직이면서)나 사물을 정확히 바라보고 파악하는 시각적인 능력을 말한다. 페더러는 동체시력...
    file
    Read More
  5. [고급] 프로 포핸드 - 스윙스피드 높이기

    안녕하세요? 현대 테니스 이론은 엄청나게 발달이 되었습니다. 수십년을 연습해야 배우기 힘든 프로 선수들의 스트로크를 비디오로 분석을 할 수가 있기때문이 아닐까 생각이 됩니다. ...
    file
    Read More
  6. 골반을 사용한 포핸드가 일품 - 권순우 기술 분석

       권순우(건국대, 311위)가 선호하는 테니스는 빠른 템포에 베이스라인 플레이지만 그는 최근 기습적인 빠른 템포 앤드 플러스 로저 페더러(세계 9위) 체인지업 타이밍으로 변화하고 ...
    file
    Read More
  7. 넘겨주기만 하는 포핸드 탈출 5가지 방법

    이동하면서 스트로크해 실수가 나온다 ※해법) 양발사이에 머리를 두자. 밸런스를 유지할 수 있어 실수를 방지할 수 있다. 코치가 던져주는 볼은 확실하게 칠 수 있지만 살아있는 볼로 ...
    file
    Read More
  8. [중급] 파워테니스 - 어깨 회전 쉽게 배우기 - 포핸드

    안녕하세요? ^^ 요즘엔 제가 바빠서 업대이트를 자주자주 못하는대요. 이해해주세요. ^^ 이번엔 파워테니스를 위해서 꼭 필요한 어깨 회전에 대한 팁을 올려볼까합니다. ^^ 보통 손으...
    file
    Read More
  9. 정현에게 지금 필요한 것은 포핸드

    정현과 니시코리 포핸드 자세 사진 비교   ▲ 정현과 니시코리(왼쪽) 포핸드 스트로크 임팩트 전후 자세 비교 정현을 상대하는 선수들이 정현의 포핸드쪽으로 볼을 보낸다. 5월17일 니...
    file
    Read More
  10. 페더러의 기술 - 페더러가 발을 놓는 방법

    테니스의 공식적인 기록은 서버가 토스한 볼을 임팩트 함으로써 시작한다. 서버의 시작은 서브이지만 리시버의 시작은 리턴이다. ATP(남자)선수들의 경기에서는 특별한 경우가 아닌 ...
    Read More
  11. No Image

    포핸드 백핸드 스트로크 공 높이 질의

    안녕하세요~   레슨 시작한지 1개월 반 지난 초보 중의 초보입니다.   늦게(36세) 시작했음에도 너무 재미있어 미친듯이 배우고 있습니다. ^^   관련하여 궁금한 점이 있어 질의드립니...
    Read More
  12. No Image

    포핸드 스트로크 질문

    안녕하세요. 최근에 포핸드 안정성을 위해 레슨을 다시 받고 있는 동호인입니다. 제 포핸드는 탑스핀이 전혀 안걸리고 플랫성으로 공이 날아갑니다. 탑스핀이 안걸리다보니까 찬스볼을...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49 Next
/ 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