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과감한 포치가 게임을 결정한다.

복식을 좌우하는 기술이 포치이다.


대부분 전위에 선 사람은 라켓을 들고 가만히 서 있는 경우가 많다.과감하게 달려 나가서 포치를 해야 한다. ‘자신이 포치를 나가 실수하면 어떻게 하나?’라는 생각에 찬스 볼이 와도 기회를 살리지 못하고 게임을 끝내는 경우가 있다.

포치를 100% 모두 성공시키겠다는 마음의 부담을 가질 필요는 없다. 성공 확률은 50% 이상이면 충분하다.  포치를 시도하려고 하는 행위 그 자체가 상대에게 부담을 주는 것이다.

공격 테니스를 하고자 한다면 실수를 두려워하지 말고 당당하게 포치를 시도하자.

상대가 볼을 칠 때 포치를 전혀 하려고 하지 않는 사람에게는 바로 옆 백 쪽으로 볼을 쳐도 그대로 쳐다보고만 있다. 사실, 이렇게 몸 쪽으로 볼을 쳤는데 포치를 하지 않으면 후위는 볼을 받기가 어렵다.


앞 전위가 과감하게 포치를 해 주면 게임을 풀어 나가기가 쉽다.

포치의 올바른 타법에 대하여 알아본다.


일단 포치를 시도해도 쉽게 결정하지 못하는 사람은 기본 타법을 익혀본다. 임팩트에서 손목이 꺾이면 라켓 면이 닫혀 볼이 네트에 걸리게 된다.  테이크백을 지나치게 하면 아웃이 될 가능성이 많다. 


포치를 할 때 볼이 계속 아웃되는 사람은 테이크백에서 라켓을 지나치게 당기는 것이 원인이다. 또 팔을 너무 당기지 않아도 라켓 면이 열려서 아웃되기 쉽다.

포치를 할 때에는 테이크백을 작게 하고 라켓 면이 너무 열리지 않도록 한다.  또한 손목을 꺾으면 볼이 네트에 걸리기 쉬우므로 주의한다.  볼이 네트에 자주 걸리는 사람은 ‘때린다.’는 의식을 너무 하여 임팩트 시 손목을 사용할 것이다. 


포치에서는 라켓 면을 일정하게 유지하고 치는 것이 중요하다.

라켓궤도는 위에서 아래로 하는 것이 기본이다. 포치 중에서 주의해야 하는 것이 임팩트를 향한 라켓워크다.  실수가 많은 사람의 대부분은 테이크백에서 임팩트까지 라켓이 평행으로 이동하고 있다. 


이렇게 하면 볼이 네트에 걸리거나 아웃되기 쉽다. 


포치에서의 라켓워크는 위 → 아래가 기본이다.

네트에 걸리는 실수를 줄이기 위해서 테이크백의 단계에서 라켓 면을 어깨보다 높은 위치에 둔다. 비스듬히 앞으로 달려 나간다.

포치를 할 때 날아오는 볼에 대해 어떻게 이동하고 있는가? 


‘타이밍을 맞추기가 어렵다, 실수가 많다.’는 사람은 대부분 옆으로 달리는 경우가 많다. 


포치는 옆이 아니라 비스듬히 앞으로 대시해야 한다.

그렇게 하면 날아오는 볼과의 거리가 짧아져 타이밍 잡기가 쉬워진다.  또 앞으로 다가감으로써 상대에게 위압감을 줄 수 있다. 상대가 크로스로 리턴 해 오면 포치를 한다. 


포치의 목표가 되는 것은 상대가 크로스로 치는 볼이다. 


상대 후위가 센터에서 치는 볼은 대개 크로스로 날아온다. 반대로 상대가 사이드에서 치는 볼은 스트레이트를 겨냥하기 쉽기 때문에 포치 보다는 스트레이트를 지킨다.

또 상대가 앞으로 나오면서 칠 때에는 강한 패싱샷일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포치를 시도하지 않는다.  코스를 제대로 겨냥하려면 옆으로 향한 자세를 유지하고 앞발을 타구 방향으로 하는 것이 포인트이다.


포치에서 포인트를 얻으려면 목표는 센터나 상대 전위의 발쪽이 가장 좋다. 


이때 센터는 센터라인이 아니라 전위와 후위 사이를 의미한다. 




  1. 테니스는 애 키우는 것과 유사하다.

    테니스는 애 키우는 것과 유사하다. 테니스를 접하게 되면, 테니스만의 재미에 빠져서 레슨도 받고 난타도 치고, 경기도 하게 된다. 처음 몇 개월은 계속 늘고 있다는 느낌을 받지만 ...
    Read More
  2. 아직도 풋폴트를 하고 있는가?

    대회에서도 풋폴트를 하고 있는가? 동호인 대회에 출전해 보면 대부분 선수들이 풋폴트를 하고 있다.풋폴트를 하지 않으면 손해를 보는 느낌이 드는 모양이다. 심지어는 2-3발을 걸어 ...
    Read More
  3. 다운 더 라인은 평상시보다 타점을 뒤에서...

    다운 더 라인은 평상시보다 타점을 뒤에서... 게임 중에 다운 더 라인 볼을 잘 치는 사람들이 있다. 두 사람 사이인 센터가 항상 취약지역이므로 상대는 센터를 지키려고 노력을 한다....
    Read More
  4. 과감한 포치가 게임을 결정한다.

    과감한 포치가 게임을 결정한다. 복식을 좌우하는 기술이 포치이다. 대부분 전위에 선 사람은 라켓을 들고 가만히 서 있는 경우가 많다.과감하게 달려 나가서 포치를 해야 한다. ‘자신...
    Read More
  5. 우승자가 말하는 발리의 실전 테크닉

    우승자가 말하는 발리의 실전 테크닉 복식에서는 네트를 빠르게 점령하는 사람이 유리하다. 네트 앞에서 주로 발리로 승부를 하게 된다. 발리는 베이스라인까지 깊고 길게 하는 것으로...
    Read More
  6. 3, 5, 7이라는 고스톱 숫자인가?

    3, 5, 7이라는 고스톱 숫자인가? 3, 5, 7이라는 숫자는 홀수이다. 보통 고스톱을 할 때 이 숫자를 사용한다. 테니스에서도 이 숫자를 생각해 본다. 적어도 에러를 하지 않고 ‘3번만 상...
    Read More
  7. 멋진 폼에서 좋은 볼을 칠 수 있다.

    멋진 폼에서 좋은 볼을 칠 수 있다. 스포츠는 폼으로 이루어지는 동작에서 나온다.폼이 좋아야 좋은 볼을 칠 수 있다. 여자 선수들은 테니스를 잘 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폼에 많은 신...
    Read More
  8. 복식에서 주로 사용하는 세 가지 샷

    복식에서 주로 사용하는 세 가지 샷 우리는 게임을 할 때 어떤 곳으로 쳐야 하는지에 대하여 집중을 하지 않고 거의 습관처럼 볼을 친다. 상대가 서브를 넣고 들어오면 치는 방향은 대...
    Read More
  9. 개인 연습은 90% 이상 성공률이 나와야 한다

    개인 연습은 90% 이상 성공률! 혼자서 연습하는 개인 연습을 할 때는 90% 이상의 성공 확률을 기록해야 한다. 서브를 연습할 경우 10개의 볼로 퍼스트 서브를 넣는 연습을 하였다면 9...
    Read More
  10. 빠르게 고수가 되는 3가지 비법

    빠르게 고수가 되는 3가지 비법 테니스라는 스포츠는 어렵고 잘 늘지도 않는다. 대부분 사람들은 테니스에 매료되어 쉽게 다가왔다가 쉽게 멀어져 간다. 이는 테니스만이 가진 매력에 ...
    Read More
  11. 자신만의 비장의 무기를 개발하자-나달의 포핸드 분석 영상

    자신만의 비장의 무기를 개발하자. 게임을 할 때 자신만이 가지는 비장의 무기를 가지고 있다면 게임을 승리로 이끄는데 아주 유리할 것이다. 윔블던에서 우승한 페더러와 세레나는 일...
    Read More
  12. 자신의 타격 존은 27%뿐이다.

    자신의 타격 존은 27%뿐이다. 우리가 레슨을 할 때 코치가 던져주는 볼을 잘 친다. 그 볼은 초보자도 치기 쉽게 바로 앞에 던져 주기 때문이다. 그리고 볼의 강도는 그렇게 세지 않게 ...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68 Next
/ 68